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전방두렵지않아.JPG

▲ 해병대 2사단 장병들이 13일 오전 인천 강화군 서검도 하늘소망교회에서 열린 주일예배에서 박형희 목사의 설교를 듣고 있다.



주일이던 13일 오전 8시30분, 인천 강화군 석모도 하리 선착장에서 여객선이 천천히 출발했다. 

선실엔 붉은 이름표를 단 해병대 군복을 입은 장병들이 눈에 띄었다.


40여분 뒤 미법도를 거쳐 서검도에 여객선이 도착했다. 포구엔 ‘장마철 북한의 목함지뢰가 떠내려 올 수 있으니 주의 바람’이라고 적힌 플래카드가 걸려 있었다. 


터미널에선 해병대 2사단 소속 해병대원들이 승객 신분증을 철저하게 검사하고 있었다. 


임진강이 끝나는 지점에서 서해 쪽으로 10여㎞ 떨어진 이 작은 섬은 그야말로 최전방이다. 

해상 북방한계선(NLL)이 섬의 북쪽 끝자락일 정도인데다 2.5㎞ 건너편에는 북한 지역이 훤히 들여다보인다. 


섬의 일부는 비무장지대(DMZ)에 속해 있기도 하다.

해병대원들의 눈동자에는 긴장감이 역력했다. 


북한의 ‘미국령 괌 탄도미사일 포위발사’ 선언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화염과 분노’ 발언 이후 고조된 한반도 위기만큼이나 팽팽해보였다. 


승용차로 5분 정도 달리자 하늘소망교회가 보였다. 


전체 37가구에 불과한 마을 주민 상당수가 주일예배를 드리기 위해 교회로 오고 있었다. 

그 사이에서 20여명의 해병대원도 보였다. 


찬송과 기도에 이어 박형희(65) 목사의 설교가 시작됐다.


“남북의 평화와 통일을 마음에 품는 젊은이들이 되시길 바랍니다. 일촉즉발의 최전선에서 대한민국을 지키는 이들에게 강한 사명감과 성령의 평화가 함께하길 바랍니다.”


박 목사는 마태복음 5장 8절을 주제로 한 설교를 마치며 “우리들의 안위를 책임지는 장병들이여, 강한 자부심으로 대한민국을 발전시켜 나가자”고 했다. 


해병대원들은 “아멘”으로 화답했다. 


박 목사는 매주 이 교회에서 주민들과 함께 예배를 드린 뒤 이곳에 주둔한 해병대 소대 내무반으로 찾아가 다시 예배한다. 


이날은 해병대원들을 불편한 내무반이 아니라 예배 드리기 좋은 교회로 초청했다.


예배를 마친 이은용(23) 상병은 “군대에 입대해 비로소 교회에 출석하게 됐다. 


하나님을 믿으면서 군 생활이 훨씬 보람 차게 됐다”며 “육체적으로 힘든 건 다 이겨낼 수 있다”고 했다. 


최준혁(21) 상병은 “북한 땅을 이렇게 가까이 보게 될 줄 몰랐다”며 “한반도는 아직 전쟁이 끝나지 않았다. 집에 계신 부모님, 대한민국 평화를 위해 더 열심히 경계근무를 설 것”이라고 했다.


익명을 원한 다른 해병대원은 “한반도 정세가 심상치 않고 전면전 위기가 고조되고 있다는 뉴스가 잇따르고 있지만 아직 북한군의 움직임은 특별할 게 없다”고 전했다. 


김시현(20) 일병은 “모두가 잘 살 수 있는 통일이 이뤄지면 좋겠다.  우리 군인들이 의무를 다하고 국민이 안보태세를 잘 유지하면 통일을 말할 시기가 곧 올 것”이라고 힘차게 말했다. 


무역 일을 하다 50대에 목회자가 된 박 목사는 2001년부터 이 교회를 섬겨 왔다. 2005년부터는 해병대원들의 병영 예배를 인도했다. 


최근에는 박 목사와 크리스천 해병대원들의 간절한 소망이 이뤄지게 됐다. 


사단 사령부에 종교부지를 제공해달라고 청원했고, 해병대사령부는 이를 허락했다. 부지 39.6㎡의 교회를 짓게 된 것이다. 


“다 지어지면 이 교회는 건군 이래 최초의 소대 단위 교회가 됩니다.”


박 목사는 “크리스천 해병대원들은 병영에서도 ‘이 나라를 안전하게 지켜 달라’고 기도한다”고 전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1 비즈니스 세계에 하나님의 나라가 - 니트 의류전문 수출회사 (주)비하임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64
280 여성 탈북민에서 탈북 어린이 섬기는 목사로...평택 하나비전교회 송신복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9-20 70
279 "신행일치" 그게 제 평생의 전도법입니다" ...정용선 세한대 경찰소방대학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9-13 120
» 하나님의 전신갑주 입은 우리 최전방 팽팽한 긴장 두렵잖아 - '서해 NLL' 서검도 해병대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8-16 240
277 '가나안 교인' 대상으로 실험목회 주목 - 손원영 목사 "특정건물없이 카페 등 활용..정상적인 교회로 돌아가길" imagefile kchristian 2017-08-09 236
276 "성경을 밥 먹듯이 편하게 만나요" - G&M재단 운영하는 커뮤니티 성경·책 읽기 모임 활발 imagefile kchristian 2017-08-02 244
275 맨하탄에 생명의 능력 전한 ICM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 운동 - 미국 재부흥 운동...기도 메세지와 합심통성기도, 거리찬양전도 등 벌여 imagefile kchristian 2017-07-26 233
274 동성애자도 퀴어축제를 반대한다고? - "우리가 봐도 퀴어축제 혐오스럽다"며 다수의 게이들, 음란·불건전성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372
273 "신천지에게 두 딸을 빼앗겼어요" - 신천지 피해가족 엄마의 눈물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350
272 "섣부른 전도 삼가고 봉사·섬김으로" - 해외 단기선교 시즌 ... 철저한 사전 교육 필수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370
271 대학가 '전도거부카드' 등장 - "지나치다" VS "오죽하면"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31
270 한 교회의 섬김으로 전도자의 삶을 살게 된 "노숙자 이야기"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481
269 "29년째 천만그릇 건넸다" 한 끼 절실한 이들 위해 '밥퍼운동' 벌인 다일공동체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531
268 '전도불꾼' 발굴 교인들 전도의 불 일으킨다...알곡 전도집회 여는 최일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498
267 갤럭시 S8 노골적인 동성애 이모티콘 뺐다 - 시민단체 "국민정서 맞지 않는 동성애 이모티콘 즉각 삭제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514
266 "김일성 주체사상 찬양하다 이제 하나님 찬양합니다" <탈북 가수 최준휘>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553
265 연예인 100여명의 목소리 연기로 탄생한 " 드라마 바이블" - 정상급 연예인들 예수의 이름으로 재능기부 4년 작업 끝 론칭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578
264 "여러분, 인생을 주관하시는 분은 하나님이십니다. 앞날에 대해 그분께 간절히 물으십시오 그러면 반드시 응답해주십니다." 前 미 육군 3성 장군의 '복음전도 인생 3모작'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611
263 "37년간 특별새벽기도회 개근했어요" - 명성교회 김옥환 은퇴권사 가족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519
262 불교국가 태국서 4000여명에 복음 메시지 - 조용기·이영훈 목사, 태국 축복·기적의 대성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