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선명후계자다춤.JPG

 ▲ 문선명 교주에게 후계자 지명을 받은 바 있는 문 씨의 7남 문형진 씨(오른쪽)가 최근 어머니 한학자 현 통일교 총재(왼쪽)를 상대로 후계자 쟁탈 소송을 냈다.



지난해 미국에서 총기를 든 합동결혼식을 진행해 논란을 일으켰던 세계평화통일생추어리교회 문형진 씨가 어머니인 한학자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총재를 상대로 미국 뉴욕법원에 후계자 쟁탈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형진 씨는 지난 달 22일 어머니 한 씨와 세계기독교통일신령협회,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등을 상대로 제출한 소장에서 아버지 문선명 총재가 생전에 자신을 후계자로 지명했지만 어머니 한학자 총재가 문 총재 사후에 자신을 후계자 자리에서 밀어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주 한국일보에 따르면 문선명 씨는 소장에서 “통일교의 유일한 지도자인 문선명 총재가 2009년 나를 후계자로 지명했고, 2010년에는 문서로서 이를 선포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또, “2012년 9월 아버지가 작고한 뒤 어머니인 한씨가 나를 후계자 자리에서 몰아냈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미국 법원이 문선명 총재가 문형진 씨를 후계자, 상속자라고 친필 서명한 문서를 어떻게 판단하느냐가 이번 소송의 핵심 쟁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문선명2.jpg

 ▲ 통일교 문선명 교주 7남 문형진 씨가 지난 달 미국 법원에 어머니 한학자 총재를 상대로 후계자 쟁탈 소송을 제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은 문선명 교주가 생전에 문형진을 후계자로 한다는 내용의 친필 서명.



이단 전문가들은 이번 소송이 문선명 사후 통일교 내 세력 다툼이 외부에 표출된 사건이라고 분석했다.


한학자 총재와 갈라져 분파를 만든 문형진 씨는 현재 한 총재와 통일교 상표권 관련한 소송도 벌이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문형진 씨는 지난해 통일교 유력 간부였던 강모씨와 아버지 고 문선명 총재를 영혼 결혼키면서 문씨와 한학자 총재는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넜다고 말했다.


한국 기독교 통일교대책협의회 이영선 목사는“ (한학자가) 독생녀라고 하고 원리 자체를 바꿔버리고 문선명 위에 자기가 서려고 하는거에요. 그러다보니까 통일교 안의 간부들도 이걸 용납을 못하는 거에요. 그러다보니까 문형진과 더 같이하는(하려는) 거죠.”라고 말했다.


일부 이단전문가들은 참부모의 순수 혈통을 중요시하는 통일교에서 벌어지고 있는 모자 간 소송전을 계기로 통일교 분열이 가속화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1 <특별 좌담> 왜 한국교회는 젊은이들에게 매력적이지 못한 걸까?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17
340 대중가수 출신 박춘삼 목사 30년 만에 CCM음반으로 돌아와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14
339 중국 정부, 탈북민 강제북송 계속하면 탈북소녀상 세우겠다 - 선민네트워크·탈북동포회 등 주한 중국대사관 앞 건립 위해 소녀상 제작모금운동 재개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17
338 한국교회 위협 요인은 이단과 신뢰도 저하 - 국민일보·국민일보목회자포럼 공동, 전국 성도·목회자 대상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33
337 전남대 앞 신천지 반대 집회 "새학기 불법포교활동 주의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34
» 통일교 후계자 다툼 점입가경 - 故 문선명 총재 7남 문형진 씨, 美 법원에 어머니 한학자 총재 상대 후계자 소송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6
335 평소에는 곰탕집, 주일엔 예배당 "맛도 신앙도 진해요" - '일터사역' 으로 목회 자립 일군 선정기 세종 선한목자교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25
334 <"전도" ...이렇게 해 봅시다> 출석에 그치지 말고 제자 될 때까지 돌봐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2-20 126
333 <신간안내> '은혜에서 미끄러질 때'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182
332 죄에 빠져들게 만드는 '10가지 유혹' - "핑계 : 죄의 유혹" / 남성덕 지음 / 브니엘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184
331 "예언" 어둠 밝히는 등불 미혹 말라 말씀하셨다 - 신비로운 예언기도, 과연 그리스도인들은 어떻게 받아 들여야 할까 ?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216
330 그리스도의 용기를 따라가라..."지금이야말로 기독교인이 되기에 적기다" - 불신의 시대를 사는 그리스도인의 용기 / 매트 챈들러·데이비드 로크 지음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205
329 <교회용어 바로 알기> "예배보러 간다" 는 잘못 - '예배 본다'도 구경한다는 뜻, '예배를 드리러 간다'고 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178
328 '내 평생 오직 말씀' - 성경읽기는 말씀대로 살아가는 삶의 기본... 신앙선배들의 발자취를 좇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167
327 신천지, 국내 포교 주춤한 새 해외서 한류로 접근 - 2017년 기준 국내 신도수 20만 한류 이용해 해외까지 손 뻗어 세계 40개국 신도 2만2000여명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17
326 해마다 새신자 200명 늘어...복음의 비결은? 170여개 셀에서 사랑 나누고 실천, 아름다운 교제로 ... 파주 주사랑교회 최정도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02
325 가나안 성도 이대로 좋은가 ? - "진지한 연구 시작해야".."그들에게 손 내미는 교회 되길"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09
324 北선교 '이단·사이비' 경계령...조직적 침투 움직임 / 신천지, 한국교계 비난하며 위력 시위 - 남북 화해 틈타 '발톱' 드러내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96
323 "신천지에 속아 허비한 세월 돌려달라" - 신천지 탈퇴자들, 신천지 상대로 '청춘반환소송' 제기, 일본에선 통일교 상대 승소 사례 있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1-09 309
322 100년 전 전쟁터에 울려퍼진 캐럴 "기적" 을 낳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3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