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중물1.jpg



탤런트이자 유명 MC로 교계에 잘 알려진 김동철 대표(사진·서울 신양교회 장로)가 이끄는 남남북녀평양예술단의 교회 공연이 1200회를 돌파했다.


그는 10여년 전부터 교육, 유통, 여행 사업을 하는 이고선 회장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아 새 생명 전도잔치와 노인잔치를 통해 교회부흥에도 힘쓰고 있다.


최근에는 연세 지긋한 탈북민 위주의 ‘실버평양예술단’을 만들었다. 김 대표는 “남남북녀평양예술단을 초청하고 싶어도 재정 때문에 초대하기 어려운 작은 교회와 농어촌교회들도 실비로 초청할 수 있게 만든 것”이라고 말했다.


2005년 탈북 공훈 배우들과 함께 창단한 남남북녀 예술단은 김동철 대표가 사회도 보고 여성 대원들이 옷을 갈아입는 시간을 이용해 재미있는 재담과 원맨쇼(성대모사)를 해 성도들에게 인기다.
창단 초에는 서울 경기 위주로 공연 요청이 쇄도했었는데 요즘은 지방 공연이 더 많아지고 있다고 한다.


김 대표는 평양예술단 외에 MC와 복음 가수로도 바쁘다.


그래서 TV 방송 드라마 섭외도 여러 차례 거절했다. 김 대표는 한때 100여편의 드라마 조연으로 사극 연기를 하는 배우였다.


하지만 예술단 공연을 보기 위해 새 신자들이 교회 문을 들어서는 모습을 보면 이전의 인기를 그리워하진 않는다고 말했다.


“충청도 어느 지역의 공연 때는 그 마을 스님까지 구경하러 왔습니다. 교회 문을 열고 들어서는데 ‘하나님 감사합니다’라는 고백이 저절로 나왔습니다.”


현재 단원은 13명이며 교회 규모에 따라 5명 또는 7명, 대형교회는 10여명 정도가 공연한다.
12가지 프로그램으로 합창, 무용, 연극, 독창 등을 선보인다.


공연에선 SBS 스타킹, KBS 가요무대 등 여러 방송사에서 선을 보여 폭발적인 반응을 보인 사계절 춤과 물동이 춤을 선보인다.


사계절 춤은 옷 색이 네 번 변해 사계절 춤이라 부른다. 마술 춤이라고도 불린다.


물동이 춤은 북한의 실상을 춤을 통해 절묘하게 표현했다.


남남북녀평양예술단을 초청해 집회를 열었던 목회자들은 “유명 연예인들보다 더 인기가 많아 많은 불신자가 교회로 온다”며 “이들의 화려한 춤과 무용 그리고 찬양으로 은혜가 충만해 새 신자 결신율도 높다”고 강조했다.


마중물2.jpg

▲ 남남북녀평양예술단이 부산비전교회에서 쌍무를 공연하는 모습. <남남북녀평양예술단 제공>



김 대표는 “하나님께서 큰 뜻을 갖고 제게 MC와 찬양 등 다양한 재능을 주셨는데 공연을 통해 전국 교회에 부흥의 마중물이 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전국의 교회공연 1200회를 넘긴 것에 대해 하나님께 감사드린다고 감격했다.
이를 기념해 올해는 무료 공연을 진행한다.


그는 “항상 든든한 버팀목이 돼 주신 이고선 회장의 아낌없는 후원으로 2019년도에는 무료로 공연을 한다”고 밝혔다.


또 미자립교회와 농어촌교회에는 개인적으로 간증 집회를 하고 국내 복음 가수와 몸 찬양팀을 투입해 영혼 구원에 힘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복음성가 1, 2집을 발표했고 500회 이상 MC를 했다.


이를 바탕으로 나레이션 및 성극 제작을 위한 발성 지도도 한다.


공연단은 죽을 고비를 수없이 넘기며 이 땅에 와서 주님을 만나 새 생명을 얻은 이들이다.


이제는 전도의 도구로 쓰임 받고 있다면서 이들의 간증과 공연에 관심 있는 이들은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5 제주공항은 중국 복음화의 관문 토요일마다 전도 열기...! - '미션 차이나 인 제주' 소속 회원들 ... 항공편으로 도착한 중국인 위해 찬양으로 환영하며 전도지 전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36
354 교회 첫 방문자가 다시 교회로 오게 만드는 8가지 방법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70
353 "괜찮아, 예수님과 함께라면"... 복음의 전함 광고전도 -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 1000명 연합 거리 전도 현장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70
352 "그리스도인, 일터에서 하나님 나라 세워가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74
351 미국 패스트푸드 기업 "칙필레"에서 기독 직장인들은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99
350 신천지가 "공개토론 하자"도발해올 때...한국교회 흠집 내려 끊임없이 제안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80
349 <전도이야기> 복음은 십자가며 핍박은 당연 심하게 거절할수록 빨리 예수 믿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108
348 "광고라는 그릇에 담긴 복음...이 시대에 맞게 주신 도구" -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2> 광고는 새로운 복음도구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109
347 "한 걸음에 도움 필요한 이웃 생각, 또 한 걸음에 예수님 사랑 생각" - 장애인의 날, 한국교회 성도 5000여명 '5㎞ 붉은 물결'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219
346 하루에 24시간씩 40일간 1분도 쉬지 않고 이어진 기도 - 제주도에서 재점화된 '통일 위한 24시간 기도' 1년 전 파주에서 통일 간구, 12월에는 L.A에서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203
345 미국교회, 한달에 새신자 등록 '1명 미만' - 출석교인 50명 미만 교회가 21%, 100명 미만이 57%...교인증가 교회는 30% 정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287
» "부흥 마중물 되겠다" - 사선넘어온 남남북녀 평양예술단 공연 1200회 돌파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282
343 '한지붕 세교회' 군선교 심장이자 모체 - 계룡대 육해공군본부교회의 교회학교 부흥기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287
342 4년간 1500명 이끈 김인심 집사가 말하는 "현장 전도" - '무례한 기독교' 더는 안 돼...인사만 잘해도 말씀에 마음 열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243
341 <특별 좌담> 왜 한국교회는 젊은이들에게 매력적이지 못한 걸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288
340 대중가수 출신 박춘삼 목사 30년 만에 CCM음반으로 돌아와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233
339 중국 정부, 탈북민 강제북송 계속하면 탈북소녀상 세우겠다 - 선민네트워크·탈북동포회 등 주한 중국대사관 앞 건립 위해 소녀상 제작모금운동 재개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222
338 한국교회 위협 요인은 이단과 신뢰도 저하 - 국민일보·국민일보목회자포럼 공동, 전국 성도·목회자 대상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33
337 전남대 앞 신천지 반대 집회 "새학기 불법포교활동 주의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38
336 통일교 후계자 다툼 점입가경 - 故 문선명 총재 7남 문형진 씨, 美 법원에 어머니 한학자 총재 상대 후계자 소송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