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0000_23110924008041_1.jpg

 


미국의 한 여대생이 다니는 대학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예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Jesus loves you)’라고 적힌 밸런타인데이 카드를 학우들에게 나눠주다 제지당했기 때문이다.


여대생은 미국에서 사랑과 감사의 마음을 담은 카드 문구조차 마음대로 쓸 수 없느냐고 호소하고 있다.


미국 폭스뉴스는 12일 위스콘신주 소재 노스이스트 위스콘신기술대학(NWTC)에 재학 중인 폴리 올센이 대학을 상대로 표현의 자유를 박탈당했다며 연방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올센은 지난 2월 밸런타인데이를 앞두고 하트 모양의 카드에 ‘예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라거나 ‘하나님이 당신을 돌보십니다’ 등의 구절을 적어 학우들에게 나눠주다 학교 경비원의 제지를 받았다.


경비원은 올센에게 법이 종교에 대해 중립적으로 적용돼야 한다는 수정헌법 1조에 따라 교내에서 이 같은 행위를 허락할 수 없다고 알렸다.


올센은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어릴 때부터 엄마가 밸런타인데이 카드를 만들어 주시곤 했다”면서 “난 학교를 사랑하지만 자유와 하나님을 더 사랑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소장에서 “학교의 정책은 오히려 표현의 자유를 억압한다”면서 “생일축하 카드든, 크리스마스카드든, 초청장이든, 메모장이든, 밸런타인데이 카드든 어떤 것이라도 받는 사람의 동의 없이도 그 정도의 표현 정도는 보장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올센의 법률대리인 측은 “NWTC의 제재는 표현의 자유를 보장하는 미국의 헌법 정신에 어긋난다”면서 “이번 사안을 연방법원에서 심도 있게 다룰 것”이라고 강조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5 일터에서 복음 전하는 "그리스도의 대사" 될것 한직선 '2018 직장선교대회'에 1000여명 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670
314 플라스틱 없는 교회 카페 가능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681
313 나쁜 인권조례 폐지네트워크 포럼 - "경남학생인권조례부터 막아야 확산 차단된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677
312 신천지, 영등포 전통시장 공들이기 ?---상인들, "물건 팔아주는 데 사이비가 대수냐" vs. "현혹돼선 안돼" 시끌 ... 다음 달 4일 박원순 시장 초청 행사 계획...시 관계자, "들은 바 없다" 일축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720
311 "날 울린 사람들" ...노숙자 변장 목회자가 올린 감동 영상 imagefile kchristian 2018-10-24 766
310 '사랑의 점심' 100만 그릇 넘었어요 - 부천 복된교회 '행복 실은 밥차' 20년 만에...매주 800여명 식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678
309 사탄교 탐닉하는 미국인들 급증 "난 죄인도 악마도 아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736
» 美 여대생, 대학 당국 상대로 소송 - '예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 밸런타인데이 카드 배포 막는 건 부당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787
307 <위대한 찬송가 작사가> 전쟁에 팔 잃고도 '하나님 은혜' 찬송가로 만들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848
306 밤의 황제에서 목사로...! 10년째 효도관광 봉사하며 어르신 섬겨...이강호 서울 늘사랑교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984
305 통일화합 나무 30만 그루 심으러 10월 방북 - '나무 전도사' 한반도녹색평화운동협 장헌일 상임이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1034
304 "여기가 도서관이야, 교회야 ?" - 북악하늘교회 '북악하늘 도서관장' 임명진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994
303 신의 존재를 의심하는 이들에게 - 영화, "신은 죽지 않았다 3" 개봉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986
302 "군대 다녀오니 배교자로 제명...가족·친척과 대화도 차단" <한 여호와의증인 출신 청년의 증언>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951
301 평균 나이 73세 합창단 '3927콰이어' 기쁨과 위로 필요한 곳 어디든 달려간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946
300 예수님께 더 가까이 가지 못하게 하는 소셜미디어의 공통적인 전략들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964
299 JP가 직접 쓴 묘비명 전도서와 꼭 닮았네 ! - 평생의 삶 회고한 121자 행간 '모든 헛된 날에 사랑하는 아내와 즐겁게 살지어다' 구절과 상통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954
298 올해 신사참배 결의 80년 대대적인 회개운동 벌인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6-20 941
297 JYP 박진영 구원파 논란 진실은 ? imagefile kchristian 2018-06-13 1012
296 하나님의교회 재산갈취·가정파탄 표현 - "명예훼손 아냐" imagefile kchristian 2018-06-13 9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