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후1.JPG

▲ 시니어선교한국 대표 이시영 장로가 14일 ‘제5회 시니어선교한국대회’가 열린 경기도 성남시 분당 지구촌교회에서 주제 강의를 하고 있다.


교편을 내려놓은 지 3년. 


다달이 들어오는 연금 덕에 생활은 안정적이지만 삶은 무료했다. 

지난날을 반추하는 시간만 늘었다. 


이미옥(66·여)씨의 머릿속에 한 가지 생각이 박혀 떠나지 않았다. ‘내가 아직 쓸모 있다는 것을 증명하고 싶다.’ 전공인 교육 관련 일을 알아봤다. 


매일 기도한 끝에 그는 ‘선교’를 답으로 정했다. 


14일 ‘제5회 시니어선교한국대회’가 열린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지구촌교회(진재혁 목사)에는 이씨처럼 선교를 인생 2막의 소재로 삼은 이들로 붐볐다.


대학교수로 퇴임한 강원호(75)씨는 선교가 인생의 버킷리스트 중 하나라고 했다. 


“은퇴 후 각종 강연이나 책 집필 등에 집중하다 보니 선교에 대한 의지가 점차 사라지더군요. 안 되겠다 싶어 몇 달 전부터 캄보디아 선교를 시작했는데 노하우가 없다 보니 수월하지 않네요. 좀 더 유용한 정보를 얻기 위해 이곳을 찾았습니다.” 


2007년 처음 시작돼 2년마다 열리는 시니어선교한국대회는 은퇴 이후의 삶을 선교 현장에서 보내려는 기독교인을 위해 분야와 방법을 소개하고 있다.


이날 대회에서는 해외, 외국인 근로자, 북한, 난민 등 다양한 영역에서 선교사역을 하고 있는 시니어들이 노하우를 전했다. 


㈜한성기업 사장 등을 역임한 최철희(70) 선교사는 50대 중반 직분을 내려놓고 아내 최혜숙씨와 선교사로 헌신하기로 결심했다. 


중앙아시아의 K국에서 선교사역을 했다. 


현재는 이모작선교네트워크 상임컨설턴트로 선교를 희망하는 시니어들을 사역지와 연결하는 일을 하고 있다.



 은퇴후2.JPG

▲ 시니어선교한국대회 참가자들이 행사장에 마련된 선교단체 부스를 둘러보고 있는 모습.


최 선교사는 “전통적인 선교는 목회자 중심으로 교회 개척 등이 주된 사역이지만 지금은 그런 방식의 선교가 허용되지 않는 지역이 많다”며 “이럴 때 전통적인 선교사와 비즈니스 선교를 할 수 있는 시니어가 팀을 이뤄 사역하는 것이 해결책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기존의 선교사는 비자, 거주권 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고 시니어 선교사는 현지 적응과 통역 등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했다. 


최 선교사는 “한 예로 C국에서 10년 이상 사역한 선교사가 더 이상 체류할 명분을 잃어 추방당할 위기에 처했는데 마침 국내에서 식당을 운영했던 시니어가 선교를 희망해 두 사람을 연결시켰다”며 “현지에서 함께 식당을 열어 선교사는 추방을 면했고, 두 사람은 함께 식당을 운영하며 선교를 이어갔다”고 말했다.


시니어선교한국대회에서는 17곳의 선교단체가 부스를 설치하고 예비 시니어 선교사들을 위해 정보를 제공했다. 


전업주부인 이희선(58·여)씨는 “최근 사업을 정리한 남편과 다문화가정을 대상으로 선교하기로 합의했다”며 “나섬공동체나 한국외국인선교회(FAN) 등 관련 단체의 부스에서 유용한 정보를 얻었다”고 말했다.


시니어선교는 노령인구의 사회참여 확대를 위한 대안이 될 것으로 보인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지난 8월 말 기준 65세 이상 주민등록 인구는 725만7288명으로 전체 인구(5175만3820명)의 14.0%를 넘어섰다.

 

유엔은 65세 이상 인구가 전체 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14% 이상이면 고령사회로 분류하고 있다. 


시니어선교한국 대표 이시영(80·전 유엔대사) 장로는 “시니어 세대는 식민 통치와 분단, 전쟁이라는 아픔과 유례없는 경제발전을 동시에 경험하며 하나님의 쓰임을 받았다”며 “그들이 다양한 경험을 토대로 미전도종족을 섬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14 "복 음 광 고" 뉴욕·태국 넘어 시드니·오클랜드서 기독교 본질 외치다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78
213 협박·왕따..."그래도 난 기독교인입니다" - 이슬람 국가 키르기스스탄서 현지인 목사 부부가 사는 법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94
212 "내 믿음을 다른 사람에게 전할 때는" 사랑을 통해야 합니다 - 유명 저자이자 기독교 변증가 나빌 쿠레쉬 지난 16일 별세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93
211 한국 독신 女선교사들 있어 지구촌이 숨 쉰다...하나님과 함께 선 여성들 - 작년말 현재 한국교회 해외파송선교사는 2만 8395명, 이중 여성 선교사는 1만 4634명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100
» "은퇴 후 인생 2막, 선교에 도전" - 시니어선교, 한국대회 현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9-20 112
209 통일 뒤 한국교회 무작정 전도는 큰일날 수 있다 - 국내외 통일사역자들, 북한선교 위해 머리 맞댔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9-06 202
208 [교회 떠나는 탈북민] ① 탈북민 선교 20년 '퍼주기식 구제' 자성 목소리 imagefile kchristian 2017-08-23 245
207 "북한서 바지 입으면 반성문 쓰고 벌금 물어요"...'북한판 한가인' 탈북 장정현 imagefile kchristian 2017-08-23 255
206 [한국 선교팀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 "한국 선교사의 피 뿌려진 땅 섬겨야" 믿음 더 굳건 ...당시 샘물교회 담임 박은조 목사의 소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7-19 320
205 "北, 다제내성결핵 환자 年 4∼5천명 발생" - 유진벨재단 방북 결과 보고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387
204 '이웃종교 스테이' 눈길 - 기독교인이 불교를 만나면 어찌 될까 ?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387
203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성회] 서부 아프리카 뒤흔들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563
202 크리스천 관객들 펑펑 울린 이 영화 - '서서평, 천천히 평온하게' imagefile kchristian 2017-04-26 653
201 탈북민 돕다 체포된 목사 가족들 - 미온적인 한국 외교부에 항의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693
200 한국선교사 무더기 추방 - 중국, 종교에도 사드 보복...17가정이어 3가정 출국 앞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881
199 한국인 선교사 증가세 멈췄다 - 사상 첫 '제로 성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951
198 이단들, 세계 속으로...선교사들 '경계령' - 구원파·하나님의 교회·신천지, 아프리카·남미 등 선교지서 활개 imagefile kchristian 2016-11-02 1091
197 한국 가려 목숨 걸었는데... 탈북민 9명 한달째 태국 철창에 - 하반신 마비 여성·아동 두명 포함 방콕 이민국 수용소에 "한국 가고 싶습네다"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6-09-28 1585
196 "젊은이들의 선교 열정 깨우자" 선교한국 2016 대회 열려..2천 여 명 참석 kchristian 2016-08-10 1458
195 전 세계 한인 디아스포라 2500여명 서울서 선교대회 - 횃불재단, 8월 13일∼14일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6-07-27 1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