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태진목사.jpg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사진)이 검찰 개혁과 관련해 열리고 있는 시국집회에 대해 2일 성명을 내고 “정부가 국론 분열을 막고 국민의 목소리에 경청하라”고 촉구했다.
아래는 성명서 전문.



<시국기도회 성명서>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사에서 약속한 평등한 기회, 공정한 과정, 정의로운 결과에 대한 국민적 기대와 희망이 무너진 작금의 상황은 대한민국을 끝없는 국론 분열과 대립, 안보 외교 경제 위기상황으로 몰아넣고 있다.


정부는 더 이상의 국론 분열로 대한민국이 돌이킬 수 없는 파멸의 길에 들어서지 않도록 국민의 목소리를 겸허하게 경청할 것을 촉구한다.


대검찰청 앞 대로에서 수만 군중이 모여 검찰 개혁의 촛불시위를 벌인데 이어 10월 3일 광화문광장과 시청앞 광장 등 서울 시내 중심가에서 대규모 시국집회가 예고되어 있다.


왜 개천절에 이런 대규모 시위와 집회가 서울시내 한복판에서 열리게 되었는지, 정부와 여야 정치권은 깊이 성찰해야 할 것이다.


정치적 구호 아래 정치인들과 보수교계가 주도하는 대회도, 순수한 시국기도회도 한 날 한 시에 열리게 된다.


그런데 이번 10.3 대회는 자유 대한민국을 수호하고 나라와 민족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하는 온 국민과 한국교회의 몸부림이란 점이다.


대한민국을 지켜야 한다는 국민적 열망 안에는 다양한 생각과 방법론이 내포되어 있다.


비록 생각과 방법이 다르더라고 우리는 다양성 속에서 한 목소리를 내는데 힘을 모아야 할 것이다.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는 국민들과 기독교계는 다양한 방법으로 나라사랑 정신을 표출하되 하나됨을 깨뜨려서는 안 된다.


이번 10.3 집회는 영적 싸움이다. 따라서 모든 기독교인들은 기도와 비폭력 시위에 참가한다는 점을 결코 잊어선 안 될 것이다.


만에 하나 작은 폭력사태나 비평화적인 수단과 방법이 동원된다면 아무리 그 뜻이 선하더라도 본질이 왜곡되고 국민들로부터 외면을 당하게 될 것이다.


한국교회는 1000만 성도, 6만 교회를 자랑해 왔으나 하나 되지 못함으로 어둠의 세력과 세속적 세계관, 사회주의 이념과 공산주의 사상에 맞서 단합된 힘과 지혜로 대응하는데 소홀했다.


그러나 한국교회 안에는 성경적 세계관을 갖고 기도하는, 수많은 성도와 목회자들이 있기에 희망의 끈을 놓을 수 없다.


끝없이 지난 일을 탓하고 정죄하는 것만으로는 앞으로 나아갈 수 없다.


나와 다르다고 정죄하기보다 조화와 다양성을 인정하고 복음 안에서 하나됨으로 교회의 제사장적 사명을 회복하는데 전력을 다해야 할 것이다.


한국교회가 침묵하는 동안 세속의 권력이 공교회에 침투하고, 동성애와 젠더주의가 활개를 치며, 자유와 인권이 말살당하고 있다.


어둠의 세력은 끊임없이 교회를 공격하고 분열시키는 데 혈안이 되어 있는데 사분오열된 한국교회는 속수무책 눈뜨고 당하고 만 있는 현실을 개탄하지 않을 수 없다.


이에 한국교회 모든 교단과 총회장, 지도자들에게 간곡히 호소한다.


서로의 잘잘못을 따지지 말고 통회 자복함으로 먼저 한국교회의 공교회성과 거룩성을 회복하고, 자유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힘을 모을 것을 촉구한다.


한국교회는 나라를 사랑하고 이 땅에 자유 민주주의와 시장경제를 지키기 위해 한마음을 가지고 있는 것을 누구도 부정하지 못할 것이다.


우리 모두는 그리스도 안에서 영적 싸움에 임하는 십자가 정병답게 기도하고 행동해야 한다. 이스라엘 백성이 위기를 만났을 때 미스바에 모여 기도하면서 회개하고 여호와께로 돌아간 것 같이 우리도 함께 기도하는 운동에 참여하되, 그 마음에 나라 사랑의 동기가 있어야 할 것이다.


지금은 여야, 보수, 진보, 종교와 이념을 초월해 나라를 지키고 안보 경제 위기를 극복해야 할 때이다.


한국교회연합,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한국교회총연합 등 모든 연합기관과 교단, 교회, 단체가 성경적 세계관을 가진 자유대한민국의 건국이념을 지키고 신앙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똘똘 뭉쳐 함께 기도하며 행동에 나설 것을 다시한번 촉구한다.


“또 어떤 자를 불에서 끌어내어 구원하라 또 어떤 자를 그 육체로 더럽힌 옷까지도 미워하되 두려움으로 긍휼히 여기라.”(유 1:23)


2019. 10. 2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75 기독교인 '정치 성향' 범진보 32% 범보수 21%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21
1974 신도 감금·폭행 신옥주 항소심서 7년형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5
1973 "명성교회는 불법 세습 즉각 중단하라" - 한국 신학자 302명 공동성명 kchristian 2019-11-06 13
1972 2019 다니엘기도회, "정치색 없는 순수 기도회" - 20여 명 간증 집회 릴레이, 사랑의 헌금 통해 소외 이웃 전달 - 오는 21일까지 1만 2천여 교회 동시 참여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8
1971 명성교회...목회자 평신도 세습 참회기도회 - "명성교회 세습문제, 개교회만의 문제 아닌 총회와 한국교회 문제" 강조 imagefile kchristian 2019-10-30 70
1970 감리교, 제비뽑기 선거 도입안 '부결' kchristian 2019-10-30 42
1969 가톨릭 수백년 전통 '사제 독신제' 깨질지 주목 imagefile kchristian 2019-10-30 38
1968 예장합동, 총신대 전 이사들에게 소송취하 요구 imagefile kchristian 2019-10-30 43
1967 미션라이프 유튜브 채널이 다채로워 - 토크쇼·음악·책·특집...더 알차고 보기 쉽게 imagefile kchristian 2019-10-30 42
1966 영적부흥과 한반도 평화 위한 기도 대성회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68
1965 다가온 달동네의 겨울... '따뜻한 나눔' 스타트 - 연탄은행 16번째 연탄나눔 재개식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60
1964 "예배를 바로 세워 거룩한 대한민국 초석 쌓자" - 10주년 '홀리위크' 행사, 서울광장서 대단원의 막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41
1963 CBS TV, 23일부터 서사드라마 '예수의 사람들' 방영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18
1962 터키, 쿠르드족 지역 공습 기독인들 피해 - 주민들 "교회당 파괴·공포" kchristian 2019-10-16 115
1961 한교총 "광화문집회 참여 안해" 한교연은 광화문집회 참석결의 kchristian 2019-10-16 118
1960 전광훈 목사, 시민단체로부터 '내란선동' 혐의 고발당해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33
1959 여의도순복음교회 광화문 집회 인원동원은 '사실무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21
1958 "젠더 교육, 性 무질서 조장 학부모들은 저항해야" 젠더 문제 포럼에서 대안제시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18
» "나라사랑 정신 표출하되 하나됨 깨뜨려선 안 돼"...한국교회연합(회장: 권태진 목사) 성명서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22
1956 <2019 교단총회 결산> 정통성 회복 - 교회의 성결성 집중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