DSCF6185.jpg

손원배 목사




우리 교회가 아름다운 이유는 무엇보다도 다른 형제 교회들과 같이 우리 교회도 하나님께서 아들의 피로 값 주고 사신 교회이기 때문입니다(행20:28).


우리에게는 선한 것도 없고 아름다운 것도 없지만, 하나님께서는 그런 우리를 사셔서 그의 소유된 백성으로 삼으시고(벧전2:9) 그의 아들의 형상을 닮으며 자라가도록 우리를 계속 빚어주고 계십니다(롬8:29).


우리 교회가 아름다운 둘째 이유는 셋으로 분열되었던 교회가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다시 하나로 연합한 교회이기 때문입니다.


다윗이 성전에 올라가면서 “보라 형제가연합하여 동거함이 어찌 그리 선하고 아름다운고” 노래했던 것처럼(시133:1), 우리 교회는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연합을 이룬 참 아름다운 교회입니다.
우리 교회가 아름다운 셋째 이유는 뒤에 숨어서 이름 없이 섬기는 지체들이 많기 때문입니다.
이분들의 섬김을 통하여 영유아부부터 중고등부, 사랑교육부에 이르기까지 교회 학교 8백 명의 자녀들이 말씀으로 양육을 받고 있으며, 이분들로 인하여 매주 120 목장이 모여서 함께 말씀과 사랑과 음식을 나눕니다.


자신을 드러내지 않고 섬기는 이분들의 사랑의 수고를 통해 매 주일 음식 1천5백 그릇이 준비되고, 매 수요일마다 노부모님들이 즐겁게 예배를 드리고 음식을 나누며, 암으로 투병하는 환자분들의 집에 음식이 배달되고, 양로원에 계신 노부모님들이 목요일마다 기쁘게 예배를 드리고 그리운 한국음식을 맛보고 계십니다.


목회편지.jpg


밀알 장애아동들, 중독을 인해 힘들게 살아가는 분들, 비가 오고 추운 밤에도 길거리에서 잠을 자는 무숙자들, 감옥 수감자들, 병원 환자분들, 탈북민들, 교회 안팎에 어려운 가정들, 어려운 목회자 가정 등을 돕는 여러 지체들이 계시고, 이분들 외에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누가 인정해주지 않아도 하나님만 바라보며 사랑으로 섬기는 많은 지체들이 계셔서 우리 교회는 참 아름다운 교회입니다.



마지막으로 우리 교회는 보이지 않는 곳곳에 기도하는 지체들, 또한 가족이 함께 즐길 휴가를 선교에 사용하기도 하고 사업을 내려놓고 선교지로 달려가는 성도님들이 많이 계셔서 아름다운 교회입니다.


그리고 하나님께 더 나은 찬양을 드리기 위해 heavy traffic을 뚫고 달려와 연습하고 주일 아침 단잠을 포기하는 찬양대와 찬양팀원들을 인하여 찬양과 예배가 아름다운 교회이기도 합니다. 
그렇지만 우리 교회의 부족한 부분들을 줄줄이 들추어내며, 제 글을 반박하고 싶은 분들도 계실 것입니다.


여러분의 견해도 맞습니다.


우리 교회를 두루 살펴보면 결점이 참으로 많은 교회이기도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에게 소망이 있는 이유는 이 교회의 주인이 하나님이시고 우리의 머리는 예수 그리스도이시기 때문입니다.


2년 후에 부족한 제가 은퇴를 하고 차기 담임목사님을 청빙하면서, 우리 교회는 KM과 EM이 한 교회로 연합하여, 하나님을 기쁘시게 해드리는 더욱 아름다운 교회로 발돋움하게 될 것입니다.
죄와 어둠 속에서 절망하는 세상에 희망을 주고, 방황하는 많은 영혼들을 구원하는 교회로 하나님께서 더욱 아름답게 사용하실 것입니다.


<임마누엘 장로교회 담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4 [목회편지] (151) "코로나 19 이후를 걱정 말고 사명을 재확인하라" - 이종식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20-05-13 28
443 [목회편지] (150) "말씀과 기도"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20-04-08 89
442 [목회편지] (135) "어느 종교를 믿든지 다 같지는 않습니다"... 박성호 목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106
441 [목회편지] (134) "절망가운데 소망을..."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05
440 [목회편지] (133) "교회를 교회되게 하는 것"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06
439 [목회편지] (132) "낮은 곳의 예수"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20
438 [목회편지] (131) "제자입니까 ?"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144
437 [담임목사 칼럼] (130) "섬 김 (들쥐의 교훈)"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46
436 [목회편지] (129) "싸우지 않으면 이길 수 없습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244
435 [목회편지] (128) "가난하지만..."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232
434 [목회편지] (127) "함께 기도해주세요"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266
433 [목회편지] (126) "종교가 아니라 신앙입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274
432 [목회편지] (125) "칙필레..."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291
431 [목회편지] (124) 당신은 참 "바보" 같으십니다 !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329
430 [목회편지] (123) "본질에 집중하는 교회가 됩시다" ... 박성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365
429 [목회편지] (122) "다음 세대에 바랍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85
428 [목회편지] (121) "광야 대학교"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493
427 [목회편지] (120) "복음을 전합시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499
426 [목회편지] (119) "사랑해~"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521
425 [목회편지] (118) "땅속 교회"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