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pture.JPG



오클랜드 선원선교센터는 동역자님들의 기도 덕분에 센터의 행정과 선박방문사역 그리고 선원들의 필요를 위한 여러가지 봉사사역(24시간 무료 인터넷접속, 송금, 전화사용, 샤핑과 외출 차량운행과 센터시설사용등)이 점차 안정적으로 운영되고있습니다.  


선교센터의 채플린들과 여러 자원봉사자들의 섬김으로 선교센터는 지금도 오대양 망망대해를 항해하며, 일상과 분리된채  흔들리는 배안에서 고립되어  힘들게 근무하는 선원들의 피난처(haven)의 역할을 다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저는 동역자님들의 기도와 사랑의 협력으로 선박승선사역을 중점으로 선원전도와 선박교회설립과 예배에 촛점을 두고 미력하지만 선원복음화와 하나님나라확장을 마음에 품고 계속 복음의 씨를 뿌리며, 정진하고 있습니다.


주님께 감사드리는 것은 이번에도 여러중국선박들을 승선하며,  선원들을 전도하는 중에 중국사무장선원(CSCL WINTER SHIP, Chief Officer,  LIU JUN JI)이 복음을 듣고 주님을 선실에서 영접하는 축복이 있었습니다.


이 젊은선원은 무신론가정에서 태어나, 성장후 결혼을 한 불신자이며, 중국내의 교회소식과 정부의 교회탄압도 잘알고 있었습니다.


이 선원은 처음에 전도에 대한 거부감과 성경자체도 금기시 하는 태도를 보였으나, 성령님은 이 선원의 마음을 열어주시고, 전도의 말씀을 듣게하셨습니다.


그리고 입술을 열어서 주님을 영접하는 기도를 드린후에 중국성경과 영어성경, 신앙책자를 기쁘게 받도록 변화시켜주셨습니다.


저도 믿겨지지 않는 순식간에 이루어진 일을 보면서, 전도는 사람이 하는 것이 아닌 성령님의 사역임을 고백하지 않을수가 없었습니다.


할렐루야!


그런가하면 오클랜드항구내의 BULK 선박이 정박하는 한 터미날(Schinitzer Terminal)의 경비소(security office)에서 선박을 방문해 달라는 선원의 요청연락을 받기도 했습니다.


이 터미날은 배가 자주 입항하지 않는 항구내 외진 곳에 위치해 있고, 주로 고철, 철강, 그리고 폐차등을 수출,입하는 곳이기도 합니다.


특히 이 터미날은 컨테이너선박 터미날과는 달리 선박의 승, 하선시 위험요소(?)와 선원들의 외출허가에 제약이 많아서 대부분의 선원들은 배안에서 갇혀있다가 출항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데 이터미날에 입항한 선박(FUNING SHIP)의 선원이 중국성경과 서적 그리고 신문을 요청 한 것입니다. 


저는 연락을 받은후 그날 저녁에 중국, 영어성경과 전도용 CD, 그리고 신앙책자와 서적들을 준비해서 터미날로 직행했습니다.


선박에 승선해보니 필리핀선장(Captain)과 중국사무장(Chief Officer)선원이 저를 맞이해 주었습니다.


선원들은  중국, 필리핀, 스리랑카,인디아 선원들로 구성되어있었는데, 내일 새벽에 3시에 배가 출항한다는 것입니다.


이 중국 사무장 선원은 크리스챤이었고, 중국성경을  요구한 분이었습니다.


그는 자신의 배가 항구에 입항했으나 외출도 불가능하고,  선적을 마치고 다음날 새벽에 출항을 앞둔  이 중국크리스챤 선원의 마음에 영적인 갈급한 마음이 있었던 것입니다.


그런데 주님은 이 중국 사무장 선원을 통해서 그날 저녁 선장의 협력으로 모든 선원들에게 선내 방송을 보내어 근무 중인 선원들을 제외한 모든 선원들을 선내 휴계실로 모이게 했습니다.


그리고 출항전에 선박의 안전항해와 선원들을 위해서 주님께 기도하는 시간을 허락했습니다. 
저는 주님이 전도하라고 주신 기회임을 알고, 여러 중국, 스리랑카, 인디아 그리고 필리핀선원들 약 17명의 선원들에게 주님의 말씀(요10:10-11)을 전하며, 주님을 증거하는 기회를 갖을수 있었고,  그날 저녁 말씀을 들은 여러 스리랑카, 인디아, 필리핀선원들이 주님을  구세주와 목자로 믿고, 기도하는 귀한시간을 가졌습니다. 할렐루야! 


