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벨재단 북한 결핵센터 방문

조회 수 9106 추천 수 0 2012.05.09 10:16:40

유진벨-01.jpg

▲ 북한 주민의 결핵치료에 앞장서 온 유진벨 재단(회장 인세반, 미국명 스테판 린턴) 방북단이 지난 17일부터 5월1일까지 2주 일정으로 평안북도와 평안남도, 평양 등 6개 다제내성 결핵센터를 방문하고 돌아왔다.


유진벨-02.jpg


북한 주민의 결핵치료에 앞장서 온 유진벨 재단(회장 인세반, 미국명 스테판 린턴) 방북단이 지난 17일부터 5월 1일까지 2주 일정으로 평안북도와 평안남도, 평양 등 6개 다제내성 결핵센터를 방문하고 돌아왔다.
3일 서울 서교동 유진벨 재단에서 방북 관련 기자회견을 연 인 회장은 “남북한 분위기가 편안하지 않은 상황 속에서 방북이 이뤄진 것은 지난 15년간 북한의 결핵환자 치료와 약품전달을 인정받았기 때문인 것 같다”고 밝혔다.
“저희 재단이 5년 전부터 다제내성사업으로 방향을 바꿨습니다.
결핵환자를 직접 등록시켜 가래를 분석한 뒤 처방을 개별적으로 하는 겁니다. 이것이 경비도 절약됩니다.
유진벨은 이제 결핵 퇴치에 필요한 물자와 약을 보내는 기관이 아니라 환자를 치료하는 기관으로 변했습니다.”
이렇게 되기까지 쉽지 않았다는 인 회장은 “이번에 방북하며 진 엑스퍼트라는 기계를 힘들게 가져가 즉석에서 환자가 다제내성환자인지 아닌지를 선별해 약을 줄 수 있었다”며 “최신형 현미경들도 6대를 갖고가 유진벨이 관계하는 6개 다제내성센터에 하나씩 주고 돌아왔다”고 밝혔다.
6개월 동안 기다려야만 약을 먹을 수 있는 약을 환자들은 즉석에서 확인하고 약을 건내 줄 수 있어 아주 좋았다는 인 회장은 북쪽 의사 한사람을 붙여 주어 즉석에서 진단할 수 있는 의술을 전했고 많은 의학적 발전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인도주의적인 남북간 통로가 반드시 필요합니다. 현재 중국을 통해서만 갈 수 있고, 사실 약 운송, 그리고 가래 운송 때문에 힘과 경비가 많이 듭니다.
개성공단에다가 기지를 두고, 가래 분석도, 객담분석도 여기서 하고, 약도 개성에서 보낼 수 있다면 너무나 좋겠습니다.”
완치된 환자가 지난해에 비해 많이 늘어났고 치료의 시스템도 안정적이어서 만족했다는 인 회장은 “지난 15년간 열심히 일했다고 해도 우리가 만난 인원은 전체 결핵환자의 5%에 불과하다”며 “무서운 결핵이 북한에 더 번지기 전에 이런 인도주의적인 사업확장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7 "여수엑스포를 선교엑스포로" - 교회, 숙박시설 제공 imagefile kchristian 2012-05-23 23734
246 이단의 일방적 주장 수용한 '유튜브' imagefile kchristian 2012-05-23 1824
245 서울大 출신 작곡가들 K-CCM 자존심을 지키기 위해 뭉친다 imagefile kchristian 2012-05-23 2770
244 목사들이 조심해야 할 유혹 3가지 돈과 명예, 그리고 이성 imagefile kchristian 2012-05-23 1981
243 뭘 할지 모를 때 해야 할 아홉가지 kchristian 2012-05-09 5449
242 성지순례지 'Top 5' image kchristian 2012-05-09 4855
241 아이티 어린이 합창단 국회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12-05-09 5246
» 유진벨재단 북한 결핵센터 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12-05-09 9106
239 탈북자 기독여성 실버합창단 image kchristian 2012-05-02 9167
238 예장합동, 이단사이비 규정 지침서 발간 kchristian 2012-05-02 19048
237 곽노현 교육감 '종립(宗立)학교 특정종교신자 교사임용 불가 방침' image kchristian 2012-05-02 1843
236 술 없는 축제와 무감독시험 실시 image kchristian 2012-05-02 16220
235 한겨레신문, 한국교회 만만한가? image kchristian 2012-05-02 1946
234 탈북 북송 문제 다룬 영화 '48M' imagefile kchristian 2012-05-02 18535
233 '이단 아내 살해한 남편' 자녀들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2-04-18 6520
232 신학생 필독서 100권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2-04-18 13821
231 세상의 편견을 깨요 - 여성시각장애 바리스타들 "실로암 카페모아 " 2호점 오픈 imagefile kchristian 2012-04-18 2441
230 나꼼수 김용민 교회 공격 선포 imagefile kchristian 2012-04-18 3129
229 기독당, 국회 원내 진출 실패 kchristian 2012-04-18 5224
228 나꼼수 김용민 낙선… '국민의 상식이 통했다' kchristian 2012-04-18 18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