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2.jpg



기존 교회에 ‘안 나가’는 ‘가나안’ 성도가 200만명을 넘겼다며 원인을 분석하고 대안을 찾느라 분주할 때, 당장 이들을 난민(Refugee)처럼 품고 쉼터(Shelter)처럼 돌보는 게 급선무라며 일어선 크리스천 지식인들이 있다.


가나안 신자들을 위한 ‘교회 밖 교회’로 2017년 6월 시작한 가나안교회 이야기다.


손원영 서울기독대 해직 교수는 14일 서울 종로구의 한 음식점에서 ‘교회 밖 교회, 다섯 빛깔 가나안교회’ 출판 간담회를 열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목사인 손 교수와 더불어 예술신학 전공의 심광섭 감리교신학대 교수, 인문학 전공의 이강선 성균관대 초빙교수, 길 위의 순례를 이끄는 옥성삼 연세대 연합신학대학원 겸임교수, 천문학 전공의 최승언 서울대 명예교수 등이 교회 동역자와 공동 집필자로 자리를 함께했다.


모두 무보수로 동참해온 이들이다.


손 교수는 “가나안 신자들이 잠시나마 숨을 고르며 신앙의 원기를 회복한 뒤 평생 헌신할 새로운 교회를 찾아 용기 있게 길을 떠나기를 바라며 2년 전 하나의 대피소로 가나안교회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매주 20명 안팎이 모이며 1부는 목사인 손 교수의 성찬집례, 2부는 매주 바뀌는 주제별 강의, 3부는 식사와 친교로 이어진다고 소개했다.


매달 첫째 주일 강의는 음악과 음식, 둘째는 인문학, 셋째는 순례, 넷째는 과학을 공부하며 다섯째 주일이 있으면 앞으로 나가고픈 교회를 미리 가보도록 권한다.


가나안교회는 기존 교회와의 충돌을 피해 주일 오후 3시에 모인다.
헌금은 익명으로 하면 운영비로 같이 쓰고, 실명으로 하면 본인이 직접 선교 활동을 결정해 쓰도록 돌려주는 시스템이다. 건물 역시 따로 없어 매번 예배 장소가 바뀐다.


참석자들은 “가난하지만 갓(God) 품은 가나안교회”라고 말했다.
셋째 주 순례 담당인 옥 교수는 ‘길 위의 가나안’을 표방한다.


서울 종로구 서촌을 비롯해 다양한 순례길과 골목길로 성도들을 안내한다.
옥 교수는 “복음서의 예수님도 열두 제자와 3년의 공생애 동안 3000㎞를 걸으며 동가숙 서가식 목회를 하셨다”고 말했다.


넷째 주 과학을 맡은 최 명예교수는 ‘STEAM 가나안 특강’을 이끈다.


우주배경복사와 창세기 같은 주제로 과학과 신학을 이야기한다.
STEAM은 과학(Science) 기술(Technology) 공학(Engineering) 예술(Arts) 수학(Mathematics)의 줄임말이다.


최 명예교수는 “서울대 연구실에서 모이다가 최근엔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관악노회로 장소를 옮겼다”고 밝혔다.


손 교수는 2016년 술 취한 개신교인이 경북 김천의 사찰에 들어가 불상을 훼손한 사건을 대신 사과하며 모금 운동을 벌였다는 이유로 대학에서 파면됐다.


최근 1심에 이어 2심서도 파면 무효 선고로 승소한 손 교수는 “책을 통해 왜 가나안 신자가 양산되는지, 그들을 위한 목회와 선교 모델이 무엇인지 생각해보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2 "이단 꼬임에 넘어가지 않으려면 건강한 교리 통해 항체 만들어야" 신천지 등 이단 침투 저지 위해 해외 한인교회 순방한 양형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1-20 7
381 "30일 창원 동성애축제, 맞불 집회 열겠다" - 경남동성애반대연합 등 80여개 단체 모인 경남도민연합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32
380 "직장은 '땅끝'...교회가 직장인에게 관심 가져야" ... 이의용 장로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31
379 "축구로 땅끝까지 복음을... 하나님만이 내 구단주" ...과거 영광 뒤로하고 축구선교 매진하는 이영무 단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59
378 교회, 생존 고민할 때, 변화 없으면 사라질 것... LA 미성대 이상훈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59
377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범죄·마약의 거리에... 성령의 불길이 타오르기 시작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107
» "가나안 신자" 200만 시대... 교회 밖 교회 열어 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24
375 복음에서 움튼 리더십... 에티오피아 안팎에 평화를 심다...올해 노벨평화상 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20
374 주일엔 교회로, 주중엔 카페로 변신 - "편하게 오래 계세요", 전도 대신 이야기 들어주는 '듣는 사역'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51
373 교회 담장 넘어 복음을... "비기독인에게 복음 전하려면 먼저 내 삶의 이야기 담아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61
372 예수님 영접한 탈북 자매....가족에 복음 전하려 다시 북으로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165
371 "성경은 오늘, 여기, 우리에게 무엇을 말하고 있는가" - 전 국제 성서유니온 성경읽기 사역 책임자 폴린 호가스 박사 ... "성경읽기, 오늘날 우리의 상황과 맥락(Context)에 집중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183
370 찬양사역 40주년 기념 콘서트 여는 전용대 목사 - "포기하려던 삶 빛으로 살리신 은혜 찬양하며 보답 중이죠"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213
369 미국 진출한 국내 블랙 가스펠 그룹 '코리안 소울'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61
368 <신천지 포교동향·대처방안> "길거리 설문조사에 응하지 마세요"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206
367 "청년이여, 주님을 만나고 주 안에 굳게 서라"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1만8000명의 뜨거운 기도와 찬양으로 가득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175
366 퀴어행사 반대집회 KHTV생방송 중단되고 동영상 삭제된 까닭은... - "증오심 표현 금지 정책 위반"이유 들어... 어느 부분에 문제가 있는지는 안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162
365 기도는 주님과의 데이트 시간..." 응답에 초점 둬선 안돼"...'한 시간 기도' 유기성 선한목자교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277
364 왜, 예수님은 내 소원을 들어주지 않으실까 - 영화 '나는 예수님이 싫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303
363 <목회는 영권이다> "교회는 권력기관 아니야... 희생·헌신 밑바닥에 깔려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