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1.jpg

▲ 브레노 봉헤치로교회 목사(사진 오른쪽 첫 번째)가 지난 6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파울리스타 거리에서 진행된 연합거리전도에서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복음의전함 제공



브라질 복음화의 어제와 오늘


높이 38m 무게 1145t의 거대 예수상이 도시를 향해 팔을 뻗고 있는 나라 브라질.
그 가운데 ‘거룩한 바울’이란 이름을 가진 도시.
바로 남아메리카의 최대 도시 상파울루다.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 바울에서 이름이 유래된 상파울루는 16세기 중반 로마가톨릭 예수회 신부들이 내륙 고원에 선교 취락을 세우며 태동됐다.
브라질 사람들에게 예수 그리스도는 너무도 친숙하다. 일상 대화에선 ‘하나님의 축복’이 호흡하듯 흘러나온다.
하지만 이들 속에서 복음을 외쳐온 사람들은 “브라질에 진정한 크리스천은 그리 많지 않다.
‘그리스도의 사랑’은 습관적 감탄사일 뿐”이라고 말한다.
지난 1일 브라질과 남미에 복음의 물결이 거세게 일어나길 바라며 상파울루에서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이 시작됐다.
그 현장에서 ‘회복을 향한 희망’을 발견한 현지 목회자들에게 브라질의 선교적 현실과 아픔, 기대를 들어봤다.



브라질2.jpg

▲ 한 청년이 시민의 머리에 손을 얹고 기도해주며 복음을 전하고 있다.

복음의전함 제공



-오늘의 브라질 선교적·사회적 상황을 어떻게 평가하나.

브레노 봉헤치로교회 목사: 2차 대전 전후까지 브라질은 전체 인구의 95% 이상이 천주교 신자였고 세계 최대의 가톨릭 국가 타이틀을 오랜 시간 지켜왔다.


하지만 지금은 60% 선을 넘지 않는다.


그 사이 기독교인 비율은 꾸준히 상승해 30%를 넘겼다.
오순절 교단의 급격한 성장세가 큰 영향을 줬다.


하지만 내부엔 문제가 많다.


극단적 기복신앙과 신비주의가 팽배하다.


복음의 핵심은 빠지고 결과만 받아들이는 분위기가 만연해있다.


김용식(브라질한인목회자협의회장) 영광교회 목사: 브라질 한인 디아스포라 교회는 매우 선교적인 교회였다.
열심히 전도하고 선교에도 열심을 다했다.


그런데 언제부터인지 전도의 열의가 사라졌다.


“선교는 해도 전도는 안 한다”는 분위기가 됐다.
박종필 중앙장로교회 선교사: 브라질 국민 10명 중 9명이 복음을 알고 있다.
하지만 사회는 강력범죄 마약 동성애 등으로 부패해가고 있다.
‘복음이 이들 문화 속에 그냥 스며들어 있는 것뿐’이라는 생각이 든다.



브라질3.jpg

▲ 한 시민이 가수 소향이 인쇄된 복음전도지를 유심히 바라보고 있다. 복음의전함 제공




-최근 상파울루에서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 이 시작됐고 대규모 거리전도도 펼쳐졌다.

김 목사: 혼자 꾸는 꿈은 ‘개꿈’일 수 있지만 같이 꿈을 꾸면 ‘비전’이 된다는 걸 체험했다.
처음엔 ‘이게 될까’ 싶었는데 어느 순간 동행하는 이들과 같은 비전을 이뤄가고 있었다.
30여년 만에 거리에서 전도지를 나눠주며 복음을 전했다.
신앙적으로 회춘한 느낌이었고 감동이 컸다.
이 꿈과 비전이 사회를 치유하고 영적 회복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


브레노 목사: 이 사역을 위해 헌신하는 복음의전함을 생각만 해도 감격스럽다.
이곳에 필요한 건 예수를 모르는 이에게 예수를 전하는 게 아니라 예수를 아는 이들이 제대로 예수를 만나게 하는 일이었다.
광고선교 캠페인이 오늘날 브라질에 가장 필요했던 에너지를 심어준 것 같다.

- 20일에 2차 거리전도가 펼쳐진다.
어떤 기대가 있나.

