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성목사1.jpg  

▲ 유기성 선한목자교회 목사가 지난 25일 경기도 성남의 교회에서 새 책

‘한 시간 기도’를 쓴 배경을 설명하고 있다.


북한은 지난 25일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


중국과 러시아가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침범한 지 이틀 만에 일어난 일이었다.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한·일 갈등도 고조된 상황이었다.


주변 열강과의 갈등 속에 동족의 도발까지 일어난 고립무원의 상황에서 한국교회는 무엇을 어떻게 기도해야 할까.


3년여 전부터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운동을 펼치며 최근 ‘한 시간 기도’(규장)를 펴낸 유기성(62) 선한목자교회 목사를 이날 경기도 성남의 교회에서 만났다.


유 목사는 전쟁 위기설이 팽배하던 2017년 40일 연속기도회를 갖고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기도한 일부터 이야기했다.


그는 “당시 위기감이 엄청났는데도 국민들 대부분은 밖에서 보면 이상할 정도로 태연하게 일상을 꾸려나갔다”며 “하나님께서 민족의 위기 앞에 선 한국교회가 말뿐이 아닌 실제로 기도하길 원하시는 것처럼 느껴졌다”고 했다.


유 목사는 이때 가장 먼저 나라와 민족을 위해 교회가 무엇을 간구할지를 놓고 기도했다.
기도제목은 뉴스에서 나오는 게 아니라 영적으로 깨어 있을 때 주님께서 알려주신다는 믿음에서다.


기도 중에 북한에 억류된 임현수 캐나다 토론토 큰빛교회 원로목사를 위한 기도가 절실하다는 감동을 받았다.


교인들과 1년 반 동안 임 목사의 석방을 위해 매일 기도했다.
임 목사는 억류 949일 만인 그해 8월 무사히 풀려났고 격동의 한반도는 지난해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대화 국면으로 돌아섰다.


책과 동명인 한 시간 기도 운동은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운동 뒤 느낀 점에서 출발했다.
유 목사는 교회에서 기도운동을 펼치고 있는데도 하나님께서 더 기도하기를 원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목사로서 주님께서 원하는 수준으로 기도하지 못한다는 생각에 애를 쓰며 기도하던 중 문득 한 시간 기도를 하라는 마음이 들었다.


그것도 혼자가 아닌 전 교인이 매일 한 시간씩 기도하는 운동을 펼치라는 구체적인 내용이었다.
몇 차례 기도 끝에 이 운동이 주님이 원하는 일임을 확인한 그는 본인 먼저 한 시간 기도를 해보기로 했다.


매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던 칼럼 쓰기를 중단하고 그 시간에 집중적으로 기도했다.
2주가 지나자 기도 중 이런 마음이 들었다.
“모든 교인이 매일 한 시간씩 기도하면 어떤 일이 일어나겠느냐.”
생각만으로도 소름이 돋을 만큼 교회에 강력한 부흥이 일어날 것이 예상됐다.
이런 생각도 들었다.
“우리뿐 아니라 한국 그리스도인 모두가 매일 한 시간씩 기도하면 한국교회가 개혁되고 새롭게 부흥되지 않겠느냐.”
이 책을 쓴 결정적 이유다.


유기성목사책.jpg  



책은 유 목사가 교인들과 한 시간 기도를 하며 설교한 내용을 추려 묶어낸 것이다.


본문에는 침묵기도, 성경 읽기, 주기도문 곱씹으며 묵상하기, 기도제목 놓고 기도하기 등 한 시간 기도를 위한 여러 방법이 담겨있다.


단순히 한 시간을 채우는 기도방법을 말하는 게 목표는 아니다.


그리스도인에게 있어 기도는 억지로 시간을 보내는 것이 아니라 그 자체로 즐거움이다.


유 목사는 “기도는 주님과 쉼을 누리는 시간이자 삶에 활력을 공급받는 주님과의 데이트 시간”이라며 “가만히 주님을 바라보며 찬양하고 성경을 읽다 보면 한 시간도 거뜬하다는 걸 체감할 것이다.


그럴 때 기도제목도 떠오르고 영적 충전도 가능해진다”고 말했다.
응답만을 기대하며 하는 기도는 경계해야 한다.


