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우의기도.JPG

▲  태극기 모양의 모자를 쓴 윤덕신 목사가 7일(현지시간)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아레나에서 남자 유도 66㎏급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안바울 선수의 손을 잡아주며 격려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연일 뜨거운 경쟁을 펼치고 있는 브라질 리우올림픽 현장 곳곳에서 선수들만큼이나 불타는 열정으로 국가대표들을 응원하고 복음을 전하는 이들이 있다.


 올림픽선교위원회 실무회장 윤덕신(66·여) 목사를 중심으로 하는 ‘2016 리우올림픽 응원단’이다. 윤 목사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소속 체육교구 오세현 전도사, 빅콰이어 황승택 단원 등 5명으로 구성된 응원단을 이끌며 지난 3월부터 리우올림픽을 준비해왔다.


10일(현지시간) 전화통화에서 전달된 윤 목사의 목소리에는 거친 쇳소리가 묻어났다.


수천 명이 운집한 경기장에서 대한민국 기독 선수들을 향해 쉬지 않고 “파이팅”을 외치며 얻은 훈장이다. 


그는 하루 전 유도 여자 63㎏급 32강에서 탈락한 박지윤(24·경남도청) 선수에 대한 걱정부터 전했다.


“지윤이가 부상 때문에 무릎에 찬 피를 빼가면서도 기도로 올림픽을 준비해왔는데 안타깝죠. 경기에서 진 것보다 아픈 무릎이 더 걱정입니다.”


태릉선수촌에서 ‘국가대표 어머니’로 불리는 윤 목사는 1989년부터 바르셀로나 애틀랜타 시드니 아테네 베이징 런던 등 올림픽 현장을 누비며 선수들을 위해 기도해왔다. 


이번 리우올림픽에서도 기독 선수들이 경기에 나설 때마다 자기 몸집의 배가 넘는 대형 태극기를 펼쳐들고 “대한민국 파이팅. ○○○(선수이름) 파이팅”을 외치며 응원하는 모습이 여러 차례 전파를 탔다. 


경기가 끝난 뒤에는 선수들을 찾아가 기도해주고 따뜻하게 안아줬다. 


하키 경기가 열리는 데오도루 경기장은 차량으로 2시간이나 걸리지만 국가대표 선수들을 위해 거침없이 달려갔다.


윤 목사는 “경기 도중 어떤 순간이 닥쳐오든 믿음의 선수로서 하나님을 의지할 수 있도록 격려한다”며 “비록 경기 결과가 좋지 않더라도 ‘그리 아니하실 지라도’를 마음에 새기게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생애 한 번 오르기도 힘든 최고의 무대인만큼 모두가 두렵고 떨리는 마음을 갖고 있기 때문에 태릉에서는 외면했던 선수들도 기도를 해주면 가만히 눈을 감는다”며 “그때의 짧은 기도가 신앙의 불씨가 되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대한민국 선수들의 경기가 없을 때도 응원단은 쉬지 않는다. 


올림픽응원단의 또 다른 목표인 세계 복음화를 위한 전도가 끊임없이 진행되기 때문이다. 


경기장 안팎의 전 세계인이 전도 대상자다. 


북 장구 같은 대한민국 전통악기를 연주하며 배지, 티셔츠 등에 ‘Jesus loves you’ 문구를 새긴 전도용품을 건넨다. 윤 목사는 “전도를 하다 친해진 사람들이 한국 선수들을 함께 응원해주기도 한다”며 웃었다.


윤 목사는 지구 반대편에서 무릎으로 기도하며 경기를 준비하는 선수들을 위해 기도해달라고 요청했다.


 “실력은 종이 한 장 차입니다. 우리 선수들이 좋은 컨디션을 유지해서 귀한 열매를 거두고 국민들과 함께 기쁨을 나눌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65 연예인 100여명의 목소리 연기로 탄생한 " 드라마 바이블" - 정상급 연예인들 예수의 이름으로 재능기부 4년 작업 끝 론칭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2340
264 "여러분, 인생을 주관하시는 분은 하나님이십니다. 앞날에 대해 그분께 간절히 물으십시오 그러면 반드시 응답해주십니다." 前 미 육군 3성 장군의 '복음전도 인생 3모작'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2386
263 "37년간 특별새벽기도회 개근했어요" - 명성교회 김옥환 은퇴권사 가족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2368
262 불교국가 태국서 4000여명에 복음 메시지 - 조용기·이영훈 목사, 태국 축복·기적의 대성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2358
261 "변화하지 않는 교회는 결국 고착되거나 쇠퇴할 것" 밸리중앙연합감리교회, 이상훈 교수 초청 교회비전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2302
260 '이런 교회 사라진다' - "올해 교회가 주의해야 할 6가지"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2106
259 "동성애·동성결혼 절대 용인 못해" - 가톨릭·유교...동성애, 동성결혼에 반대 목소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2097
258 미주이민교회의 바람직한 전도와 교회내 갈등 극복 - 교인들의 수평이동과 쟁탈전 과열 양상은 "전도 아냐"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2235
257 "지난해 어떤 성경말씀이 삶에 힘이 되셨나요" - 성경 어플 '유버전' , 가장 좋아하는 성경구절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7-01-18 2040
256 "하나님 사역에 은퇴란 없다" - 한국교회 원로목회자의 날 축하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2031
255 크리스마스 이브, 청량리 쌍굴다리의 따스했던 하루 - '밥퍼' 다일공동체, 무의탁 노인, 노숙인 위한 29번 째 거리 성탄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1-04 1999
254 <미국교회 리더들의 바램> 미국을 다시 선하게 만들자 - 하나님 안에서 하나됨 기도하자 imagefile kchristian 2016-11-16 2077
253 "거리에서 예수님을 노래합니다" - 길거리 찬양으로 복음 전하는 한·미 청년 5인 '연탄365' imagefile kchristian 2016-09-28 2505
252 제6회 스미스 주립 교도소 전도 및 위로집회 - 9명의 귀한 영혼 주님영접 imagefile kchristian 2016-09-07 2303
251 "동성애 몰려오는데...성도들 전쟁할 생각 않고 우아하게 신앙생활" ...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 김지연 대표 imagefile kchristian 2016-08-31 2979
» <리우의 기도!> "경기장 누비며 선수들 위해 기도합니다" ... 올림픽 응원단, 윤덕신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6-08-16 2381
249 정치 행사에 나타난 신천지 - "영등포에서 깃발을 올리자?" imagefile kchristian 2016-08-16 2810
248 동성애자가 되는 80% 이유와 20% 이유 imagefile kchristian 2016-08-10 2170
247 맹수 무리에 던져진 현대판 다니엘 "기적을 경험하다" imagefile kchristian 2016-07-27 2177
246 2016 워싱턴 지역 통곡 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6-07-20 2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