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111.jpg

▲  박만호 부천 복된교회 목사가 10일 부천중앙공원에서 한 이웃에게 밥을 퍼주고 있다.



“어서오세요. 날이 찹니다.”
“늘 감사합니다.
    맛있게 먹고 있어요.”



10일 경기도 부천중앙공원에는 안부를 묻는 덕담이 쉴 새 없이 오갔다.


부천 복된교회(박만호 목사)가 마련한 ‘행복 실은 밥차’ 현장에서다.
밥차 주변엔 이른 시간부터 300여명이 모였다.


새벽에 내린 비로 기온이 뚝 떨어졌지만 이들의 얼굴에는 온정이 묻어났다.
‘행복 실은 밥차’는 말 그대로 밥을 싣고 오는 차의 이름이다.


매주 월요일부터 수요일까지 부천중앙공원과 부천역 앞에 어김없이 등장해 식사를 나누고 있다.
교회가 20년 동안 하고 있는 ‘장수 사역’이기도 하다.


그동안 무려 100만명에게 식사를 대접했다.


대기록을 쓴 것이다.


약속된 날은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절대 빠지는 법이 없다.


긴 세월 쌓인 신뢰는 입소문으로 이어졌다.


요즘도 매주 800여명의 이웃이 사랑의 식탁에 마주 앉는다.
초창기엔 교인들이 식사까지 준비했다.


하지만 ‘식구’가 늘면서 음식은 인근 식당에 주문하고 배식만 교인들이 맡는다.
매주 이웃을 만나다 보니 교인과 주민들이 서로의 안부를 묻는 사이가 됐다.


식사 대접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거리 심방’도 하는 셈이다.


이날은 밥차 사역의 20주년을 기념하는 날이었다.


평소와 다르게 식사에 앞서 감사예배가 진행됐다.


설교는 림형석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총회장이 전했다.


림 총회장은 “복된교회가 긴 세월 사역하면서 ‘믿은 대로 행하라’는 복음의 진리를 실천했다”면서 “지역사회에서 이 교회가 복음과 사랑을 나누는 따뜻한 공동체로 영원히 기억되길 바란다”고 했다.


예배가 끝나자 자연스럽게 배식이 시작됐다.


식사를 받아든 이들은 ‘희망의 점심식사’라고 입을 모았다. 15년 단골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김규병(58)씨는 “비와 눈이 쏟아지더라도 약속된 날 반드시 우리를 찾아오는 교회의 정성에 늘 놀란다”면서 “초창기엔 노숙인이 많았고 요즘엔 독거노인이 많은데 대부분 행복 실은 밥차가 아니면 점심을 굶어야 하는 분들”이라고 전했다.



사랑211.jpg

▲  '행복 실은 밥차'를 찾은 주민들이 식사하는 모습.


그러면서 “너무 기다려지는 반가운 친구 같다”며 환하게 웃었다.


박만호 목사는 “남기탁 원로목사께서 이 사역을 시작했고 교인들의 정성과 사랑 덕분에 20년 동안 사랑을 전할 수 있었다”면서 “교회가 귀한 사역을 지속해 올 수 있었다는 사실이 감사하다.


더욱 뜨거운 사랑을 나누기 위해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 MLB 강정호 선수 세례 받다 "하나님 인도대로 살겠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2
316 신혼여행 대신한 밥퍼 봉사 결혼생활의 밑거름 됐죠 - 김종운·이명신씨 부부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2
315 일터에서 복음 전하는 "그리스도의 대사" 될것 한직선 '2018 직장선교대회'에 1000여명 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46
314 플라스틱 없는 교회 카페 가능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41
313 나쁜 인권조례 폐지네트워크 포럼 - "경남학생인권조례부터 막아야 확산 차단된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80
312 신천지, 영등포 전통시장 공들이기 ?---상인들, "물건 팔아주는 데 사이비가 대수냐" vs. "현혹돼선 안돼" 시끌 ... 다음 달 4일 박원순 시장 초청 행사 계획...시 관계자, "들은 바 없다" 일축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62
311 "날 울린 사람들" ...노숙자 변장 목회자가 올린 감동 영상 imagefile kchristian 2018-10-24 137
» '사랑의 점심' 100만 그릇 넘었어요 - 부천 복된교회 '행복 실은 밥차' 20년 만에...매주 800여명 식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128
309 사탄교 탐닉하는 미국인들 급증 "난 죄인도 악마도 아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181
308 美 여대생, 대학 당국 상대로 소송 - '예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 밸런타인데이 카드 배포 막는 건 부당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194
307 <위대한 찬송가 작사가> 전쟁에 팔 잃고도 '하나님 은혜' 찬송가로 만들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207
306 밤의 황제에서 목사로...! 10년째 효도관광 봉사하며 어르신 섬겨...이강호 서울 늘사랑교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382
305 통일화합 나무 30만 그루 심으러 10월 방북 - '나무 전도사' 한반도녹색평화운동협 장헌일 상임이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392
304 "여기가 도서관이야, 교회야 ?" - 북악하늘교회 '북악하늘 도서관장' 임명진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378
303 신의 존재를 의심하는 이들에게 - 영화, "신은 죽지 않았다 3" 개봉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397
302 "군대 다녀오니 배교자로 제명...가족·친척과 대화도 차단" <한 여호와의증인 출신 청년의 증언>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386
301 평균 나이 73세 합창단 '3927콰이어' 기쁨과 위로 필요한 곳 어디든 달려간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351
300 예수님께 더 가까이 가지 못하게 하는 소셜미디어의 공통적인 전략들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376
299 JP가 직접 쓴 묘비명 전도서와 꼭 닮았네 ! - 평생의 삶 회고한 121자 행간 '모든 헛된 날에 사랑하는 아내와 즐겁게 살지어다' 구절과 상통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388
298 올해 신사참배 결의 80년 대대적인 회개운동 벌인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6-20 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