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포스트는 미국성공회 총회에서 하나님의 성별을 담지 않은 기도서 개정을 논의 중이라고 지난 3일 보도했다.


4일 시작된 총회는 오는 13일까지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진행된다.
성공회의 모든 예배와 집회에 사용되는 기도서에는 하나님을 ‘아버지’ 또는 ‘왕’과 같이 남성으로 부르고 있다.


이를 ‘지도자’ 혹은 ‘창조주’처럼 성 중립적인 호칭으로 바꾸고자 하는 것이다.


기도서 개정을 요구한 윌리 개프니 텍사스 브라이트신학대 교수는 “남성이 하나님과 같은 범주에 속한다면 (남녀) 평등을 향한 우리의 노력은 불완전할 수밖에 없다”며 “기도서에 있는 남성주의적 언어들을 바꿔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국성공회에서 쓰이는 기도서는 1979년 미국성공회 총회에서 마지막으로 개정됐다.


2030년까지는 현재 기도서가 사용돼야 하기에 논의가 곧바로 기도서 개정으로 이어지진 않는다.


제프리 리 시카고 관구 주교는 성 중립적 기도문이 이미 있는 만큼 기도서 개정은 불필요하다는 입장을 보였다.


대한성공회 관계자는 “성공회는 관구별로 독립적·자치적이기에 미국성공회의 결정이 다른 나라, 다른 관구 성공회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470 미국 교내 왕따와 자살, 사회적 문제로 image [1] kchristian 2010-05-18 8671
469 100년 만의 대홍수’ 테네시, 도움의 손길 이어져 image [1] kchristian 2010-05-18 8744
468 KWMA는 20년간 Sodality 건강을 위해 image [11434] kchristian 2010-05-18 88023
467 서로가 서로를 용서하며 막 내린 ‘2010 동경대회’ image [1] kchristian 2010-05-18 13210
466 해외합동총회 총회장에 image [1] kchristian 2010-05-18 19503
465 뉴욕교계 피켓시위 imagefile [1] kchristian 2010-07-19 7889
464 동성애는 창조주 뜻에 어긋난 죄 imagefile [227] kchristian 2010-07-19 27725
463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정기총회 imagefile [11793] kchristian 2010-07-19 121871
462 코스탄 102명 복음 영접 imagefile [1] kchristian 2010-07-20 7201
461 한인유학생들, 그들은 왜 코스타로 모여드는 걸까? imagefile [29] kchristian 2010-07-20 59582
460 뉴욕장로교회 무정부상태 [42] kchristian 2010-08-02 9943
459 아프간 기독 봉사단 10명 피살 imagefile [1] kchristian 2010-08-16 7292
458 남가주 교계 이단 활동에 적극 대처 imagefile [1] kchristian 2010-08-16 7172
457 가장 선호하는 찬송가는 ‘주여, 여기 내가 있사오니’ imagefile [1] kchristian 2010-08-23 54572
456 이단으로부터 교회.가정.영혼 지키자 [74] kchristian 2010-08-23 16823
455 “목회자가 가장 선호하는 기독교 작가는 존 스토트” imagefile [1] kchristian 2010-09-02 9629
454 뉴비전교회 담임목사 이진수목사 청빙확정 imagefile [15642] kchristian 2010-09-02 131401
453 KAPC 서노회, 안민성 목사 사표 수리 [1] kchristian 2010-09-09 8200
452 뉴욕 시민 3분의2 “모스크 반대” [1] kchristian 2010-09-09 6646
451 뉴욕서 대규모 집회 여는 축복교회 imagefile [45] kchristian 2010-09-16 169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