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JPG


40일간 그리스도의 수난과 희생을 기억하는 교회절기인 사순절이 오는 14일 시작된다. 


부활주일인 4월 1일까지 40일간 계속되는 사순절을 맞아 기독교 교단과 단체들이 십자가 고난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다채로운 사순절 동참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선교단체 필통미니스트리(대표 김정환 목사)는 사순절 기간 동안 모은 성금을 국내외 소외 이웃에게 전하는 ‘이웃을 향한 40일의 나눔’ 캠페인을 펼친다. 


기독디자인업체 토브스토리는 사순절 기간 주일학교 어린이의 묵상을 돕기 위해 ‘사순절 성경읽기표’ 디자인 파일을 무료 배포한다. 


성경읽기표에는 성경본문뿐 아니라 십자가 고난, 세례요한의 만남, 나귀 탄 예수 등 사순절 동안 예수가 경험한 사건이 만화 캐릭터로 꾸며져 담겼다. 


기성 총회는 사순절 묵상집으로 ‘40일의 여정’(사랑마루)을, 기감 교육국은 ‘사순절을 살면서’(도서출판 kmc)를 최근 발간했다. 


사복음서를 중심으로 40일간 그리스도의 고난과 부활을 스스로 묵상할 수 있도록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56 입영거부 '여호와의 증인' 신도 항소심도 무죄 kchristian 2018-02-07 359
» 교단·선교단체들이 권하는 '사순절 보내기' imagefile kchristian 2018-02-07 361
1654 동성애 옹호 논란 EBS '까칠남녀' 조기 종영 kchristian 2018-02-07 346
1653 동성애 옹호 조례, 충남도 지자체 최초로 폐지 - '충남도민인권조례 폐지안' 통과 의미와 전망 imagefile kchristian 2018-02-07 318
1652 2000여명 나라 위해 7끼 금식기도 "우리의 간구를 들으소서" - '느헤미야 국가금식기도성회' 4박 5일간 흰돌산기도원서 진행 imagefile kchristian 2018-02-07 341
1651 사이비 '신천지' 논쟁으로 뜨거워진 청와대 게시판 imagefile kchristian 2018-02-07 327
1650 제50회 국가조찬기도회 3월 8일 - '역사를 주관하시는 하나님' 주제로 소강석 목사 설교 ... 50주년 기념 역대 최대규모 5천여 명 참석 예상 imagefile kchristian 2018-01-31 320
1649 2월 23일 평창찬양축제 개최 kchristian 2018-01-31 343
1648 교회협 "밀양 피해자들에게 하나님의 위로가 함께하길" kchristian 2018-01-31 352
1647 한기총 대표회장 선거 치르지 못 해 - 법원, 전광훈 목사의 가처분 인용.."대표회장 재선거 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8-01-31 355
1646 평창 동계올림픽 출전 기독선수는 누구? - 봅슬레이, 스켈레톤 등 각 종목마다 기독선수들 뛰어난 활약 기대 imagefile kchristian 2018-01-24 403
1645 감독회장 선거 무효 판결 감리교 다시 혼란 속으로 kchristian 2018-01-24 399
1644 한국 최초 조직교회 새문안교회 이상학 담임목사 위임예식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427
1643 부산 초량교회 '한국기독교역사 사적지' 지정 kchristian 2018-01-17 420
1642 한복협 신임 회장에 이정익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429
1641 천당 아래 분당, 그 위에 교회당...분당 대형교회들 아직도 부흥 중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397
1640 목회자 46% 月 사례비 150만원도 못 받는다 - 5년 전 평균 사례비 213만원 지난해 176만원으로 하락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420
1639 한교총 "이단문제 강력 대처·동성애와 동성혼 입법 저지" - 신년하례회 갖고 올해 5개 중점 사업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33
1638 KWMA, 인터콥 조사한다 - 선교 방식 또 다시 도마에 올라 kchristian 2018-01-10 421
1637 평창 오는 北에 비행기·배 지원 해주는 것도 안된다 - 국제적 대북제재와 충돌 가능성... 北대표단 육로 이동 유력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