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p.jpg



23일 별세한 김종필(사진) 전 국무총리가 생전에 작성했다는 121자(字)의 묘비명이 구약성경 전도서의 메시지와 흡사한 것으로 밝혀졌다.


전도서는 구약의 21번째 책으로, 솔로몬 왕의 통치 말년인 BC 940∼930년쯤 기록한 것으로 추정된다.


절망뿐인 인생이 복된 삶을 사는 비결을 제시한 영혼의 안내서로 꼽힌다.


김 전 총리의 묘비명에서 전도서를 연상할 수 있는 내용은 두 군데다.


“나이 90에 이르러 되돌아보니 제대로 이룬 것 없음에 절로 한숨짓는다”는 부분과 아내 사랑을 담은 “숱한 질문에 그저 웃음으로 대답하던 사람, 한평생 반려자인 고마운 아내와 이곳에 누웠노라”는 구절이다.


이는 전도서 1장 2절의 “헛되고 헛되며 헛되고 헛되니 모든 것이 헛되도다”와 9장 9절 “네 헛된 평생의 모든 날 곧 하나님이 해 아래에서 네게 주신 모든 헛된 날에 네가 사랑하는 아내와 함께 즐겁게 살지어다. 그것이 네가 평생에 해 아래에서 수고하고 얻은 네 몫이니라”이다.
전도서는 ‘헛되다’는 말이 37차례 반복된다.


얼핏 보면 냉소적이고 침울한 사상 일색으로 보인다.


하지만 하나님 없이 살아가는 ‘해 아래’ 인생의 현주소를 분명하게 보여 줌으로써 하나님이 인생의 최종적 대안이라는 점을 부각한다.


전도서가 결론에서 “하나님을 경외하고 그의 명령들을 지킬지어다. 이것이 모든 사람의 본분”(12:13)이라고 강조하는 이유다.


김 전 총리의 종교는 기독교로 알려져 있다.


2015년 사망한 부인 박영옥 여사와 1951년 2월 대구중앙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하지만 그는 불교의 영향도 많이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불교 집안에서 태어나 성장했으며 생전 불교사상에 심취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인생이 헛되다는 메시지는 “정치는 허업(虛業)”이라는 그의 말에서도 드러난다.


사석에서 주로 말했는데 2011년 새해인사차 방문했던 당시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에게도 이 같은 말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5b2ddf5c1a00002700ce2641.jpg

▲  1989년 3월 4일, 김종필 전 총리가 국회 귀빈식당에서 김영삼,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한국사진기자협회 보도사진연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1 <특별 좌담> 왜 한국교회는 젊은이들에게 매력적이지 못한 걸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12
340 대중가수 출신 박춘삼 목사 30년 만에 CCM음반으로 돌아와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9
339 중국 정부, 탈북민 강제북송 계속하면 탈북소녀상 세우겠다 - 선민네트워크·탈북동포회 등 주한 중국대사관 앞 건립 위해 소녀상 제작모금운동 재개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11
338 한국교회 위협 요인은 이단과 신뢰도 저하 - 국민일보·국민일보목회자포럼 공동, 전국 성도·목회자 대상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7
337 전남대 앞 신천지 반대 집회 "새학기 불법포교활동 주의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7
336 통일교 후계자 다툼 점입가경 - 故 문선명 총재 7남 문형진 씨, 美 법원에 어머니 한학자 총재 상대 후계자 소송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3
335 평소에는 곰탕집, 주일엔 예배당 "맛도 신앙도 진해요" - '일터사역' 으로 목회 자립 일군 선정기 세종 선한목자교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0
334 <"전도" ...이렇게 해 봅시다> 출석에 그치지 말고 제자 될 때까지 돌봐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2-20 121
333 <신간안내> '은혜에서 미끄러질 때'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176
332 죄에 빠져들게 만드는 '10가지 유혹' - "핑계 : 죄의 유혹" / 남성덕 지음 / 브니엘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179
331 "예언" 어둠 밝히는 등불 미혹 말라 말씀하셨다 - 신비로운 예언기도, 과연 그리스도인들은 어떻게 받아 들여야 할까 ?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208
330 그리스도의 용기를 따라가라..."지금이야말로 기독교인이 되기에 적기다" - 불신의 시대를 사는 그리스도인의 용기 / 매트 챈들러·데이비드 로크 지음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200
329 <교회용어 바로 알기> "예배보러 간다" 는 잘못 - '예배 본다'도 구경한다는 뜻, '예배를 드리러 간다'고 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171
328 '내 평생 오직 말씀' - 성경읽기는 말씀대로 살아가는 삶의 기본... 신앙선배들의 발자취를 좇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161
327 신천지, 국내 포교 주춤한 새 해외서 한류로 접근 - 2017년 기준 국내 신도수 20만 한류 이용해 해외까지 손 뻗어 세계 40개국 신도 2만2000여명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12
326 해마다 새신자 200명 늘어...복음의 비결은? 170여개 셀에서 사랑 나누고 실천, 아름다운 교제로 ... 파주 주사랑교회 최정도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198
325 가나안 성도 이대로 좋은가 ? - "진지한 연구 시작해야".."그들에게 손 내미는 교회 되길"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05
324 北선교 '이단·사이비' 경계령...조직적 침투 움직임 / 신천지, 한국교계 비난하며 위력 시위 - 남북 화해 틈타 '발톱' 드러내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93
323 "신천지에 속아 허비한 세월 돌려달라" - 신천지 탈퇴자들, 신천지 상대로 '청춘반환소송' 제기, 일본에선 통일교 상대 승소 사례 있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1-09 305
322 100년 전 전쟁터에 울려퍼진 캐럴 "기적" 을 낳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