기도는 본래 ‘주님과의 교제’가 목표인데 응답만 기대하면 쉬이 지치고 좌절할 수 있다.
그는 “기도 응답은 우리 때에 이뤄지지 않는 것도 적지 않다.


내가 생각하는 때와 주님의 때가 다르기 때문”이라며 “주님의 재림도 성도들이 2000년간 기도한 주제 아닌가.


응답에 초점을 두지 않고 ‘주님의 때 그분이 이루신다’는 신뢰를 품으면 끝까지 기도할 수 있다”고 말했다.


기도를 많이 하는 걸 자랑이나 공로로 삼지 않고 먼저 그의 나라와 의를 위해 기도할 때 주님이 응답하신다고 그는 강조했다.


유 목사의 말대로 한국교회 성도들이 매일 한 시간씩 기도한다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혹 그의 이야기를 읽으며 매일 한 시간씩 기도해야 한다는 마음이 들었는가.


그 마음이 당신을 향한 하나님의 뜻인지 모른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0 찬양사역 40주년 기념 콘서트 여는 전용대 목사 - "포기하려던 삶 빛으로 살리신 은혜 찬양하며 보답 중이죠"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9
369 미국 진출한 국내 블랙 가스펠 그룹 '코리안 소울'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8
368 <신천지 포교동향·대처방안> "길거리 설문조사에 응하지 마세요"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40
367 "청년이여, 주님을 만나고 주 안에 굳게 서라"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1만8000명의 뜨거운 기도와 찬양으로 가득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41
366 퀴어행사 반대집회 KHTV생방송 중단되고 동영상 삭제된 까닭은... - "증오심 표현 금지 정책 위반"이유 들어... 어느 부분에 문제가 있는지는 안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40
» 기도는 주님과의 데이트 시간..." 응답에 초점 둬선 안돼"...'한 시간 기도' 유기성 선한목자교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177
364 왜, 예수님은 내 소원을 들어주지 않으실까 - 영화 '나는 예수님이 싫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191
363 <목회는 영권이다> "교회는 권력기관 아니야... 희생·헌신 밑바닥에 깔려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202
362 수서교회의 특별한 십일조 탈북 청소년 위해 10억 사용하기로 - 지난해 새 예배당 봉헌한 수서교회, 건축헌금 10분의 1 한국교회 위해 사용 탈북청소년 대안교육기관 '여명학교'에 10억원 지원하기로 결정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250
361 주말이면...술·유흥 넘치는 강남에 24시간 기도의집 생겼다 - KHOP, 기도처소 서초구로 옮겨...예배 후 '찬양 버스킹' 등 전도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80
360 가난한 목회자에 양복 선물하는 '엘부림양복점' 부자 - "그 아버지에 그 아들" ... 가업 이은 박승필씨도 목회자에게 맞춤 양복으로 섬겨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27
359 24시간 불 밝히는 전도 동역자 "작은 가게가 큰 예배당 됐어요" - 복음광고...교회·일터에서 전도 도구로 사용하는 사람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251
358 "무슬림 바로 알기" 선교훈련 세미나 - 7월 15-17일 은혜한인교회, 남가주 사랑의 교회서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70
357 내 외국인 친구가 사이비에 빠졌을 때 - 이단·사이비 전문 매체 바른미디어, 외국어로 주요 사이비 설명하는 자료집 배포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272
356 노숙인 밥 한 끼에 영혼의 양식 담아 '듬뿍' - 24년째 용산역 밥퍼 봉사, 조재선 목사·유연옥 사모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246
355 제주공항은 중국 복음화의 관문 토요일마다 전도 열기...! - '미션 차이나 인 제주' 소속 회원들 ... 항공편으로 도착한 중국인 위해 찬양으로 환영하며 전도지 전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343
354 교회 첫 방문자가 다시 교회로 오게 만드는 8가지 방법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370
353 "괜찮아, 예수님과 함께라면"... 복음의 전함 광고전도 -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 1000명 연합 거리 전도 현장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353
352 "그리스도인, 일터에서 하나님 나라 세워가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391
351 미국 패스트푸드 기업 "칙필레"에서 기독 직장인들은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3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