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청소년.jpg



교회에 나오는 10대 청소년 10명 중 4명은 구원을 확신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0명 중 5명은 일주일 동안 성경을 거의 읽지 않고 10명 중 7명은 기도를 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교회성장연구소가 발행하는 월간지 ‘교회성장’이 지난 2월 전국 30개 교회 다음세대 어린이 청소년 356명, 다음세대 사역자 47명을 상대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다.


‘예수님을 영접했느냐’는 질문에 62.9%가 ‘그렇다’고 답했다.


‘잘 모르겠다’는 30.6%, ‘아니요’ 6.6%로 집계됐다. ‘구원의 확신이 있나요’라고 묻자 ‘있다’고 답한 경우가 58%였다.


37.7%는 ‘잘 모르겠다’고 답했고 ‘없다’는 응답은 4.3%였다.


김대학 편집부장은 “평균 이상의 시스템과 역량을 갖춘 교회를 대상으로 조사한 것이므로 설문에 응한 청소년들이 교회 출석률이 높고 교역자와 소통이 잘되는 편이라고 가정해 볼 수 있다”며 “이렇게 볼 때 42.0%가 구원의 확신에 대해 모르겠다거나 없다고 답한 것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사역자들의 메시지가 잘 전달되지 않는 등 소통에 문제가 있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교회의 공과공부가 재미없다는 청소년도 적잖았다.


교회에서 가장 하기 싫은 것을 꼽아보라는 질문에 18.9%가 ‘공과공부’라고 답했다.
청소년들에게 교회에 바라는 점을 묻자 19.4%가 ‘예수님을 만나게 해 달라’고 했다.
이어 설교를 재밌게 해 달라(13.6%), 기도를 잘할 수 있게 도와 달라(11.4%), 재밌는 프로그램을 만들어 달라(11.0%), 성경을 잘 알 수 있게 해 달라(10.3%) 순이었다.


다음세대 사역자들은 현장에서 청소년과의 소통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다음세대 사역과 관련해 가장 배우고 싶은 것을 묻자 ‘아이들과의 소통 방법’이라고 답한 이들이 40.0%에 달했다.


사역자들이 담임목사에게 가장 바라는 것은 ‘다음세대 사역의 독립성을 존중해 달라’(24.1%)는 것이었다.


이어 재정 지원(21.5%), 아이들에 대한 관심(16.5%), 다음세대를 위한 장년의 관심과 참여 독려(15.2%), 시설 확충(11.4%) 순으로 나타났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36 '세습 무효' 판결에 명성교회 법적 대응 예고 "세습 사태 다시 장기화 조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40
1935 광복 감사 예배드린 한국교회 "일본은 진심으로 사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53
1934 일본교회 대표들 "경제 보복은 부당" - 서울 찾아 한·일 시국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57
1933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Fill in...만남, 비움, 채움, 보내심 등 4가지 테마 kchristian 2019-08-07 108
1932 <초 점> 감리교, '출교법' 논란 재점화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62
1931 천기총, 천안서 신천지 맞불 집회 - "거짓 평화에 속아 신천지에 빠진 불쌍한 영혼들 하나님께 돌아올 수 있도록"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35
1930 남북 교회, '평화통일 남북공동기도문' 합의 kchristian 2019-08-07 81
1929 '강남중앙침례교회- 세미한교회' 韓·美 두 교회 형제 됐다...비전 사역 공유키로 형제교회 협약식 kchristian 2019-08-07 34
1928 '북한에 교회 200개 이상 설립' 선교 비전 위한 전초기지 마련 - 파주 세계로금란교회, 북선교센터 건립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65
1927 "경기도의회, 성평등 조례 재개정해야" kchristian 2019-07-31 139
1926 명성교회 비자금 의혹 "재조사 촉구" kchristian 2019-07-31 104
1925 성도 감금· 폭행...'타작마당' 이단 신옥주 씨, 징역 6년 선고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83
1924 전광훈 목사 후원금 횡령 의혹 경찰에 고발 당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51
1923 <목회 & 데이터> 하루 13명, 술 때문에 죽는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30
1922 천국 가는 날, 우리는 어디에 ? - 순복음연예인선교회, 28일 '축복 철야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28
1921 합동·통합·고신 등 36개 교회 강단교류 추진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66
1920 "하나님께서 은혜와 평안 주시길" - 이스라엘 대통령, 여의도순복음교회 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80
1919 금년 상반기 기독서적 베스트셀러 - 햇살콩의 '하나님의 때', 팀켈러의 오늘을 사는 잠언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60
1918 기감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정지 - 감독회장직 복귀 9개월 만에 또 다시 직무정지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62
1917 한국교회총연합 "나부터 캠페인" kchristian 2019-07-24 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