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2.jpg



기존 교회에 ‘안 나가’는 ‘가나안’ 성도가 200만명을 넘겼다며 원인을 분석하고 대안을 찾느라 분주할 때, 당장 이들을 난민(Refugee)처럼 품고 쉼터(Shelter)처럼 돌보는 게 급선무라며 일어선 크리스천 지식인들이 있다.


가나안 신자들을 위한 ‘교회 밖 교회’로 2017년 6월 시작한 가나안교회 이야기다.


손원영 서울기독대 해직 교수는 14일 서울 종로구의 한 음식점에서 ‘교회 밖 교회, 다섯 빛깔 가나안교회’ 출판 간담회를 열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목사인 손 교수와 더불어 예술신학 전공의 심광섭 감리교신학대 교수, 인문학 전공의 이강선 성균관대 초빙교수, 길 위의 순례를 이끄는 옥성삼 연세대 연합신학대학원 겸임교수, 천문학 전공의 최승언 서울대 명예교수 등이 교회 동역자와 공동 집필자로 자리를 함께했다.


모두 무보수로 동참해온 이들이다.


손 교수는 “가나안 신자들이 잠시나마 숨을 고르며 신앙의 원기를 회복한 뒤 평생 헌신할 새로운 교회를 찾아 용기 있게 길을 떠나기를 바라며 2년 전 하나의 대피소로 가나안교회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매주 20명 안팎이 모이며 1부는 목사인 손 교수의 성찬집례, 2부는 매주 바뀌는 주제별 강의, 3부는 식사와 친교로 이어진다고 소개했다.


매달 첫째 주일 강의는 음악과 음식, 둘째는 인문학, 셋째는 순례, 넷째는 과학을 공부하며 다섯째 주일이 있으면 앞으로 나가고픈 교회를 미리 가보도록 권한다.


가나안교회는 기존 교회와의 충돌을 피해 주일 오후 3시에 모인다.
헌금은 익명으로 하면 운영비로 같이 쓰고, 실명으로 하면 본인이 직접 선교 활동을 결정해 쓰도록 돌려주는 시스템이다. 건물 역시 따로 없어 매번 예배 장소가 바뀐다.


참석자들은 “가난하지만 갓(God) 품은 가나안교회”라고 말했다.
셋째 주 순례 담당인 옥 교수는 ‘길 위의 가나안’을 표방한다.


서울 종로구 서촌을 비롯해 다양한 순례길과 골목길로 성도들을 안내한다.
옥 교수는 “복음서의 예수님도 열두 제자와 3년의 공생애 동안 3000㎞를 걸으며 동가숙 서가식 목회를 하셨다”고 말했다.


넷째 주 과학을 맡은 최 명예교수는 ‘STEAM 가나안 특강’을 이끈다.


우주배경복사와 창세기 같은 주제로 과학과 신학을 이야기한다.
STEAM은 과학(Science) 기술(Technology) 공학(Engineering) 예술(Arts) 수학(Mathematics)의 줄임말이다.


최 명예교수는 “서울대 연구실에서 모이다가 최근엔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관악노회로 장소를 옮겼다”고 밝혔다.


손 교수는 2016년 술 취한 개신교인이 경북 김천의 사찰에 들어가 불상을 훼손한 사건을 대신 사과하며 모금 운동을 벌였다는 이유로 대학에서 파면됐다.


최근 1심에 이어 2심서도 파면 무효 선고로 승소한 손 교수는 “책을 통해 왜 가나안 신자가 양산되는지, 그들을 위한 목회와 선교 모델이 무엇인지 생각해보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393 기도는 순종함으로 하나님 마음에 다가가는 것 - 그러므로 기도하라/송태근 지음/샘솟는기쁨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19
392 하나님께 승리의 영광 돌리는 수퍼보울 감독 - 50년만에 승리를 거둔 캔자스시티 선수들의 아름다운 신앙고백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69
391 중국 가정교회 지도자 왕이 목사 징역 9년 - 국가전복선동죄 등 혐의... 정치적 권리 박탈·재산 몰수 imagefile kchristian 2020-01-08 162
390 종교적 병역거부자 공무원 임용 가능해져 "군필자만 바보인가?" - 한국 1879명 특별사면·복권 imagefile kchristian 2020-01-01 204
389 "경기도 성평등기본조례 폐지하라" 길원평 교수, 지난해 이어 두번째 텐트 농성 imagefile kchristian 2020-01-01 200
388 "내가 많은 은사를 줬는데...너 뭐하다 왔니"...이은상 지음 / 두란노 imagefile kchristian 2019-12-18 215
387 신앙 밝힌 스타(카니예 웨스트, 비와이)인기 비결은? - 신앙고백 '독' 아닌 '실' 되려면, "삶과 신앙고백의 일치 중요" 기독교 가치 녹여내는 다양한 시도 필요 imagefile kchristian 2019-12-11 248
386 이레 말씀 포스터 - 이레미션 imagefile kchristian 2019-12-11 240
385 목숨 건 설교에...팔짱 끼고 예배보던 성도들 겸손모드로 ...안호성 목사의 사자처럼 담대하라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276
384 동성애 독재로부터 나라를 지키기 위해 성도들이 해야 할 일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247
383 "공원에서 전도 금지하는 포틀랜드 시를 상대로 맞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237
382 "이단 꼬임에 넘어가지 않으려면 건강한 교리 통해 항체 만들어야" 신천지 등 이단 침투 저지 위해 해외 한인교회 순방한 양형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1-20 276
381 "30일 창원 동성애축제, 맞불 집회 열겠다" - 경남동성애반대연합 등 80여개 단체 모인 경남도민연합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313
380 "직장은 '땅끝'...교회가 직장인에게 관심 가져야" ... 이의용 장로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312
379 "축구로 땅끝까지 복음을... 하나님만이 내 구단주" ...과거 영광 뒤로하고 축구선교 매진하는 이영무 단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311
378 교회, 생존 고민할 때, 변화 없으면 사라질 것... LA 미성대 이상훈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309
377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범죄·마약의 거리에... 성령의 불길이 타오르기 시작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332
» "가나안 신자" 200만 시대... 교회 밖 교회 열어 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352
375 복음에서 움튼 리더십... 에티오피아 안팎에 평화를 심다...올해 노벨평화상 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348
374 주일엔 교회로, 주중엔 카페로 변신 - "편하게 오래 계세요", 전도 대신 이야기 들어주는 '듣는 사역'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