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성.JPG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위임목사 청빙안 승인 결의는 무효임을 확인한다."


예장통합총회 재판국이 명성교회 목회세습을 인정하지 않은 가운데, 명성교회가 이를 정면으로 반박하고 나섰다.


명성교회는 총회 재판국의 판결 이틀 뒤인 지난 수요일 저녁예배 직후 교인들에게 판결이 부당하고 설명했다.


서울 명성교회 이종순 수석장로는 "그동안 있어왔던 헌법위원회의 유권해석과 전기 재판국이 판결한 판결을 특별한 이유없이 숫자를 앞세워서 모두 뒤집어버리는 이해할 수 없는 판결을 하였습니다." 라고 말했다.


교단의 권위를 인정한다면서도 지난 해 정기총회 결의는 완전히 무시하는 모순도 보였다.
이종순 수석장로는 "2018년 9월 교단총회는 여론몰이 식으로 재판국의 판결을 무효화하고 재판국원을 무단 교체하고 재심사유가 없음에도 재심을 강행하라는 폭거를 하였습니다." 라고 말했다.


교회는 재심판결에 대해 법적대응을 예고하면서, 교인 이탈을 막기 위한 단속에 나섰다.


이종순 수석장로는 "담임목사님이 목회에 전혀 지장을 받지 않도록 할 것이니 교우 여러분들의 전폭적인 이해와 협력을 바랍니다." 라고 말했다.


명성교회는 앞서 지난 6일에도 총회 재판국 판결에 불복하고 김하나 목사 체제를 유지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명성교회 세습을 옹호하는 인사들로 임원회를 구성한 서울동남노회도 입장문을 발표하고, 이번 재심재판의 결과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모든 법적 수단을 강구해 노회 산하 교회를 지켜나가겠다고 밝혔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53 예장통합 104회 총회 개회 ..김태영 신임 총회장 추대 - 첫 여성 장로부총회장 탄생 .. 서울영락교회 김순미 장로 당선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22
1952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에 윤재철 목사 추대 - 그리스도안에서 하나되고 선한뜻 위해 합력할것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502
1951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에 육순종 목사 - "화해의 성령이여, 하나 되게 하소서"..성폭력 특별법 제정 여부 관심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84
1950 예장합신, 제104회 총회 개회, 신임 총회장 문수석 목사 - 강도사 고시 시행방식 변경과 노회구역 재조정 다룰전망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01
1949 '불법세습 논란' 명성교회수습전권위원회 만든다 - 김삼환 원로목사 총회 참석 "명성교회 품어달라" kchristian 2019-09-25 168
1948 30년 넘은 영화인생, "주님의 동아줄 덕분에"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제작한 정태원 태원엔터테인먼트 대표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102
1947 남북통일을 위한 평화의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204
1946 "고신다운 고신 정체성 회복할 것" - 예장고신 69회 총회 개막, 신임총회장에 신수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181
1945 신학대 강사 설자리 더 좁아져 - 강사 처우 개선 위해 지난달 1일 시행 kchristian 2019-09-18 166
1944 한국교회 소외된 이웃 찾아 사랑 전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98
1943 예장통합 고시위, 응시생 2명 '동성애 지지' 이유 합격 취소 - 예장통합 고시위 '면접 불합격' 최종 결론, 장신대 신대원생들 "고시위 결정 재고해달라" kchristian 2019-09-11 176
1942 꺾이고...날아가고... 태풍, 교회도 덮쳤다 전국교회 '링링' 피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65
1941 "목회자·장로 정년연장" 목소리 다시 수면 위로 - 주요 교단 정기총회 앞두고 여론확산 kchristian 2019-09-11 169
1940 <총회활동 모니터링 교단총회 참관단 출범> '명성교회 세습· 여성 목사 안수 논의 감시' 등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168
1939 한국 장로교 창립 107년, 합동·통합 '연합 다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171
1938 기감, 감독회장 임기 축소 대신 권한 분산 '가닥' 모든 기관·단체 이사장직 포기 등 개혁안 논의 ... 내달 입법의회 열고 '장정' 개정 kchristian 2019-09-04 177
1937 <남북통일을 위한 평화 기도문> 정체된 美·北대화의 물꼬가 트이게 하소서 ! kchristian 2019-09-04 170
» '세습 무효' 판결에 명성교회 법적 대응 예고 "세습 사태 다시 장기화 조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313
1935 광복 감사 예배드린 한국교회 "일본은 진심으로 사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301
1934 일본교회 대표들 "경제 보복은 부당" - 서울 찾아 한·일 시국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