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총.jpg


총기 소지가 자유로운 미국에서는 각종 총기 사고가 끊이지 않습니다. 


미국 교회들도 총기의 안전지대가 아닙니다. 


외신에 따르면 2006년부터 지난해까지 11년 동안 미국 교회에서만 147건의 총기 사고가 났습니다. 매월 한 차례 이상(1.2건) 예배당에서 총성이 울려퍼지고 사상자가 발생한 셈입니다. 


이달 초 미국 텍사스주 서덜랜드 스프링스 제일침례교회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은 끔찍했습니다. 


27명이 사망하고 30명 넘게 부상했습니다. 


주일예배 중 벌어진 총기 사고로는 가장 큰 규모로 기록됐습니다.


앞서 지난달 1일 58명의 목숨을 앗아간 라스베이거스 총기 참사 이후 한 달 여 만에 총기 참사가 터지면서 미국에선 총기규제 논란이 또 다시 불거지고 있습니다. 


특히 미국내 일부 교회를 중심으로 교회가 스스로 무장하자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어 눈길을 끕니다. 


교회가 더 이상 안전하지 않다는 두려움이 강경론을 부추기고 있는 셈이죠.


최근 펜실베니아주의 한 성공회 신부는 최근 월스트리트저널(WSJ)과 가진 인터뷰에서 “교회에 무기를 가지고 오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볼 순 없지만, 교회가 교인을 보호해야 할 책임도 있다”며 자체 무장의 필요성을 언급했습니다. 


실제로 텍사스 교회 총기 참사 이후 목사가 착용하는 가운 속에 총기를 지닌 채 설교단에 오르는 목회자들이 생기고 있다는 현실은 큰 논란을 야기하고 있다고 WSJ는 보도했습니다. 


목회자가 무장하는 것이 과연 바람직하냐는 질문이 논란의 핵심입니다. 미국 기독교계에서도 목사의 직접 무장에 대해선 회의적입니다. 


경호업체 도움을 받는 등 간접적인 방법을 찾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대안으로 떠오르기도 합니다. 


국내 기독교윤리학자들의 반응 또한 부정적입니다. 


성석환 장로회신학대 기독교윤리학 교수는 28일 “자구책을 마련하겠다는 미국 교계의 고민은 느껴지지만, 목사가 무장을 한다는 건 매우 사적인 차원의 해법”이라며 “그리스도인이라면 총기 규제와 같이 참사 원인을 제거하는 일이 공적이면서도 근본적인 해법이 아니겠느냐”고 반문했습니다. 


총기사건.JPG

▲ 한 여성이 총기 참사가 발생한 미국 텍사스 서덜랜드 스프링스 제일침례교회 앞에서 손을 들고 기도하고 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칼을 쳐서 보습을 만들고 창을 쳐서 낫을 만들라’(사 2:4)는, 즉 ‘평화 만들기’가 이 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맡겨진 사명이 아닐까요. 


더 이상 총기 참사가 일어나지 않길 바라며 두 손을 모아 봅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437 남가주 교협 신임회장에 진유철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2-11-14 111180
436 "연탄같은 목사 되겠다" image kchristian 2011-01-25 110779
435 미주 복음 방송 24시간 연속 방송 시작 kchristian 2011-03-14 108791
434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정기총회 imagefile kchristian 2010-07-19 101813
433 기독교인들을 위한 2012 대선 투표 가이드라인 imagefile kchristian 2012-10-31 99780
432 26일 남가주지역 연합기도모임, 젊은 크리스천들 자발적 참여 imagefile kchristian 2013-01-16 92907
431 미주 크리스찬 문인협회 신인상 작품 모집 kchristian 2012-07-25 91307
430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복음을 전파하라 image kchristian 2012-12-19 89015
429 오바마 대통령 재선 성공 imagefile kchristian 2012-11-07 85595
428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성경 필사본, "사해사본" 전시회 - 밸리에 있는 '언덕의 목자(Shepherd of the Hills)교회'서 2월 25일까지 imagefile kchristian 2013-02-06 81870
427 2012년 하반기 정부초청 해외 영어봉사장학생 모집 kchristian 2012-03-21 79849
426 "PCUSA 교단 나가겠다" imagefile kchristian 2012-05-09 79583
425 LA 미주 기독교 방송, WCBA 방송상 수상 imagefile kchristian 2011-04-11 79498
424 김창인 원로목사 소천 image kchristian 2012-10-03 77596
423 미주한인재단 자랑스러운 한국인 상 image kchristian 2012-10-10 76278
422 목회자에 대한 교인들의 희망사항 10가지, 교인사랑이 단연 으뜸 kchristian 2013-01-16 70520
421 KWMA는 20년간 Sodality 건강을 위해 image kchristian 2010-05-18 69244
420 Happy Thanksgiving! imagefile kchristian 2012-11-14 66339
419 신천지 집회장소서 반대시위 imagefile kchristian 2012-07-25 58018
418 한인유학생들, 그들은 왜 코스타로 모여드는 걸까?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57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