박 선교사: 고속도로변에 대형 복음 광고판이 세워지고 1500여명의 한인과 브라질 성도들이 함께 도심 한복판에서 하나님을 찬양하며 복음을 외치는 모습을 보면서 사도행전 8장 8절 “그 성(도시)에 큰 기쁨이 있더라”는 말씀이 마음에 새겨졌다.
한 달간 캠페인으로 끝나는 게 아니라, 브라질 전 지역의 도시들마다 복음 광고판이 세워지고 성령의 불길이 더 뜨겁게 타오르길 기대한다.


브레노 목사: 연합은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일이다.
땅끝까지 복음을 전하기 위한 연합은 가장 영광스런 일일 것이다.
오직 하나님을 가슴에 품고 복음을 흘려보내는 일에 브라질 크리스천들이 모았던 손을 놓치지 않길 소망한다.


김 목사: 꿈같은 이야기지만 그 꿈을 계속 전염시켜나가길 원한다.
현재 브라질에는 한인 선교사 150여 가정이 사역하고 있다.
각 지역으로 광고선교를 연결해 복음 전파를 독려하고 지원할 계획이다.
20일 진행되는 2차 거리전도에는 상파울루뿐 아니라 100㎞ 떨어진 캄피나스 지역 한인교회와 브라질 개척 교회, 피라시카바 선교교회 등에서 행진에 합류할 예정이다.
복음의전함은 1차 거리전도에 이어 티셔츠와 다국어 전도지를 지원할 계획이다.


◇일시후원: 국민은행 059401-04-256594 (예금주:사단법인 복음의전함)
◇정기후원 문의: 02-6673-009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385 목숨 건 설교에...팔짱 끼고 예배보던 성도들 겸손모드로 ...안호성 목사의 사자처럼 담대하라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10
384 동성애 독재로부터 나라를 지키기 위해 성도들이 해야 할 일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10
383 "공원에서 전도 금지하는 포틀랜드 시를 상대로 맞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9
382 "이단 꼬임에 넘어가지 않으려면 건강한 교리 통해 항체 만들어야" 신천지 등 이단 침투 저지 위해 해외 한인교회 순방한 양형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1-20 65
381 "30일 창원 동성애축제, 맞불 집회 열겠다" - 경남동성애반대연합 등 80여개 단체 모인 경남도민연합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89
380 "직장은 '땅끝'...교회가 직장인에게 관심 가져야" ... 이의용 장로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73
379 "축구로 땅끝까지 복음을... 하나님만이 내 구단주" ...과거 영광 뒤로하고 축구선교 매진하는 이영무 단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05
378 교회, 생존 고민할 때, 변화 없으면 사라질 것... LA 미성대 이상훈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05
»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범죄·마약의 거리에... 성령의 불길이 타오르기 시작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133
376 "가나안 신자" 200만 시대... 교회 밖 교회 열어 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52
375 복음에서 움튼 리더십... 에티오피아 안팎에 평화를 심다...올해 노벨평화상 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54
374 주일엔 교회로, 주중엔 카페로 변신 - "편하게 오래 계세요", 전도 대신 이야기 들어주는 '듣는 사역'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93
373 교회 담장 넘어 복음을... "비기독인에게 복음 전하려면 먼저 내 삶의 이야기 담아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96
372 예수님 영접한 탈북 자매....가족에 복음 전하려 다시 북으로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13
371 "성경은 오늘, 여기, 우리에게 무엇을 말하고 있는가" - 전 국제 성서유니온 성경읽기 사역 책임자 폴린 호가스 박사 ... "성경읽기, 오늘날 우리의 상황과 맥락(Context)에 집중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228
370 찬양사역 40주년 기념 콘서트 여는 전용대 목사 - "포기하려던 삶 빛으로 살리신 은혜 찬양하며 보답 중이죠"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248
369 미국 진출한 국내 블랙 가스펠 그룹 '코리안 소울'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94
368 <신천지 포교동향·대처방안> "길거리 설문조사에 응하지 마세요"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237
367 "청년이여, 주님을 만나고 주 안에 굳게 서라"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1만8000명의 뜨거운 기도와 찬양으로 가득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203
366 퀴어행사 반대집회 KHTV생방송 중단되고 동영상 삭제된 까닭은... - "증오심 표현 금지 정책 위반"이유 들어... 어느 부분에 문제가 있는지는 안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