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310021_23110924059840_1.jpg

▲  노숙인들이 30일 경기도 수원역 앞 정나눔터에서 한벗교회가 제공한 아침식사를 하고 있다.



설 연휴를 사흘 앞둔 30일, 경기도 수원역 앞은 해도 뜨지 않은 새벽부터 식사를 위해 찾아온 노숙인들로 붐볐다.


노숙인 무료급식소인 정나눔터에 들어선 이들은 “날마다 우리에게 양식을 주시는 은혜로우신 하나님 참 감사합니다, 아멘”이라는 아동 찬송을 함께 불렀다. 김치와 흰 쌀밥, 라면을 받아들고는 “감사합니다”를 외쳤다.


2014년 수원역에 마련된 정나눔터에선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노숙인에게 무료로 음식을 제공한다.


조식은 한벗교회(정충일 목사)가, 석식은 함께하는교회(백점규 목사)가 책임진다.
정충일 목사는 정나눔터가 들어서기 전인 1998년부터 20년간 수원역 노숙인들에게 음식을 대접하고 있다.


명절을 앞두고 있지만 이날 이곳에서 식사한 노숙인 89명 대부분은 고향을 찾아갈 수 없다.
김기영(50)씨도 마찬가지다.


처가 식구와 아들이 대전에 있지만 연락하지 않고 지낸다.


20대에는 서울에서 책방을 운영하며 신학서적도 읽고 교회도 열심히 다녔다.
하지만 IMF 외환위기로 모든 것을 잃은 뒤 다시 일어서지 못했다.


김씨는 “10년째 정 목사님이 주신 밥을 먹으며 살고 있다”며 “춥고 배고픈 나 같은 사람에게는 이런 한 끼가 소중하다”고 말했다. 그는 “길거리에 나앉은 우리를 손가락질하던 이가 어느 날 우리 옆에서 함께 노숙하는 일도 있다”며 “무지하고 게으르다며 비난하지 말고 따뜻한 말 한마디라도 건네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정나눔터는 설 명절에도 쉬지 않고 문을 연다.
고향에 가지 않는 노숙인에게 음식을 대접하기 위해서다.


희망의쉼터에서 사회복지사로 일하는 황의창(30)씨도 명절날 고향인 천안에 갈 수 없다고 가족들에게 일러뒀다.


노숙인들에게 식사를 나누기 위해서다.


정 목사는 경기도 광주의 자택으로 노숙인을 초대해 음식을 대접하고 윷놀이를 할 예정이다.
최은숙(50) 사모는 떡국과 전을 준비한다.


정 목사는 “노숙인에게는 설 명절이 가장 외롭고 배고픈 날이 될 수 있다”며 “가난한 이에게 복음을 전하러 오신 예수님을 생각하는 명절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교회봉사단(한교봉·대표회장 이영훈 정성진 고명진 소강석 목사)과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대표회장 이승희 박종철 김성복 목사)은 이날 서울 용산구 동자동 쪽방촌 주민들을 심방했다.
한교봉과 한교총 실무자들은 400가정을 방문해 설 선물과 새해 인사를 전했다.


주민 안만정(59·여)씨는 “명절을 앞두고 쓸쓸했는데 교회에서 찾아와 선물을 주시니 마음이 따뜻해졌다”고 했다.


두 단체는 서울 종로구 돈의동 해뜨는주민사랑방에도 선물 150개를 나눴다.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위임목사) 원로장로회(회장 김평의)도 이날 교회 앞 베다니광장에서 ‘어려운 이웃 쌀 나눔 행사’를 열었다.


임마누엘복지재단(이사장 김경식 목사)은 이날 ‘사랑의 쌀 나눔 잔치’를 열고 서울 송파구 관내 장애인과 홀몸 어르신 600명을 초청해 식사를 제공하고 10㎏ 쌀 600포를 전달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936 한국 OMF 30주년 imagefile [12846] kchristian 2010-07-19 194135
1935 한국성경공회, <바른성경> 사용해 주세요 imagefile [16420] kchristian 2010-07-20 191432
1934 한기총, 장재형 김광신 목사 이단 혐의 벗기엔 아직 일러 imagefile [15146] kchristian 2010-11-08 186143
1933 "정의·평화·생명의 가치 실현할 대통령 선출해야" imagefile [15370] kchristian 2012-12-05 142207
1932 군선교연합회 40주년, 발자취와 한계 image [15394] kchristian 2012-05-23 116771
1931 서울역 노숙인 급식시설 퇴거 위기 imagefile [11893] kchristian 2012-10-10 115604
1930 부산 세계로교회 349명에 세례 imagefile [13858] kchristian 2010-07-19 114820
1929 'CBS 신천지 아웃' 교계 응원 이어져 [15401] kchristian 2012-08-08 109317
1928 국내 최대교단 예장합동총회 imagefile [15107] kchristian 2010-10-21 108796
1927 주요 교단들 '신천지 출입금지' 포스터 전국 배포 [12279] kchristian 2012-04-18 95906
1926 리비아 한인선교사 대부분 철수 imagefile [12290] kchristian 2011-03-07 74368
1925 교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발벗고 나서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73136
1924 통일교 노방전도 포교활동 주의 요망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69886
1923 2013년 부활절 연합예배 3월 31일 새문안교회서 기감·기하성 등 공동 주최 imagefile [11971] kchristian 2013-02-20 69821
1922 이주민과 함께 하는 CBS 통(通)해야 콘서트 imagefile kchristian 2010-07-21 66632
1921 故 하용조 목사 이형기 사모 "교회 떠나겠다" [7637] kchristian 2011-08-17 65954
1920 CBS를 최고의 글로벌 선교기관으로 imagefile [11557] kchristian 2010-07-19 54034
1919 나꼼수 성경찬송가 패러디에 교계 "신성모독"으로 강력 규탄 image [11742] kchristian 2012-03-21 46554
1918 평양에 외국인 국제교회 건립 - 美 프랭클린 그레이엄 목사 제안에 최근 김정은 화답 imagefile [12680] kchristian 2013-03-14 42815
1917 익명의 후원자, 구세군에 2억원 imagefile kchristian 2012-06-20 403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