동역자님들, 항구가 바닷길과 육로를 이어주듯이  이곳 오클랜드항구, 선원선교센터가 바다에서 살아가는 선원들을 복음으로 하늘길과 연결해주고, 삶의 소망의 닺을 주님께 내리게하는 사역을 잘 감당하도록 계속 중보기도와  사랑으로 동역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항해하는 자와 바다 가운데 만물과 섬들과  그 거민들아 여호와께 새 노래로 노래하며,
땅 끝에서 부터 찬송하라”(이사야 42장 10절)


▲기도제목:

1)주님을 영접한 선원들이 선박안에서 선원성경공부교재와 성경과 신앙서적들을 읽고, 기도하면서 믿음이 자라가도록 기도 바랍니다.


2) 오클랜드항구에서  복음을 들은  여러 다 민족, 타종교선원들이 주님앞에 나올수 있는 마음을 가질수 있도록 계속 기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3) 카톨릭, 정교회선원들에게도 복음의 은혜(구원의 확신)가 임하도록 중보기도 바랍니다.
4) 여호와의 증인, 이단들의 항구내 포교활동이 중단되며, 선원들을 위한 복음전파사역과 선교사역에      지장이 없도록 기도바랍니다.


5)오클랜드항구에 입항하는 모든 선박들마다 선박교회가 세워지며, 선박안에서 근무하는 선원들이 선박예배를 중심으로 생활하며, 안전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유영준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5 "복음통일 위해 함께 싸워 나가자" - 북한 지하교회 성도들 기독자유통일당에 편지 imagefile kchristian 2020-04-08 248
284 문호 개방하는 사우디...선교 '청신호' - 사상 첫 한국 등 49개국에 관광비자 발급 ... BTS 공연 허가하는 등 개방·개혁 속도전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278
283 이단 연구가로 산다는 것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302
282 "여호와의 증인 병역거부는 종말론 때문"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286
281 포항 교계도 신천지에 공개토론 제안 - 포항 신천지공개토론협의회 요구에 신천지포항·이만희 교주 측 불응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313
280 '탈북자 구출·보호' 통일소망선교회 10주년 감사예배·통일소망의 밤 - 13일 저녁 서울 영등포 대길교회서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218
279 선교적 교회 콘퍼런스 "건물도 대표도 없던 초대교회 정신 회복하라" - 미국의 한인교회와 한국 교회들...선교적 교회 운동통해 교회본질을 회복하는 방안 모색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11
278 북가주 오클랜드항구 선원선교, 가을 소식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29
277 중국 전능신교 피해자들 "가족을 돌려 보내달라"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575
276 (초 점) 선교지 재산은 누구의 것일까? - "선교지 재산 관리 위한 시스템 구축해야" '선교지 재산권 관리와 이양' 주제 포럼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638
275 "덤으로 사는 삶, 오직 영혼 구원이 사명" 코마상태에서 천국과 지옥 봤죠...베트남의 '언더우드' 장요나 선교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611
274 "인터넷 통해 예수님 만나요" - 온라인 전도 전략...FMnC선교회 '서치 포 지저스' 한국 런칭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769
273 <CBS 파워인터뷰> 케냐 선교사로 떠나는 진재혁 전 지구촌교회 담임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898
272 "북한 사람들도 평화의 종 함께 울렸으면" - 미국 유대인협회 부회장 문르 카즈미어 박사 방한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753
271 "3만여 탈북민 품으며 북한 선교 논해야" - 북한에 31개월간 억류됐던 임현수 목사 '기독교통일포럼' 강연 imagefile kchristian 2019-05-08 912
270 "인터콥 선교 이대로는 안 된다" - 선교 관계자들의 지적 잇달아..현장에서 변화의 모습 먼저 보여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5-01 949
269 이스라엘 방문자 5만 새롭게 조명되는 성지(聖地)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939
268 "기독 대학의 정체성 반드시 지켜낼 것" ... 장순흥 한동대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9-04-17 930
267 이해할 수 없는 고난, 그 의미를 묻다 - 고통 겪는 크리스천에게 소망·위로 주는 영화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1033
266 '134㎝의 작은 거인' 김해영 선교사 - "20여년 해외 경험에 신학의 이론 더해 세계선교사 기록하고파"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9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