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회총연합제1회총회.jpg

▲한국교회총연합은 지난 8월 출범했지만, 사실상 정기 총회를 기점으로 정식 활동을 시작한다. 앞으로 사회 현안 등에 목소리를 낼 예정이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총회와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 기독교대한감리회 등 30개 교단이 중심이 된 보수 교계 연합기구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이 5일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한교총의 출범은 예장통합과 합동, 대신, 감리교, 성결교, 순복음, 침례교 등 한국교회 주요교단 대부분이 동참한다는데 의미가 있다.



한국교회총연합, 정기총회 개최


공동 대표회장으로는 예장합동총회 전계헌 총회장과 예장통합총회 최기학 총회장, 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기하성 여의도총회 이영훈 총회장 등 현직 총회장 4명이 선임됐다. 

당초 예장통합총회와 예장합동총회, 감리회 등 세 교단의 수장들이 공동 대표회장을 맡을 예정이었지만, 이영훈 총회장이 총회 당일 공동 대표회장에 추가로 선임됐다.


한교총은 '1인 대표회장 체제'가 아닌 4인 공동 대표회장 체제를 도입해 한국교회 병폐로 지적돼온 금권선거를 원천부터 차단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는 분석이다.


설교를 전한 예장합동총회 김선규 전 총회장은 "교회 지도자들이 도덕적으로 회복될 때 한국교회도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교총은 또 결의문을 통해 동성애 문제 등 최근 교계 현안에 대해 각 교단의 역량을 모아 공동 대처하기로 했다.



의견 차이로 한국교회연합과의 통합 불발


주요교단들이 중심이 된 한교총은 지난 8월 16일 한국교회연합, 한교연과 하나됨을 선언하며 한국기독교연합이란 이름으로 출범한다고 선포한바 있다.


하지만, 지난 달 한교연이 한교총과 통합하지 않겠다고 밝히고 이름을 '한국기독교연합, 한기연'으로 변경하면서 한교총은 혼선을 피하기 위해 출범식 당시 선포한 '한기연 이란 명칭을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 '한교총'이란 명칭을 그대로 사용하기로 한 것이다.


한교연 측은 최근 통합 불발에 대한 입장문을 발표하고, 한교총 쪽으로 책임을 미뤘다. "대형교단 중심의 한교총이 한교연에 속한 작은 교단들을 홀대했다"고 주장했다.


이는 한교총이 해결해야할 과제로 제시되는 대목이다. 한교총이 공식 출범함에 따라 보수 연합기관은 현재 한기총과 한기연을 포함해 3개로 나뉘게된 상태다. 


한교총이 보수 연합기구들의 통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지만 현실이 녹록지 않아 보이는 가운데 연합의 과정을 어떻게 풀어갈지 주목된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743 한기총, 장재형 김광신 목사 이단 혐의 벗기엔 아직 일러 imagefile [4234] kchristian 2010-11-08 152123
1742 "정의·평화·생명의 가치 실현할 대통령 선출해야" imagefile [8157] kchristian 2012-12-05 125520
1741 한국성경공회, <바른성경> 사용해 주세요 imagefile [8391] kchristian 2010-07-20 116910
1740 서울역 노숙인 급식시설 퇴거 위기 imagefile [4084] kchristian 2012-10-10 103041
1739 군선교연합회 40주년, 발자취와 한계 image [8156] kchristian 2012-05-23 99927
1738 부산 세계로교회 349명에 세례 imagefile [4088] kchristian 2010-07-19 92710
1737 'CBS 신천지 아웃' 교계 응원 이어져 [8129] kchristian 2012-08-08 92426
1736 한국 OMF 30주년 imagefile [4068] kchristian 2010-07-19 81440
1735 주요 교단들 '신천지 출입금지' 포스터 전국 배포 [4064] kchristian 2012-04-18 80261
1734 교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발벗고 나서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72164
1733 통일교 노방전도 포교활동 주의 요망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68823
1732 이주민과 함께 하는 CBS 통(通)해야 콘서트 imagefile kchristian 2010-07-21 65629
1731 리비아 한인선교사 대부분 철수 imagefile [4066] kchristian 2011-03-07 60748
1730 2013년 부활절 연합예배 3월 31일 새문안교회서 기감·기하성 등 공동 주최 imagefile [4092] kchristian 2013-02-20 57259
1729 CBS를 최고의 글로벌 선교기관으로 imagefile [4083] kchristian 2010-07-19 42057
1728 익명의 후원자, 구세군에 2억원 imagefile kchristian 2012-06-20 39537
1727 헌법정신 부인하는 통합진보당 해체 임수경 국회의원 사퇴촉구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2-06-13 37339
1726 CBS 이재천 사장, 연임 imagefile kchristian 2012-05-09 37013
1725 국내 최대교단 예장합동총회 imagefile [1932] kchristian 2010-10-21 36939
1724 나꼼수 성경찬송가 패러디에 교계 "신성모독"으로 강력 규탄 image [4081] kchristian 2012-03-21 34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