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교회새신자등록현황.jpg



미국의 많은 교회에서 새신자들의 모습을 보는 것은 더 이상 흔한 일이 아니라는 연구 보고가 나와 주의를 끌고 있다.


기독교 전문 여론조사기관 라이프웨이 리서치가 지수조사 기관인 Exponential에 의뢰해 발표한 새로운 연구 자료에 따르면 개신교 교회 10개 중 6개 교회가 정체 상태이거나 출석률이 감소했으며, 지난 12개월 동안 절반 이상의 교회에서 10명 미만의 사람들만이 새교우로 등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 달에 1명 미만인 수치로 오늘날 미국 개신교의 모습을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다.


개신교 목회자 1천 명을 대상으로 3년 동안의 적용기간을 두고 실시한 전화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주일에 100명 미만의 성도가 출석하는 교회가 57%에 해당하며, 50명 미만이 출석하는 교회는 21%이고, 10개 교회 중 1개 교회에 해당하는 11%만이 평균 250명 이상 출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목사 5명 중 3명에 해당하는 61%는 지난 3년간 교회들의 예배 참석률이 감소하거나 5퍼센트 이하의 증가를 보였다고 응답했으며, 거의 절반에 달하는 46%는 2017년부터 2018년까지 헌금이 줄거나 그대로 유지됐다고 답했다.


목회자 비율은 5개의 교회로 볼 때 그 중 2개 이상에 해당하는 44%의 교회가 전임 목회자가 한 명 또는 그 이하에 불과했으며, 목회자 10명 중 9명에 가까운 87%가 2018년이 지난 일 년전인 2017년에 비해 풀타임 직원 감축률 7% 내지 같거나 적었다고 응답했다.


또한 2018년에 어떠한 형태로든 교회를 새롭게 플랜팅한 교회는 32%에 달했으며, 그중 3%의 교회가 지교회 형식의 멀티사이트 캠퍼스를 개척했다. 나머지 68%는 교회를 플랜팅하는데 전혀 관여하지 않았다고 답했다.


약 10명 중 1명에 해당하는 12%만이 2018년에 새롭게 교회를 발전시키는데 직접 또는 실질적으로 관여했다고 말했는데, 그 중 7퍼센트가 1차적으로 재정 후원을 했거나 교회 건물이나 시설을 위해 지속적인 재정 지원을 했다고 답했다.


이번 조사를 전체적으로 종합해 볼 때 미국교회의 70% 가량이 뺄셈 즉 감소 또는 현재의 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30% 정도만이 덧셈 즉 증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대부분의 성장은 비교적 큰 교회에서 일어났는데, 평균 예배 참석률이 250명 이상인 교회에서 절반에 가까운 42%의 성장률을 보였다.


하지만 대부분의 개신교 교회에서 지난 12개월 동안 예수 그리스도를 구세주로 영접한 사람이 10명도 되지 않았다는 충격적인 결과에서 보듯이 작은 교회들은 상대적으로 심각한 위험에 처해 있다.


평균 예배 참석자 수가 50명 미만인 교회들 중에서 단지 20%만이 성장했다.


이것은 교회들 중 가장 낮은 수치이며, 교회가 위기에 처해 있다는 지표이다.


라이프웨이 리서치의 전무이사 스콧 매코넬는 “출석률 자체가 미국교회의 성장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전환을 통한 빠른 성장을 기대하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니다”라고 논평했다.


Exponential의 CEO 토드 윌슨은 “오늘날 교회의 성장에 대한 일련의 객관적인 조치들을 얻어내고 그들의 핵심 성장 맥락을 이해하는 것이 이번 연구의 주요 목적이었다.


여기서 얻어낸 조치들을 조합함으로써, 우리는 교회들이 곱셈을 생각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라이프웨이 리서치 대표 톰 라이너 목사는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성장하고 증가하고 있는 교회에 대해 더 많이 배웠으면 좋겠다.


미국에 있는 10개의 교회 중 7개 교회가 쇠퇴하고 있다는 것은 우리에게 충격으로 다가온다. 하지만 이것은 바로 도전이다.


이 기회는 교회 개척과 교회 활성화에 대한 새로운 관심과 통찰력을 던져줄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5 목숨 건 설교에...팔짱 끼고 예배보던 성도들 겸손모드로 ...안호성 목사의 사자처럼 담대하라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5
384 동성애 독재로부터 나라를 지키기 위해 성도들이 해야 할 일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4
383 "공원에서 전도 금지하는 포틀랜드 시를 상대로 맞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3
382 "이단 꼬임에 넘어가지 않으려면 건강한 교리 통해 항체 만들어야" 신천지 등 이단 침투 저지 위해 해외 한인교회 순방한 양형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1-20 54
381 "30일 창원 동성애축제, 맞불 집회 열겠다" - 경남동성애반대연합 등 80여개 단체 모인 경남도민연합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78
380 "직장은 '땅끝'...교회가 직장인에게 관심 가져야" ... 이의용 장로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64
379 "축구로 땅끝까지 복음을... 하나님만이 내 구단주" ...과거 영광 뒤로하고 축구선교 매진하는 이영무 단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98
378 교회, 생존 고민할 때, 변화 없으면 사라질 것... LA 미성대 이상훈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00
377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범죄·마약의 거리에... 성령의 불길이 타오르기 시작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131
376 "가나안 신자" 200만 시대... 교회 밖 교회 열어 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48
375 복음에서 움튼 리더십... 에티오피아 안팎에 평화를 심다...올해 노벨평화상 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52
374 주일엔 교회로, 주중엔 카페로 변신 - "편하게 오래 계세요", 전도 대신 이야기 들어주는 '듣는 사역'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90
373 교회 담장 넘어 복음을... "비기독인에게 복음 전하려면 먼저 내 삶의 이야기 담아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92
372 예수님 영접한 탈북 자매....가족에 복음 전하려 다시 북으로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07
371 "성경은 오늘, 여기, 우리에게 무엇을 말하고 있는가" - 전 국제 성서유니온 성경읽기 사역 책임자 폴린 호가스 박사 ... "성경읽기, 오늘날 우리의 상황과 맥락(Context)에 집중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222
370 찬양사역 40주년 기념 콘서트 여는 전용대 목사 - "포기하려던 삶 빛으로 살리신 은혜 찬양하며 보답 중이죠"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245
369 미국 진출한 국내 블랙 가스펠 그룹 '코리안 소울'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87
368 <신천지 포교동향·대처방안> "길거리 설문조사에 응하지 마세요"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229
367 "청년이여, 주님을 만나고 주 안에 굳게 서라"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1만8000명의 뜨거운 기도와 찬양으로 가득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200
366 퀴어행사 반대집회 KHTV생방송 중단되고 동영상 삭제된 까닭은... - "증오심 표현 금지 정책 위반"이유 들어... 어느 부분에 문제가 있는지는 안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