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1.jpg

▲  신천지가 한국교회와 교계 언론에 공개토론을 요구하며 트위터에 올린

삽화. <트위터 캡처>



천안기독교총연합회(천기총·회장 임종원 목사)가 제안한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과의 공개토론이 최종 무산됐다.


천기총과 신천지천안교회 측은 지난 21일 충남 천안에서 2차 실무진 회담을 가졌지만 토론 방식에 대한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신천지 측은 “성경을 보지 않고 토론하는 것이 가장 성경적”이라는 주장을 굽히지 않았다.
신천지 관계자는 ‘실무협의에 임할 때 (신천지) 총회 측의 구체적인 지시가 있었냐’는 질문에는 대답을 피했다.


천기총 측은 신천지천안교회를 넘어 신천지 총회 측에 공개토론을 요구할 방침이다.


실무회담에 참여했던 유영권 천안 빛과소금의교회 목사는 “처음 공개토론을 요구했을 때 천안 시내에 현수막을 걸었던 것처럼, 회담 결렬 사실도 현수막에 정리해 시내에 게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천지의 공개토론 논란은 계속될 전망이다.


신천지2.jpg


한국교회 주요 교단이 이단·사이비로 지목한 신천지가 한국교회를 흠집 내기 위해 끊임없이 지역 교계 등에 공개토론을 제안하고 있기 때문이다.


교주 이만희(88)가 썼다는 편지 등을 지역 교계에 보내 토론에 나오라고 요구하거나 자기 신도들을 지역 교회로 보내 토론을 종용하는 경우도 있다.


신천지의 기습적인 요구에 당황하는 교회들이 많다.


하지만 현명하게 대처해 신천지를 머쓱하게 한 교회도 있었다.


경기도 안양 그교회(김남석 목사)에는 지난해 7월 신천지 소속이라는 10여명의 청년이 찾아왔다.
이들은 성경 공개토론을 요구하며 “토론에서 패배하면 성도들과 함께 신천지에 들어오라” “교회 재산을 모두 신천지에 넘기라”고 요구했다.


김 목사는 총회에 신천지 측에서 공개토론을 요구했다는 사실을 보고한 뒤 신천지 예방사역을 하는 전문가를 찾아 도움을 구했다.


이후 신천지가 요구하는 주제와 방식에 대한 문제점을 내용증명을 통해 조목조목 비판했다.
내용증명이 오가면서 수차례 담당자가 바뀌던 신천지 측은 이내 ‘공개토론을 할 수 없다’며 더 이상 연락을 해 오지 않았다.


김 목사는 23일 국민일보와의 전화통화에서 “신천지 신도들이 갑자기 교회로 직접 찾아왔을 때는 당황했던 게 사실”이라면서도 “그들은 마태복음과 요한계시록 중 정통교회 신학에서 크게 강조하지 않는 표현을 집요하게 물고 늘어졌다”고 기억했다.


이어 “주일예배 설교 때 신천지가 공개토론을 요구한 사실을 공지하고 무엇이 잘못됐는지 충분히 설명했다”고 덧붙였다.


전문가들은 교회가 신천지의 공개토론 요구에 적극적으로 응한다면, 신천지 스스로 토론을 무마시킨다고 입을 모았다.


신천지 전문 유튜버 윤재덕 전도사는 “신천지는 유리한 룰 안에서 (토론을) 이겨야 하는 조직”이라면서 “내용증명 등으로 공정한 룰과 주제를 제안하면 신천지는 토론 제의 자체를 무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5 제주공항은 중국 복음화의 관문 토요일마다 전도 열기...! - '미션 차이나 인 제주' 소속 회원들 ... 항공편으로 도착한 중국인 위해 찬양으로 환영하며 전도지 전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34
354 교회 첫 방문자가 다시 교회로 오게 만드는 8가지 방법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68
353 "괜찮아, 예수님과 함께라면"... 복음의 전함 광고전도 -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 1000명 연합 거리 전도 현장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67
352 "그리스도인, 일터에서 하나님 나라 세워가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71
351 미국 패스트푸드 기업 "칙필레"에서 기독 직장인들은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97
» 신천지가 "공개토론 하자"도발해올 때...한국교회 흠집 내려 끊임없이 제안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79
349 <전도이야기> 복음은 십자가며 핍박은 당연 심하게 거절할수록 빨리 예수 믿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108
348 "광고라는 그릇에 담긴 복음...이 시대에 맞게 주신 도구" - [복음의전함, 복음광고로 세계를 전도하다] <2> 광고는 새로운 복음도구 imagefile kchristian 2019-05-22 109
347 "한 걸음에 도움 필요한 이웃 생각, 또 한 걸음에 예수님 사랑 생각" - 장애인의 날, 한국교회 성도 5000여명 '5㎞ 붉은 물결'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218
346 하루에 24시간씩 40일간 1분도 쉬지 않고 이어진 기도 - 제주도에서 재점화된 '통일 위한 24시간 기도' 1년 전 파주에서 통일 간구, 12월에는 L.A에서 imagefile kchristian 2019-04-24 203
345 미국교회, 한달에 새신자 등록 '1명 미만' - 출석교인 50명 미만 교회가 21%, 100명 미만이 57%...교인증가 교회는 30% 정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286
344 "부흥 마중물 되겠다" - 사선넘어온 남남북녀 평양예술단 공연 1200회 돌파 imagefile kchristian 2019-04-03 282
343 '한지붕 세교회' 군선교 심장이자 모체 - 계룡대 육해공군본부교회의 교회학교 부흥기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287
342 4년간 1500명 이끈 김인심 집사가 말하는 "현장 전도" - '무례한 기독교' 더는 안 돼...인사만 잘해도 말씀에 마음 열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243
341 <특별 좌담> 왜 한국교회는 젊은이들에게 매력적이지 못한 걸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287
340 대중가수 출신 박춘삼 목사 30년 만에 CCM음반으로 돌아와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231
339 중국 정부, 탈북민 강제북송 계속하면 탈북소녀상 세우겠다 - 선민네트워크·탈북동포회 등 주한 중국대사관 앞 건립 위해 소녀상 제작모금운동 재개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222
338 한국교회 위협 요인은 이단과 신뢰도 저하 - 국민일보·국민일보목회자포럼 공동, 전국 성도·목회자 대상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31
337 전남대 앞 신천지 반대 집회 "새학기 불법포교활동 주의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38
336 통일교 후계자 다툼 점입가경 - 故 문선명 총재 7남 문형진 씨, 美 법원에 어머니 한학자 총재 상대 후계자 소송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