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면목회자.jpg


목회자의 절반이 시무교회의 목회에 만족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5년 전에 비해 평균 설교 횟수, 전도 경험이나 해외 선교사 파송 비율도 줄어드는 등 전반적으로 목회자의 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같은 결과는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한목협·대표회장 이성구 목사)가 9일 발표한 ‘2017 목회자의 종교생활과 의식조사’에서 나타났다. 시무교회에 대한 전반적인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 목회자의 44.3%만이 만족한다고 답했다. 


2012년 조사 당시 71.8%에서 27.5%포인트나 하락한 것이다. 


보통이라는 응답은 33.3%로 조사됐고, 불만족한다는 답변도 22.4%에 달했다.


목회 관련 세부 항목별 만족도도 크게 줄어들었다. 


교회 사역에 대한 성도 참여, 기도와 예배의 영성, 전문화된 사역, 지역 사회 봉사 등 교회를 운영해나가는 데 필수적인 분야들에 만족한다고 답한 비율이 최소 21.2%포인트에서 최대 35%포인트까지 큰 폭으로 감소했다(표 참조).


목회자들은 신앙과 생활의 불일치 문제를 심각하게 겪는 것으로 드러났다. 


“나의 신앙과 일상 생활의 태도가 일치한다”고 대답한 비율이 2012년 97.4%에서 67.2%로 크게 줄었다. 


“교회 교인들의 신앙과 일상 생활의 태도가 일치한다”고 대답한 비율도 2012년 87%에서 63.5%로 줄어들었다.


목회자의 목회 적극성도 떨어졌다.


목회자의 평균 설교 횟수는 5년 전 7.5회에서 6.7회로 줄었다. 

“최근 1년간 전도 경험이 있다”고 답한 목회자는 50.8%에 그쳤다. 

해외선교사 파송 비율은 5년 전 31.4%에서 15.9%로 절반으로 떨어졌다.

목회자들은 목회 환경에서 겪는 가장 어려운 문제로 성장의 정체를 꼽았다. 

교인수 성장이 더딤(30.3%), 교인의 영적 성장이 더딤(21.2%), 교육의 부족(14.0%) 등으로 나타났다. 



1면목회자1.jpg

▲  정재영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사진 맨 왼쪽)가 9일  한국 기독교 목회자협의회의 '목회자 의식조사 발표' 조사 결과를 평가 하고 있다.



어려운 현실때문인지 이상적인 교회 규모를 묻는 질문에 264명이라고 답변, 5년 전 450명에서 대폭 줄어든 숫자를 답했다. 


“목회자가 된 것을 후회한 적이 있다”고 답한 목회자는 21.9%였다. 


특히 49세 이하 목회자들의 비율이 34.7%로 가장 높았다. 


하지만 “다시 태어나도 목회자가 되겠다”고 답한 비율은 2017년 86.4%로 목회자들 중 절대 다수가 어려운 상황 가운데서도 자신의 소명을 받아들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가장 존경받는 목회자를 묻는 질문에 고 옥한흠 목사가 8%로 1위에 올랐다. 


이어 고 한경직(4.4%) 장경동(3.6%) 조용기(3.2%) 고 하용조(3.1%) 고 손양원(3%) 목사 순이었다. 

교계를 대표하는 연합기구가 필요하다고 답한 비율은 76%였다.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연합기구에 대한 답변은 한기총(43.3%) KNCC(13.2%) 한기연(9.5%) 한교연(8.8%) 순으로 나왔다. 


이번 의식조사는 지앤컴리서치에 의뢰, 한국교회 목회자 507명을 상대로 지난해 10월 10일부터 11월 24일까지 진행한 결과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18 2018학년도 목회학박사, 기독교상담학 박사 과정 및 봄학기 학생 모집 - 캘리포니아 개혁신학 대학교 image kchristian 2018-01-17 485
6117 몬트레이 사랑의 교회에서 교육전도사님을 모십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516
6116 성경적 상담세미나 "성경이 사람을 바꾼다" - 2월 17일, 2월 24일 (이틀간)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464
6115 [미주한인 예수교 장로회 북가주 노회] "하나님 찬양제" -2018년 2월 11일 (주일) 오후 5시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499
6114 산호세 생명의 강 교회 - (408) 218-2087 image kchristian 2018-01-17 469
6113 소망장로교회 image kchristian 2018-01-17 473
6112 아이스마일종합치과병원 - 모든치과수슬 스페셜리스트들을 한곳에서 !! image kchristian 2018-01-17 503
6111 "주행 한의원" (더블린/산호세) - (925) 828-7575 image kchristian 2018-01-17 431
6110 선스타 청소 재료상 - 교회/식당/사무실 빌딩/호텔/ 청소 재료상 (510) 252-1152 image kchristian 2018-01-17 460
» 목회자들 목회 만족도 크게 떨어져 -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목회자 설문조사... 2017년 목회자들의 종교생활과 의식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537
6108 [포토 에세이] 주님만 바라보며 비상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536
6107 신년 일일 부흥회 및 제직 세미나 - 버클리 시온장로교회 1월 28일 (주일) 오전 11시, 오후 2시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99
6106 5권의 사자성어 묵상집 펴내 95세 고령의 한은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93
6105 [발행인 칼럼] "주님을 신문사의 주필로 모시고..."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519
6104 기독교 압박 강화하는 중국 북한은 16년째 박해국가 1위 - 중국, 다음달부터 기독교에 대한 압박 강화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504
6103 美 웨스트민스터신학교 총장에 한국계 조엘 김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537
6102 사진뉴스) 이스트베이 교회협의회 신년회, S.F 실천목회 가을학기 종강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95
6101 토마스 왕 목사, 4일 소천 - 1월 27일 오후 2시 임마누엘 장로교회에서 추모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76
6100 은혜이슬새벽부흥회 2-6일 은혜한인교회 kchristian 2018-01-10 484
6099 해외 한인 기독교인들 명성교회 목회 세습 반대 - 미 동부에서 서부, 유럽 그리고 동티모르까지 483 명이 서명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4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