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산당압박11.jpg

▲ 왕이 (王怡) 이른비언약교회 목사(가운데)가 최근 교인들과 함께 “신앙이 죄가 될 수 없다” “하나님은 세상 모두를 사랑하신다” “우리는 증오하지 않는다”는 내용이 담긴 글을 들어 보이고 있다. <이른비언약교회 페이스북 캡처>




중국 정부의 종교탄압이 교회들을 정조준하고 있다.


특히 중국 정부의 통제에 들어가길 거부해 온 지하교회와 신자들은 거센 탄압의 격랑에 맞닥뜨리게 됐다.


중국 정부가 압박 수위를 높이면서 지하교회 신자들은 저항과 순응의 갈림길에 놓이게 됐다.


16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9일 중국 기독교의 대표적 지도자인 왕이(王怡) 이른비언약교회(early rain covenant church) 목사가 100여명의 기독교인과 함께 공안에 체포됐다.


변호사 출신인 왕 목사는 저항의 상징적 인물로 대표적 중국 지하교회 지도자이다.


왕 목사와 이른비언약교회는 다른 지하교회와 달리 드러내 놓고 예배 모임을 가져왔다.


또 인터넷에 설교문을 올리는 등 적극적으로 복음을 전했다.


왕 목사의 체포 사실을 국내에 처음 알린 순교자의소리(대표 현숙 폴리 목사)는 “체포된 기독교인 중 왕 목사를 비롯한 10명은 형사 고발됐다”며 “기독교인들은 형사재판이 열릴 때까지 6개월 동안 구금될 것이며 왕 목사가 공개적으로 ‘악한 권세에 복종하지 않겠다’고 한 게 체포의 직접적인 이유”라고 밝혔다.


왕 목사는 지난 12일 ‘나의 믿음의 불복종 선언’을 발표하고 “목회자로서 내가 받은 소명은 하나님과 성경을 거부하는 인간의 법을 비폭력적인 방법으로 거역하라고 명령한다”며 “나의 구세주이신 그리스도께서도 악한 법에 불복종하는 대가를 기쁘게 감당하라고 명하신다”고 밝혔다.


왕 목사는 앞서 ‘6월 4일 나라를 위해 기도합시다’라는 문구도 만들어 공개적으로 기독교인들의 참여를 촉구했다.


6월 4일은 1989년 중국 정부가 베이징 톈안먼 광장에서 민주화를 요구하는 학생과 시민 100만명을 무력으로 진압해 수많은 희생자가 발생한 날이다.


중국 정부가 지난 2월부터 시행 중인 ‘종교사무조례’는 종교인과 종교단체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고 불법 종교행사에 장소를 제공할 경우 거액의 벌금을 물리도록 했다.


조례에는 미승인 교육시설이 종교활동에 이용되면 인가를 취소하는 내용까지 포함됐다. 중국교회 전문가들은 “(교회 탄압은) 장기화될 것이며 이는 ‘중국식 기독교’를 만들려는 게 목적”이라며 “결국 공산당의 통제 아래에 교회를 두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중국교회 전문가들은 중국 정부의 의지가 워낙 확고해 이번 체포로 국면이 전환될 가능성은 극히 낮다고 전망했다.


오동일 장로회신학대 교수는 “종교사무조례가 격변의 계기를 제공했지만 사실 종교를 통제하겠다는 중국 정부의 기조는 역사적으로 오래됐다”면서 “왕 목사가 체포됐다고 저항이 늘기보다는 당분간은 제도에 순응하는 교회들이 늘 것으로 본다”고 내다봤다.


그는 “중국 정부가 종교를 국가 애국주의의 구심점으로 만들려고 하는 만큼 모든 교회들이 제재의 파고를 피할 길은 많지 않다”며 우려했다.


최황규 서울중국인교회 목사는 “중국 기독교인들이 전해 오는 소식들이 매우 걱정스럽다. 교회에서 공산당 찬가를 부르게 한다는 말도 나돈다”며 “여러 가지 정보를 종합해 볼 때 가정교회나 지하교회들을 삼자교회로 전환하려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기독교 역사는 세속 정부와의 끊임없는 갈등 속에서 저항하거나 순응했던 일이 반복되면서 발전해 왔다”며 “중국교회를 위해 한국의 기독교인들이 기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5 "신천지 이만희 교주 사망하면 10만명 정도 이탈할 것" -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진용식 목사, 안산상록교회에서 이만희 사후 대비 첫 반증 강의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28
264 "100세까지 200곳 교회 짓겠어요"... 화양감리교회 채의숭 장로의 꿈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14
263 "한 손에는 성경, 다른 손엔 신문을 들라" - 크리스챤아카데미 TAS 융합교육과정...김기석 목사 좋은 설교-성경읽기 강의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04
262 늘어나는 은퇴선교사 한국선교계 '고령화' 대책 시급 imagefile kchristian 2019-01-09 433
» 中 공산당 '교회 길들이기' 압박 수위 높여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468
260 탈동성애 전문 상담단체 '아이미니스트리' 출범 - 박진권 선교사가 대표... "탈동성애 길은 하나님과 인격적 만남에 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2-19 465
259 날로 치밀해지는 이단 포교 - 선배, 동아리, 문화 공연 등 사칭, "짜여진 극본대로" "교회 밖 성경공부, 절대 응하지 말아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2-19 472
258 샌프란시스코에서 벌이는 영적 전투...베이지역에서 사역하는 예수전도단 홍성준 선교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481
257 중국 선교사 잇따라 추방, 주변국으로 확산 우려 - 중국서 지난달에만 50여명, "2025년까지 모두 내보낼 것" 소문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621
256 새로운 바울해석이 오늘의 교회에 주는 메시지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621
255 "복음통일 쉽지 않을 것...기독인이 앞서 사랑을"- 서대숙 美 하와이대 명예교수가 말하는 북한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642
254 극심해지는 中 기독교 탄압, 韓사역자들 '속수무책'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644
253 북가주 오클랜드항구 선원선교, 가을소식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756
252 중국...한국 선교사 에 대해 추방·한인교회 폐쇄 잇따라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747
251 "교회가 심각한 공격을 당했습니다" - 중국 목사의 외침, 종교탄압소식 극에 달해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772
250 "천황이 예수 안 믿으면 일본 멸망하느냐"..."그렇다" - 박남윤 목사가 전하는 '신사참배 거부 침례교 32인 옥중 생활'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860
249 "영어 배워 북한의 실상 세계에 간증" - OMS선교회 등 통일선교단체 '탈북민 영어캠프'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889
248 "매일 도망치는 꿈을 꿨습니다, 불행한 삶이었습니다" - 북한 선교 힘쓰는 탈북민 김선희 전도사의 기구한 삶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1004
247 "은퇴는 끝 아닌 새 사역의 시작...배려 아쉽다" - 은퇴목회자들의 아름다운 모본이 된 달라스원로목사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949
246 안전한 '단기선교여행'을 위한 준비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