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사고시에 합격하고도 동성애를 지지, 옹호했다는 이유로 합격이 취소되는 사례가 처음 발생했다.


예장통합총회 고시위원회는 지난 6일 전체회의를 열어, 지난 6월 목사고시생들 가운데 2명에 대해 ‘면접 불합격’ 처리하기로 최종 결의했다.


당초 고시위원회는 지난 7월 해당 학생을 포함한 목사고시 합격생 명단을 확정했으나, 총회임원회 자문기구인 동성애대책위원회의 문제제기로, 이날 전체회의에서 재론해 합격이 번복됐다.
고시위원장 정병주 목사는 이같은 결정에 대해 “두 학생에 대해 동성애 옹호자, 지지자라고 하기 보다는 그간의 활동 중 일부 경솔한 행동에 대해서 총회와 노회가 지도하는 기간이 필요하다고 고시위원들이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정 위원장은 그러나 고시위원회가 해당 학생들을 ‘동성애 지지자’로 단정한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


일부 고시위원들은 “학생들의 활동은 선교적 차원에서 동성애자 인권 옹호 활동”이었다면서, 향후 교단에서 동성애 옹호자에 대한 보다 촘촘한 매뉴얼이 마련돼야 한다고 말했다.
한 고시위원은 “동성애에 대한 교단의 지침은 동성애자들을 사랑으로 포용해야 한다는 것인데, 선교적 측면에서 동성애자의 인권을 위한 활동은 일반 동성애 인권과는 구분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사실 통합총회는 동성애 옹호자, 지지자를 목사, 직원으로 선출해선 안된다는 규정은 만들었지만 어떤 사람을 동성애 옹호자로 볼 것인지에 대해서는 명확한 규정이 따로 없다.


정병주 위원장은 이번 일을 계기로 “전문적 학자와 목회자, 다양한 합리적 전문가들을 조직해, 이들을 통해 합리적인 매뉴얼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신학생들은 고시위원회의 이번 불합격 처리에 대해 총회 임원회의 재고를 촉구하고 나섰다.
장신대 신학생들은 입장문을 내고 “두 학생은 결코 동성애에 대한 총회의 입장과 어긋나는 의견을 갖고 있지 않으며, 오히려 총회의 입장에 따라 동성애자 혐오를 반대하고 사랑을 몸소 실천했다”고 강조했다.


학생들은 “차별과 배제 아래 있는 동성애자들을 가장 먼저 사랑하고, 누구보다 용기있게 다가갔던 이들을 동성애 옹호자로 쉽게 말하는 것은 부당하다”고 호소했다.



또 "두 학생을 동성애 옹호자로 규정하고 목사고시를 불합격 처리하는 것은 교단 역사에 명적 실수가 될 것"이라면서, "동성애대책위원회의 일방적 주장을 재고해달라"고 주장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64 "예배를 바로 세워 거룩한 대한민국 초석 쌓자" - 10주년 '홀리위크' 행사, 서울광장서 대단원의 막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33
1963 CBS TV, 23일부터 서사드라마 '예수의 사람들' 방영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26
1962 터키, 쿠르드족 지역 공습 기독인들 피해 - 주민들 "교회당 파괴·공포" kchristian 2019-10-16 25
1961 한교총 "광화문집회 참여 안해" 한교연은 광화문집회 참석결의 kchristian 2019-10-16 23
1960 전광훈 목사, 시민단체로부터 '내란선동' 혐의 고발당해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53
1959 여의도순복음교회 광화문 집회 인원동원은 '사실무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44
1958 "젠더 교육, 性 무질서 조장 학부모들은 저항해야" 젠더 문제 포럼에서 대안제시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39
1957 "나라사랑 정신 표출하되 하나됨 깨뜨려선 안 돼"...한국교회연합(회장: 권태진 목사) 성명서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46
1956 <2019 교단총회 결산> 정통성 회복 - 교회의 성결성 집중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81
1955 명성교회 세습 허용에 온라인상 비판 거세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50
1954 예장 합동 총회장 김종준 목사·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 총회와 교회, 영성회복을 위해 노력다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128
1953 예장통합 104회 총회 개회 ..김태영 신임 총회장 추대 - 첫 여성 장로부총회장 탄생 .. 서울영락교회 김순미 장로 당선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104
1952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에 윤재철 목사 추대 - 그리스도안에서 하나되고 선한뜻 위해 합력할것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92
1951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에 육순종 목사 - "화해의 성령이여, 하나 되게 하소서"..성폭력 특별법 제정 여부 관심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159
1950 예장합신, 제104회 총회 개회, 신임 총회장 문수석 목사 - 강도사 고시 시행방식 변경과 노회구역 재조정 다룰전망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78
1949 '불법세습 논란' 명성교회수습전권위원회 만든다 - 김삼환 원로목사 총회 참석 "명성교회 품어달라" kchristian 2019-09-25 49
1948 30년 넘은 영화인생, "주님의 동아줄 덕분에"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제작한 정태원 태원엔터테인먼트 대표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43
1947 남북통일을 위한 평화의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117
1946 "고신다운 고신 정체성 회복할 것" - 예장고신 69회 총회 개막, 신임총회장에 신수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111
1945 신학대 강사 설자리 더 좁아져 - 강사 처우 개선 위해 지난달 1일 시행 kchristian 2019-09-18 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