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복1.jpg


그 아버지에 그 아들이다.


지난 40여년간 가난한 목회자에게 양복을 선물해온 ‘엘부림 양복점’ 박수양(69·서울 답십리침례교회) 대표의 섬김을 아들 박승필(35)씨도 이어가고 있다.


2007년부터 가업을 이어받기 위해 양복점에서 일하고 있는 박씨는 지금까지 주변의 목회자들에게 맞춤 양복 10여벌을 선물했다.


지난 1일 서울 답십리 양복점에서 만난 박씨는 “목회자를 섬기는 유전자를 물려받은 것 같다”고 웃었다.


이어 “목회자를 섬길 때 오는 기쁨과 축복을 아버지 옆에서 직접 눈으로 봐왔다”며 “양복집을 하니까 이렇게 할 수 있는 것인데, 이를 허락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옆에 있던 박 대표는 “시켜서 하는 게 아니라 알아서 하니까 기특하다”면서 “모세 옆에 아론과 훌을 붙여주신 것처럼 이렇게 아들이 옆을 지키니까 그것이 가장 큰 축복”이라고 말했다.


박 대표는 1968년부터 맞춤 양복 한길을 고수해 온 장인으로 맞춤 양복 명장(2016년 한국맞춤양복협회 선정)이다.


그는 서울 ‘미조사 양복점’에서 심부름꾼으로 시작해 76년 ‘부림 양복점’을 오픈했으며 이후 각종 대회에 출전해 많은 상을 받으면서 실력을 인정받았다.


2010년 한국맞춤양복 기술경진대회 대상, 2014년 아시아 고베 양복기능경진대회 대상을 수상했다.


2016년 대한민국산업현장 교수로 위촉됐고 같은 해 양복점을 배경으로 방영됐던 KBS 주말드라마 ‘월계수양복점신사들’에 특별 출연하고 자문하기도 했다.


아들 박씨는 연세대 영어영문과를 졸업하고 본래 교사가 되는 게 꿈이었다.


그는 기술은 있지만 기성복에 밀려 고전하고 있는 아버지가 안타까워 맞춤 양복에 관심을 가졌다.  무엇보다 맞춤 양복은 나이 든 세대만 입는다는 선입견이 문제였다.


박씨는 가업을 잇기로 하고 젊은이들이 찾는 양복점으로 변신시키고자 노력했다.


상호 ‘부림 양복점’을 ‘엘부림 양복점’으로 바꿨다. 명품 양복과 최신 트렌드를 분석하고 6000여 회원을 체형별로 구분, 매장 한번 방문으로 양복을 맞출 수 있도록 시스템화했다.
이를 통해 고객의 85%를 20∼30대로 만들었다.


양복2.jpg



이와 함께 양복 맞춤 기술도 적극 배웠다.  2016년 평택의 국제대학교 평생교육원에서 명장이 지도하는 맞춤 양복 7개월 과정을 들었다.


이어 2018년 10개월간 명품양복제작반에서 공부했다.


양복기능사 자격증도 취득했다. 매장에서는 아버지에게 기술을 배웠다.


매장을 리모델링하고 젊은 스타일의 옷을 개발하기 위해 미술을 전공한 디자이너를 고용했다.
젊은 고객을 겨냥해 마케터도 뽑았다. 그 덕에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고 했다.


그 와중에 틈을 내 목회자의 양복을 만들었다.


그는 “특별한 계기가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며 “아버지가 목회자 섬기는 것을 보고 자라 자연스럽게 시작했다”고 말했다.


지금은 섬기는 교회 부목사, 교구 목사 등 주변의 목회자들을 섬긴다.
또 지금은 은퇴한 연세대 교목에게 매년 양복을 선물한다.


그는 “섬기는 자의 기쁨은 섬겨본 사람만 안다”며 “내가 만든 옷을 입고 강대상에 오른 모습을 보면 마음이 뿌듯하다.


아버지처럼 평생 목회자와 선교사를 위해 양복을 만들어 섬기고 싶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2 수서교회의 특별한 십일조 탈북 청소년 위해 10억 사용하기로 - 지난해 새 예배당 봉헌한 수서교회, 건축헌금 10분의 1 한국교회 위해 사용 탈북청소년 대안교육기관 '여명학교'에 10억원 지원하기로 결정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65
361 주말이면...술·유흥 넘치는 강남에 24시간 기도의집 생겼다 - KHOP, 기도처소 서초구로 옮겨...예배 후 '찬양 버스킹' 등 전도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414
» 가난한 목회자에 양복 선물하는 '엘부림양복점' 부자 - "그 아버지에 그 아들" ... 가업 이은 박승필씨도 목회자에게 맞춤 양복으로 섬겨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344
359 24시간 불 밝히는 전도 동역자 "작은 가게가 큰 예배당 됐어요" - 복음광고...교회·일터에서 전도 도구로 사용하는 사람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365
358 "무슬림 바로 알기" 선교훈련 세미나 - 7월 15-17일 은혜한인교회, 남가주 사랑의 교회서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534
357 내 외국인 친구가 사이비에 빠졌을 때 - 이단·사이비 전문 매체 바른미디어, 외국어로 주요 사이비 설명하는 자료집 배포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403
356 노숙인 밥 한 끼에 영혼의 양식 담아 '듬뿍' - 24년째 용산역 밥퍼 봉사, 조재선 목사·유연옥 사모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49
355 제주공항은 중국 복음화의 관문 토요일마다 전도 열기...! - '미션 차이나 인 제주' 소속 회원들 ... 항공편으로 도착한 중국인 위해 찬양으로 환영하며 전도지 전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443
354 교회 첫 방문자가 다시 교회로 오게 만드는 8가지 방법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459
353 "괜찮아, 예수님과 함께라면"... 복음의 전함 광고전도 -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 1000명 연합 거리 전도 현장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457
352 "그리스도인, 일터에서 하나님 나라 세워가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504
351 미국 패스트푸드 기업 "칙필레"에서 기독 직장인들은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463
350 신천지가 "공개토론 하자"도발해올 때...한국교회 흠집 내려 끊임없이 제안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400
349 <전도이야기> 복음은 십자가며 핍박은 당연 심하게 거절할수록 빨리 예수 믿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449
348 "광고라는 그릇에 담긴 복음...이 시대에 맞게 주신 도구" -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2> 광고는 새로운 복음도구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453
347 "한 걸음에 도움 필요한 이웃 생각, 또 한 걸음에 예수님 사랑 생각" - 장애인의 날, 한국교회 성도 5000여명 '5㎞ 붉은 물결'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583
346 하루에 24시간씩 40일간 1분도 쉬지 않고 이어진 기도 - 제주도에서 재점화된 '통일 위한 24시간 기도' 1년 전 파주에서 통일 간구, 12월에는 L.A에서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558
345 미국교회, 한달에 새신자 등록 '1명 미만' - 출석교인 50명 미만 교회가 21%, 100명 미만이 57%...교인증가 교회는 30% 정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582
344 "부흥 마중물 되겠다" - 사선넘어온 남남북녀 평양예술단 공연 1200회 돌파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614
343 '한지붕 세교회' 군선교 심장이자 모체 - 계룡대 육해공군본부교회의 교회학교 부흥기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5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