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회장.JPG

▲ 3일 오전 서울 동대문구 안암로 나들목교회 대광고 예배당에서 주일예배를 드린 최태원 SK그룹 회장(오른쪽)과 이 교회 김형국 목사가 이야기를 나누며 걷고 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3일 오전 11시 서울 동대문구 안암로 나들목교회(김형국 목사)의 주일 예배에 참석했다. 


지난달 26일 불륜·혼외자에 대한 고백 후 현재 그에겐 세간의 이목이 집중된 상태다. 


최 회장은 지난 8월 출소 이후 이 교회에 출석하고 있다. 


나들목교회는 성전을 짓기보다 예배 자체와 이웃에 대한 헌신이 먼저라며 미션스쿨인 서울 대광고 강당을 빌려 사용한다. 


불편할 수 있는데도 1000여명이 모인다.


최 회장은 김형국 목사와 오랜 친구사이로 알려져 있다. 


김 목사는 이날 ‘예배의 중심성’을 제목으로 하나님을 삶의 최우선으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회장이 어떤 기도를 드렸는지는 알 수 없다.


예배 후 성도들이 거의 빠져나갔을 즈음 최 회장은 김 목사와 함께 예배당을 나왔다. 


최 회장의 차가 세워진 곳까지 걸으며 두 사람은 이야기를 나눴다. 최 회장은 현재 심경을 토로하는 듯 했고 김 목사는 주로 듣기만 했다.  


교인들은 그의 출석에 이렇다 할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그저 한 주를 묵묵히 살아내면서 회개하고 성숙해져 가지 않았겠냐는 반응 정도였다.  


최 회장은 2003년 신앙을 가진 후 거의 주일 예배를 빠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고(故) 하용조 온누리교회 목사 생전에 성경강해를 듣기도 했다. 


하지만 예수 영접 후에도 기업경영과 삶의 자세 등으로 연단이 따랐다. 그리고 2013년 1월 법정 구속된 후 지난해 특사로 풀려나기까지 삶의 소용돌이와 샅바싸움을 해왔다. 


그는 수감기간 동안 수차례 성경을 통독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출소 당시 성경책을 한 손에 들고 나와 이목을 끌기도 했다.  


출소 후 그는 내연녀와 숨겨 둔 자식을 고백함으로써 ‘죄와 벌’을 구했다. 

세간의 비난이 쏟아졌다. 


그런 그가 피하지 않고 찾은 곳은 유일하게 교회다. 회개하는 심정으로 조용히 찾았으나 그에게도, 세상사람 누구에게도 죄나 흠이 묵인될 수는 없다.  


C S 루이스는 말했다. 


“죄는 확실히 은혜를 더하게 하지만, 그것을 빌미로 계속 죄를 지어서는 안 됩니다.” 저 자신을 위해 ‘당신’을 사랑하지 말아야 한다. 그것이 은혜다. 


돌아서 가는 최 회장의 뒷모습을 보며 은혜가 더해지기를 바랐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32 < '이단 예방하는 삼위일체 신앙' 펴낸 소재열 목사 > "교회내 이단 발견 땐 교인 지위 박탈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6-04-27 2288
231 "여기가 북한인가 ?" 신천지 이만희 노골적 우상화 작업 ... 세뇌당해 이만희 안죽는다 믿게 돼 imagefile kchristian 2016-04-27 2165
230 한기총, 신천지와 전면전 선포 "교계 단합해 척결해야" - 19일 임원회 열고 성명서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6-04-20 2099
229 < 한국교회 전도의 새 패러다임 안착 > '바람바람 성령바람 전도축제' - 2005년 순천서 첫 출발… 그동안 350만여명 참석 전도부흥운동의 새 역사 imagefile kchristian 2016-04-13 2085
228 "그리스도의 향기를 전하는 배우이고 싶다"...배우 한인수 imagefile kchristian 2016-04-13 2243
227 우리 시대 하나님이 원하시는 리더는 누구? - 하나님의 리더 세우기/한기채 지음/토기장이 imagefile kchristian 2016-04-13 2199
226 동성애, 할랄단지 인정하나 ? - 제주 선교 107년만에 첫 국회의원 후보에 묻다 imagefile kchristian 2016-04-06 2183
225 서울시 올해 퀴어문화축제 6월 11일 - 퀴어축제 개획에 교계 강한 반발 imagefile kchristian 2016-04-06 2025
224 한국교회 사모들은 바퀴벌레 ?...나의 실수는 곧 남편인 목사의 실수로 imagefile kchristian 2016-03-09 2098
223 건강한 목회 꿈꾸는 이들이 모였다 - 목회멘토링사역원 컨퍼런스 열어..140여 명 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6-03-09 2105
222 위안부 피해자들의 아픔을 다룬 영화 "귀향" 사비 털어 430여명에 영화 '귀향' 무료 관람..."위안부 아픔 가르쳐 주고 싶었다"대광고 최태성 교사 imagefile kchristian 2016-03-02 2181
221 개그맨 배영만 전도사 24일 교회 개척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6-02-17 2514
220 ['하나님의교회' 국민일보 상대 소송 2심 판결 심층 분석] 공익 목적 이단 비판, 헌법이 두텁게 보호 imagefile kchristian 2016-02-17 2140
219 "닳아 없어질지언정…" 방지일 목사 '어록' 다시 만난다 imagefile kchristian 2016-02-03 2183
218 지혜로운 美 경찰관 영상 - 1500만 조회수와 게시물 공유 30만번 기록 imagefile kchristian 2016-01-27 2290
217 "성매매 합법화·軍동성애 허용 안돼" imagefile kchristian 2016-01-27 2129
216 대학로에 노숙자들 보금자리 문열어 imagefile kchristian 2016-01-20 2119
215 병원서 CCM 틀었다 고소당한 의사 "솔로몬의 지혜는 ?" imagefile kchristian 2016-01-20 2137
214 전세계 그리스도인들이 매일 기도로 하나돼 <다락방> 묵상집 애큐메니칼 기도운동 imagefile kchristian 2016-01-13 2202
» <신년 첫 주일예배 참석한 최태원 회장> "회개 통한 은혜의 열매 거두었으면..." imagefile kchristian 2016-01-06 35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