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1.jpg 진중2.jpg



새에덴교회(소강석 목사)가 14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 연무대군인교회에서 제558차 진중세례식(사진)을 개최했다.
한국기독교군선교연합회가 주관하고 새에덴교회가 후원한 진중세례식에선 2800여명의 훈련병이 세례를 받았다.
윤영민 대한교회 목사는 “하나님께서는 하나밖에 없는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이 땅에 보내실 만큼 여러분을 사랑하고 귀하게 여기신다”며 “오늘 세례식을 통해 죄 없는 예수님께서 우리의 모든 죄를 대신 지시고 십자가에 못 박혀 죽으심을 믿길 바란다”고 설교했다.
김영곤 새에덴교회 목사는 축사에서 “이 나라의 희망은 여러분”이라며 “세례를 받고 하나님의 제자가 된 장병들이 주님과 동행하는 삶을 살길 바란다”고 전했다.
새에덴교회에서는 성경책과 십자가 목걸이, 피부용품, 간식, 신앙서적 등 각종 선물을 준비했다.
화덕을 갖춘 푸드트럭을 5대 투입해 피자 1000여판을 훈련병들에게 제공했다.
김순규 연무대군인교회 목사는 “올해 연무대군인교회 진중세례식을 통해 6만8000여명이 세례를 받았다”고 전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14 "성매매로 팔려온 중국내 북 여성, 코로나19 위험에 노출" - 한국VOM, 마스크 지원 호소 kchristian 2020-02-19 6
2013 전광훈 목사 주도 청와대 집회 불법천막 강제 철거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6
2012 '신천지 폭로' 김남희, "이만희 교주와 육적인 배필" 주장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6
2011 "진리를 지키는 것이 보수" 고신포럼, 고신총회 역할 모색 kchristian 2020-02-19 6
2010 아카데미상 휩쓴 '기생충' 한국교회 선교 큰 기회 imagefile kchristian 2020-02-12 44
2009 비상한 기도를 시작합시다 - 나라를 위해 비상한 기도를 해야 할때... 기도모임 여기저기서 일어나기 시작... 그만큼 시국과 우리형편 어려워져 imagefile kchristian 2020-02-12 36
2008 전광훈 목사 한기총 재표회장 연임 - 반대나 이의 없이 손쉽게 추대..우려 목소리도 높아져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92
2007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교회도 참여" 각 교회, 주의사항 당부... 교회협, 중국에 마스크 전달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85
2006 중독자·노숙인도 하나님 자녀 " 섬김은 사명" 6일 취임한 한국 구세군 장만희 신임 사령관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89
2005 국민 10명 중 6명은 '교회 신뢰 안 해' - 기윤실 여론조사 결과 발표..3년 전보다 긍정 부정 모두 10%씩 상승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30
2004 "예수를 힘입어 고난을 뛰어넘자" - 폐암투병 김동호 목사 '패스 오버'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35
2003 제5회 한국기독교단편영화제 5월 30일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16
2002 기독자유당, 비례대표 1번 김승규, 2번 장경동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22
2001 사회통합과 한반도 평화협력 요청 - 정세균 총리 한국교회총연합과 NCCK 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20-01-22 175
2000 제1회 목회자 콘퍼런스 "한국교회 공공성 회복 시급" kchristian 2020-01-22 157
1999 예장 합동, 전국 직분자 금식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20-01-15 194
1998 전광훈 목사, 단독 입후보 한기총 대표회장 kchristian 2020-01-15 193
1997 사랑의교회, '갱신공동체 합의안' 만장일치 승인 kchristian 2020-01-15 191
1996 "동성애 비판 교수 징계위에 다시 회부... 총신대 재단이사회, 즉각 취소해야" "이사 대부분 비기독인이기 때문"... 한동협 비판 성명 kchristian 2020-01-08 205
1995 법원, "양심적 병역 거부 진실성 인정 부족" 실형 선고 kchristian 2020-01-08 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