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집-01.jpg


<크리스천 뉴스위크>에 ‘조명환의 쓴 소리, 단 소리’로 연재되었던  칼럼들이 ‘이름 값하는 교회’란 제목의 단행본으로 엮어져 출간되었다.
이 책은 미국에 사는 한 이민자요, 목회자요, 또한 기독 언론인으로서 저자가 우리 시대 교회의 모습을 바라보며 느낀 ‘감상문’이라고 할 수 있다.
동시에 교회 구성원으로서 저자가 느끼는 ‘반성문’이며, ‘결의문’이기도 하다.
박정찬 연합감리교 뉴욕주재 감독은 추천사에서
“저자의 쓴 소리는 희망을 주기 위함이다. 그의 글은 이론과 개념과 도그마에 갇힌 ‘닫힌 말씀’이 아니라 우리의 마음과 생각과 뜻을 감찰케 하는 선지자적 통찰과 예지를 담은 ‘열린 말씀’으로 우리에게 다가온다.
그러하기에 마음과 귀가 열린 자들에게 저자의 쓴소리는 오히려 단소리가 된다”고 말하고 있다.
한국 쿰란출판사(사장 이형규)에서 발간된 조명환 목사의 네번째 저서 ‘이름값 하는 교회’를 구입하시기 원하시는 분은 Christian Newsweek로 체크를 발행하셔서 다음주소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가격은 권당 송료포함 15달러입니다.
Christian Newsweek
3700 Wilshire Bl. #755, Los Angeles, CA 90010
문의전화 (213)383-2345, Christiannewsweek@hot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 조명환 목사 "쓴 소리 단소리" 칼럼모음집 발간 - 이름 값 하는 교회 imagefile [11370] kchristian 2012-04-18 219061
469 경제악화로 미국 전체 교회 헌금 12억 감소 imagefile [15993] kchristian 2012-03-28 203363
468 LA 미주 기독교 방송, WCBA 방송상 수상 imagefile [15678] kchristian 2011-04-11 148742
467 미주 복음 방송 24시간 연속 방송 시작 [2399] kchristian 2011-03-14 145702
466 남가주 교협 신임회장에 진유철 목사 imagefile [12115] kchristian 2012-11-14 133251
465 뉴비전교회 담임목사 이진수목사 청빙확정 imagefile [15642] kchristian 2010-09-02 131374
464 동성애 교육 반대 2014년 재 상정위해 2단계 서명 운동 imagefile [15497] kchristian 2012-05-23 129681
463 26일 남가주지역 연합기도모임, 젊은 크리스천들 자발적 참여 imagefile [7113] kchristian 2013-01-16 127673
462 미주 크리스찬 문인협회 신인상 작품 모집 [15451] kchristian 2012-07-25 125296
461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정기총회 imagefile [11784] kchristian 2010-07-19 121842
460 오바마 대통령 재선 성공 imagefile [15369] kchristian 2012-11-07 117943
459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성경 필사본, "사해사본" 전시회 - 밸리에 있는 '언덕의 목자(Shepherd of the Hills)교회'서 2월 25일까지 imagefile [15367] kchristian 2013-02-06 115038
458 "연탄같은 목사 되겠다" image kchristian 2011-01-25 112333
457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복음을 전파하라 image [11409] kchristian 2012-12-19 108910
456 기독교인들을 위한 2012 대선 투표 가이드라인 imagefile kchristian 2012-10-31 101291
455 "PCUSA 교단 나가겠다" imagefile [10171] kchristian 2012-05-09 97476
454 미주한인재단 자랑스러운 한국인 상 image [11461] kchristian 2012-10-10 94735
453 2012년 하반기 정부초청 해외 영어봉사장학생 모집 [7475] kchristian 2012-03-21 93600
452 KWMA는 20년간 Sodality 건강을 위해 image [11430] kchristian 2010-05-18 88013
451 '사랑의 쌀' 2차분 5천 포 전달 imagefile [15412] kchristian 2011-01-10 809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