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욱.jpg

김동욱

 

싸움질 하느라 시끄러운 교회들이 많다.


교회에 분쟁이 생기면 담임 목사 탓을 한다.


지도력에 문제가 있어서, 영성이 낮아서, 재정을 투명하게 집행하지 않아서 등등 분란의 이유는 다양하다.


봉건 왕조 시대도 아닌데 교회를 자식한테 세습하기도 한다.
세습을 금지하는 규정이 생기자  한 달 동안 허수아비를 세웠다가 자식에게 물려주기도 한다.
그리고선 세습이 아니고 계승이란다.


에라이!!!!!!!


교회에 분쟁이 생기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 원인을 담임목사에게 돌린다.
나도 그렇게 믿어 왔다.


헌데...


근래에 와서, 나의 생각이 잘못된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기 시작했다.


교회를 망치는 게 담임목사가 아니라,
장로, 권사, 집사가 교회를 망치는 주범이라는 생각이 들기 시작했다.


여기까지 글을 읽은 독자들 중에는,


'김 집사 저 사람 왜 저래?'
'저 사람 이상해졌네?'
'누구한테 협박 받았나?'
'누구한테 돈뭉치 받았나?' 라고 의아해 할 분들이 많을 것이다.


염려하지 마시기 바란다.


조금도 이상해지지 않았으니까!
누군가에게 협박을 받은 적도 없고,


누구한테 단 돈 $ 1.00도 받아 먹은 적 없으니까!'


그런데 왜 평상시에 안하던 이상한 소리를 하느냐고?
우리 조금만 같이 생각해 보자!


그런 이상한 짓을 하는 목사들이 왜 자꾸만 늘어나는지를...
아무리 이상한 짓을 해도,


그 목사를 지지하고 따르는, 얼빠진 장로들,  정신나간 권사들,  DDong인지 된장인지도 구분하지 못하는 모자란 집사들, 그런 인간들이 계속해서 늘어나기 때문에,
온갖 못된 짓을 하는 목사들이 줄을 잇고 있는 것이다.


평신도들이 정신을 차리면, 하나님과는 무관한 목사들이 생겨나지 않는다.


평신도들이여!
제발 정신을 차리기 바란다.


지금 자기가 하나님을 섬기고 있는지, 목사를 섬기고 있는지 스스로에게 물어 보아야 한다.
훌륭한 목회자들이 영적인 지도자로 존경 받아야 함은 당연하다.


하지만, 모든 목회자들이 다 존경받을 만큼 훌륭한 것은 아니다.


상식 이하의 몰상식한 짓을 하는 목회자들도 부지기수다.


그런 목회자들에게 정신을 빼앗겨 있는 불쌍한 평신도들은 정신을 차려야 한다.
명심해야 한다.


천국은 단 한 분의 빽만 통한다.
예수님의 빽만 통하는 곳이 천국이다.
그러니... 예수님 편에 붙어라!


그래야 산다.


좋은 목회자를 만드는 것도,
나쁜 목회자를 만드는 것도,
모두 우리의 책임이다.


목사 탓하지 말고,
자기 탓을 해야 한다.


요 며칠 사이에
정신 나간 사람들의 숫자가 많이 늘어난 것 같다.


지금이라도 제 정신을 차리기 바란다.
그래야 산다!


그래야...
당신들도 살고 목회자도 산다.


제발 부탁이다!
정신 차려야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5 현순호 목사 - 사랑하는 손자 손녀에게 보내는 할아버지의 편지 imagefile kchristian 2013-05-08 3717
114 참된 제물 - 이창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5-02 5866
113 자랑할 것이 없는 사람 - 이창삼 목사 imagefile [508] kchristian 2013-04-25 22417
112 성전 기둥이 되게 하리라 - 이창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4-18 8827
111 [행복칼럼] 너희는 이전 일을 기억하지 말라 - 이형원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3-04-10 9166
110 죄의 근원 - 이창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4-10 15085
109 [행복 칼럼] 미래의 천국을 오늘 체험케 하는 부활 신앙 - 김선배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5965
108 담대하라 너와 함께 하리라 - 이창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8147
107 현순호 목사 - 형제간의 갈등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4172
106 생명의 말씀 (이창삼 목사) - 부르심을 받은 자 imagefile kchristian 2013-03-27 13271
105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스스로 있는 자의 부름을 받은 모세 imagefile kchristian 2013-03-20 10986
» [김동욱의 뉴욕생활칼럼] 목사 탓이라고? 천만에!!! imagefile kchristian 2013-03-13 16309
103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은혜를 헛되이 받지말라 imagefile kchristian 2013-03-07 17261
102 생명의 말씀 (이창삼 목사) - 주님의 관심과 우리의 관심 imagefile kchristian 2013-02-13 14721
101 생명의 말씀 (이창삼 목사) - 무엇을 보느냐? imagefile kchristian 2013-02-06 15678
100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왜 기도하는가? imagefile kchristian 2013-01-30 18397
99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산제사란? imagefile kchristian 2013-01-16 25206
98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산제사로 승리하는 새해가 되게 하자 imagefile kchristian 2013-01-09 37849
97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새해, 무엇이 달라졌나? imagefile [102] kchristian 2013-01-02 38978
96 생명의 말씀(이창삼 목사) - 참된 크리스마스 imagefile [39] kchristian 2012-12-19 31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