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신교2.JPG

▲ 한국을 찾은 전능신교 피해 가족들은 각자 부모와 자녀들을 목놓아 부르며 속히 돌아올 것을 호소했다.


중국의 신흥 이단종교인 전능하신하나님교회(이하 전능신교) 피해가족들이 한국을 찾았다.
전능신교는 중국 정부와 한국교회 주요 교단이 이단으로 규정한 사이비종교다.
피해가족들은 한국에서 가짜 난민으로 지내고 있는 전능신교 신도들을 정부가 속히 송환해줄 것을 호소했다.



전능신교 피해자들 "우리 가족은 난민이 아닙니다"

25명의 전능신교 피해 가족들이 한국을 찾았다.


중국의 신흥 이단종교인 전능신교에 빠져 부모와 자녀를 버리고 가출해 연락이 두절된 가족들을 만나기 위해서다.


현재 전능신교 신도들 중 일부는 난민을 신청해 국내에 들어와 있다.
전능신교 피해자 대표단은 2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단종교에 빠진 가족들이 돌아오기를 성토했다.


중국 산동에서 온 유현대 씨는 "전능신교가 제 아들과 며느리를 한국에 데리고 갔는데 4년이 넘도록 연락 한 번 없다"며 "가족이 너무 보고 싶다. 어린 손자가 매일 엄마, 아빠를 찾아달라고 한다"며 눈물로 호소했다.


중국 사천시 청도에서 할머니와 함께 살고 있다는 안훼이 씨(17)는 "어릴 적 부모님은 이미 전능신교를 믿고 있었다"며 "두 분은 중국 내에서도 전능신교 포교를 열심히 하셨는데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에 아버지가 한국에 갔다.


전능신교3.JPG



저는 이 기회를 빌어서 아버지를 찾으려고 한국에 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단 전문가들은 전능신교가 다른 사이비종교와 마찬가지로 가정을 파괴하고 폭력성과 재산 갈취 등의 특징을 보인다고 이야기한다.


전능신교는 양향빈이란 중국 여성 재림주를 믿는 사이비 종교로, 중국에서는 2013년 이단으로 규정돼 포교가 금지됐다.


약 12년 전 국내로 들어와 전국 각지에 퍼진 전능신교는 현재 서울과 수원, 안산, 충북 보은 등지에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제주도엔 천여 명의 전능신교 신도가 난민 신청을 명목으로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능신교 피해 가족들은 "전능신교의 가짜 난민 행위를 근절하고 가족들의 품으로 하루빨리 돌아올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하며 이날 기자회견 후 청와대에 탄원서를 제출했다.


한국기독교이단목회연구소 강경호 소장은 "한국 법무부, 이민국 등을 통해 전능신교 난민 사기 행위를 근절하고 모든 피해자와 가족을 구하는 일에 도움을 주시기를 간절히 호소한다"며 "한국에 올 수 없는 다른 중국 피해자 가족들을 대표해서 이곳을 찾은 이들과 한국교회가 함께 협력해서 전능신교와 맞서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날 전능신교 측도 인근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중국 정부의 종교 박해를 피해 한국에 온 것"이라며 가짜 난민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지금까지 제주에서 난민 인정을 신청한 전능신교 신도들은 모두 불인정 처분을 받았다.


전능신교 피해가족들을 돕고 있는 종교와진리 오명옥 대표는 "전능신교는 난민 지위를 얻지 못하더라도 지속적으로 소송을 제기하면 수년 간 한국에서 체류할 수 있단 점을 악용하고 있다"며 "한국교회의 주의와 관심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데일리굿 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9 "신천지에 미혹된 신도 21만명" ... 세이협, 사기 행각 소개 대책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9-12-04 10
288 "오클랜드항구에서 주의 사랑의 손길을 기다립니다" ... 국제선원선교센터 유영준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1-20 85
287 "성경적 가치경영으로 전 세계에 복음을" - 비즈니스 선교 돕는 본월드미션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34
286 '담 안 사람들' 교화 30년 그리스도 통해 답 찾았다 - 7개 교도소 소장 역임한 김안식 교수가 말하는 교정 선교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141
285 난민도 한국교회가 책임져야 할까? "난민출신국 정보 활용한 선교 도입해볼만" imagefile kchristian 2019-10-30 150
284 문호 개방하는 사우디...선교 '청신호' - 사상 첫 한국 등 49개국에 관광비자 발급 ... BTS 공연 허가하는 등 개방·개혁 속도전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220
283 이단 연구가로 산다는 것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96
282 "여호와의 증인 병역거부는 종말론 때문"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67
281 포항 교계도 신천지에 공개토론 제안 - 포항 신천지공개토론협의회 요구에 신천지포항·이만희 교주 측 불응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66
280 '탈북자 구출·보호' 통일소망선교회 10주년 감사예배·통일소망의 밤 - 13일 저녁 서울 영등포 대길교회서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152
279 선교적 교회 콘퍼런스 "건물도 대표도 없던 초대교회 정신 회복하라" - 미국의 한인교회와 한국 교회들...선교적 교회 운동통해 교회본질을 회복하는 방안 모색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50
278 북가주 오클랜드항구 선원선교, 가을 소식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174
» 중국 전능신교 피해자들 "가족을 돌려 보내달라"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513
276 (초 점) 선교지 재산은 누구의 것일까? - "선교지 재산 관리 위한 시스템 구축해야" '선교지 재산권 관리와 이양' 주제 포럼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592
275 "덤으로 사는 삶, 오직 영혼 구원이 사명" 코마상태에서 천국과 지옥 봤죠...베트남의 '언더우드' 장요나 선교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571
274 "인터넷 통해 예수님 만나요" - 온라인 전도 전략...FMnC선교회 '서치 포 지저스' 한국 런칭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722
273 <CBS 파워인터뷰> 케냐 선교사로 떠나는 진재혁 전 지구촌교회 담임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861
272 "북한 사람들도 평화의 종 함께 울렸으면" - 미국 유대인협회 부회장 문르 카즈미어 박사 방한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693
271 "3만여 탈북민 품으며 북한 선교 논해야" - 북한에 31개월간 억류됐던 임현수 목사 '기독교통일포럼' 강연 imagefile kchristian 2019-05-08 856
270 "인터콥 선교 이대로는 안 된다" - 선교 관계자들의 지적 잇달아..현장에서 변화의 모습 먼저 보여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5-01 8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