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로들11.jpg

▲ 목사와 장로 3000여명이 8일 서울 충현교회에 모여 총회의 개혁과 부흥, 한국교회의 회복 등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


“회개의 불길이 불같이 일어나고 민족과 교회를 살리는 출발점이 되게 하옵소서.” “교단과 교회를 혼란하게 하는 일이 사라지고 하나님의 공의가 기둥같이 굳건하게 서게 해 주옵소서.” “몸과 마음이 상한 총신대 학생들과 교직원들을 위로해 주옵소서.”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합동(총회장 전계헌 목사) 교단의 ‘영적 미스바’로 불리는 서울 충현교회(한규삼 목사) 예배당이 8일 오후 교단을 이끌어 가는 목사와 장로 3000여명의 기도로 가득 찼다. 

곳곳에선 가슴을 부여잡고 신음을 토하듯 기도하는 이들이 눈에 띄었다. 연신 흐르는 눈물을 닦으며 울먹이는 참석자도 있었다. 


1964년 시작돼 올해 55회째를 맞은 전국목사장로기도회(목장기도회)의 첫날 모습이다. 


충현교회는 제1회 목장기도회가 열린 곳이자 1990년부터 2002년까지 내리 13년 동안 기도회가 개최된 역사적인 현장이다.


‘주여 부흥케 하소서’(합 3:2)를 주제로 열린 기도회 개회예배에서 전계헌 총회장은 “1959년 예장통합 총회와의 분열, 60년 4·19민주혁명, 61년 5·16쿠데타 등을 지나며 총회가 건물도 없이 세 들어 살던 시절 신앙의 선배들은 ‘오직 기도하면 산다’는 믿음으로 첫 기도회를 열었다”며 “목장기도회는 우리 교단의 표지와 같다”고 강조했다. 


이어 “하박국 선지자는 조국의 비참한 운명, 국제정세의 참혹한 현실 속에서도 하나님의 일하심을 발견했다”며 “남북정상회담을 마치고 북·미정상회담을 앞둔 국제정세, 동성애 합법화를 주장하고 윤리가 붕괴돼가는 상황 등 절망적 상황 속에서도 생사화복을 주관하는 하나님을 믿고 의지할 때 시대의 희망을 찾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첫째 날 저녁집회 설교자로 나선 소강석 새에덴교회 목사는 반기독교적 정서가 교회 생태계를 공격하는 현 상황을 ‘퍼펙트스톰(Perfect storm)’에 빗대며 대안을 제시했다. 


소 목사는 “성장주의 자본주의에 빠진 한국교회, 반기독교적 세력의 집요하고 전략적인 공격이 맞물려 재난의 바람으로 불어 닥치게 된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신앙의 존폐위기에 직면한 예수님의 제자들에게 ‘급하고 강한바람(행 2:2)’ 즉 하늘로부터의 ‘홀리 퍼펙트스톰’이 불어 재난의 바람을 물리쳤다”며 “이 자리가 거룩한 영적 혁명의 기도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837 '교회 살려야 한다' 면서 소송 남발, 편가르고 반목만 키워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3
1836 총신대 총장 후보 11명 응모 kchristian 2019-01-16 33
1835 구세군, 거리 모금액 줄었지만 전체 모금액은 증가 추세 - 경제 불황, 기부 포비아 등으로 개인 후원 감소, 기업 후원은 늘어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1
1834 북한 억류 선교사·암 투병 탈북민 목회자에게 관심을 - 선교통일한국협의회 신년하례예배 kchristian 2019-01-16 27
1833 대접 받기보다 먼저 섬기는 원로목회자 될 것 - 원로목회자의 날 축하예배·대상 시상 imagefile kchristian 2019-01-09 102
1832 한교총,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 윤곽 kchristian 2019-01-09 77
1831 기독대학 '안양대학교' 대순진리회에 넘어가나? imagefile kchristian 2019-01-02 103
1830 "오목사 설교하면 1회당 10억 내야" 반대파 가처분소송 기각 - 서울고법 "사랑의교회 반대파 제출 자료만으론 손해·위험 소명 부족" imagefile kchristian 2019-01-02 103
1829 <2018 한국교회 10대 뉴스> '복음 통일' 사역확산, 특정종교 병역거부·인권정책 파장 imagefile kchristian 2019-01-02 106
1828 <문화선교연구원이 꼽은 올해 10대 뉴스> 한반도 평화·미투 운동·명성교회·BTS 열풍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119
1827 "허황된 '가짜뉴스 프레임' 근원은 뉴스앤조이" - 동반연 26일 기자회견 "반대의견을 가짜뉴스로 몰아... 후원 중단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120
1826 뜨거운 크리스마스, DMZ를 녹이다 - 비무장지대 유일한 교회, 판문점교회의 특별한 성탄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106
1825 CBS '더미션' 2018 한국기독언론대상 최우수상 - 홍재표 PD, "선교사들의 온전한 헌신에 눈물...한국교회 헌신 필요"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181
1824 경남학생인권조례 경남 교계, 폐기촉구 kchristian 2018-12-12 214
1823 직무정지 위기 오정현 목사 "좋은 결과 기대했지만..똘똘 뭉치자" - 사랑의교회 당회, "오정현 목사 사역 중단없어" 사랑의교회 갱신위, "종교자유 침해 물타기 꼼수"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182
1822 "한국교회 최대 위협은 인터넷 중독"...'인터넷 중독 치유사' 김망규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174
1821 "에이즈 남성 청소년층 급증, 실상 적극 알려야" - 한국가족보건협회 '에이즈의 날' 행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187
1820 잇단 선교사 추방 중국선교 빨간불 - 철수 권면하는 교단도 있어 kchristian 2018-12-05 188
1819 국가조찬기도회 회장 두상달 장로 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178
1818 "경남학생인권조례 폐지하라" - 경남지역 2500개 교회 2만여명 참석, 집회열고 가두행진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