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조목사.JPG

▲ 박은조(은혜샘물교회) 목사가 17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의 교회 집무실에서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를 맞는 소회를 밝히고 있다. 그는 세계 최빈국 아프간

을 위한 섬김 사역에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동참해 줄 것을 제안했다.



‘분당샘물교회 봉사단원 23명 아프간에서 피랍’. 


사건 발생 하루 만인 2007년 7월 20일 한국에 전해진 이 사건은 그해 여름 온 나라를 강타했다. 


세계 최빈국 땅에 순교자 2명의 고귀한 피가 뿌려졌건만 세간의 오해와 편견, 비난의 화살이 한국 교회와 사역자들에게 쏟아졌다. 


그로부터 10년, 이 사건은 우리에게 과연 무엇을 남겼을까.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를 맞아 피랍 사건을 정면으로 마주했던 이들의 뒷이야기 등을 3회에 걸쳐 들어봤다.


“한국교회와 더불어 아프가니스탄을 섬기라는 하나님의 뜻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를 맞는 박은조(65·은혜샘물교회) 목사의 소회다. 


세계 최빈국의 한복판에서 ‘하나님의 자녀’ 23명이 40일 넘게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특별한 이유에 대해 그는 의심이 없어 보였다. 


박 목사를 17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은혜샘물교회 집무실에서 만났다. 


10년 전, 경기도 성남의 분당 샘물교회 담임목사로 피랍사건 한복판에 서 있었던 그는 사건 발생 후 한동안 ‘탈레반’ 얘기만 들어도 치를 떨었다. 


하지만 그해가 채 저물기도 전에 ‘어떻게 하면 아프간을 섬길 수 있을까’를 고민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지금 샘물교회 공동체는 폭넓고 다양한 방식으로 아프간과 아프간 난민들을 섬기고 있다.



들불처럼 번지는 

아프간 섬김 사역들


박 목사는 “사건 후 10년 동안 ‘어떻게 하면 아프간 민족에게 복음을 전할 수 있을까’ 씨름해왔다”고 밝혔다. 


현재 유럽의 G국과 E국, 아시아의 I국 등 4개국엔 은혜샘물교회와 샘물교회(최문식 목사) 출신 선교사들이 활동 중이다. 


이들의 핵심 사역은 아프간 난민을 돕는 것. 유엔난민기구 등에 따르면 터키 그리스 이란 파키스탄 등에만 수백만명의 아프간 난민들이 떠돌고 있다. 


G국의 경우, 파송 선교사들은 난민촌에 머무는 아프간 난민들을 위해 쉼터 제공 등의 지원을 펼치고 있다. 


이들을 위한 교회도 마련해 함께 예배도 드린다. 


E국에서는 여성 선교사가 아프간 출신의 여성 난민들을 중심으로 긍휼 사역을 펼치고 있다.


아프간 현지 사역에도 간접적으로나마 도움의 손길을 내밀고 있다. 

콩 같은 농작물 재배를 통해 주민 자활사업을 지원하는 식이다.


한국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선교단체인 KCF(Korean Church for Af ganistan·아프간을 위한 한국교회)를 설립, 아프간 난민 가정과 청년 유학생을 지원하고 있다. 


피랍 사건 직후 썰물처럼 빠져나간 것 같았던 아프간을 향한 섬김의 손길들이 아프간을 넘어 세계 곳곳에서 들불처럼 퍼져 나가고 있는 셈이다. 


박 목사는 “아프간 사역을 위해 파송한 선교사 가정은 모두 6곳”이라며 “대부분 아프간 출신의 난민을 위한 다양한 사역에 집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 선교사 가정 중에는 아프간 피랍 사건 당시 함께 붙잡혔던 봉사팀원 2명도 포함돼 있다. 




순교 10주기 포럼 등 

추모행사 잇따라


박 목사는 “아프간 피랍 사건으로 교회에 대한 오해와 편견, 근거 없는 비방이 생긴 게 많이 안타깝다”면서 “하지만 한국 선교사의 피가 뿌려진 땅의 민족을 섬겨야 한다는 마음이 모아진 데 대해 감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인터뷰 말미에 그는 최근 유럽 난민들이 대거 모여 있는 터키에서 선교사들을 중심으로 일고 있는 ‘모라비안 운동(Moravian Movement)’을 소개했다. 


모라비안은 1725년 로마 가톨릭의 탄압을 피해 독일로 이주한 보헤미아(현 체코)의 개신교 신자들이다. 


박 목사는 “300∼400명밖에 안 되는, 일종의 난민그룹 같은 당시 모라비안들이 나중에는 해외에 선교사를 파송하는 선교공동체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면서 “비록 떠도는 신세의 난민들이지만 이들 각자에게 복음을 심으면 모라비안 같은 선교공동체로 커갈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른바 ‘유럽 난민 복음화 운동’이라 할 수 있는 모라비안 운동 차원에서 한국교회도 아프간 난민을 타깃으로 한 선교사역에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샘물교회와 은혜샘물교회는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를 기념하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샘물교회에선 오는 22일 피랍자 모임과 순교기념조형물 제막식, 선교포럼 등이 열린다. 


주일인 23일에는 고 배형규 목사와 고 심성민씨의 순교 정신을 기리는 순교자기념 연합예배도 예정돼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4 "복 음 광 고" 뉴욕·태국 넘어 시드니·오클랜드서 기독교 본질 외치다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2
213 협박·왕따..."그래도 난 기독교인입니다" - 이슬람 국가 키르기스스탄서 현지인 목사 부부가 사는 법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9
212 "내 믿음을 다른 사람에게 전할 때는" 사랑을 통해야 합니다 - 유명 저자이자 기독교 변증가 나빌 쿠레쉬 지난 16일 별세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27
211 한국 독신 女선교사들 있어 지구촌이 숨 쉰다...하나님과 함께 선 여성들 - 작년말 현재 한국교회 해외파송선교사는 2만 8395명, 이중 여성 선교사는 1만 4634명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34
210 "은퇴 후 인생 2막, 선교에 도전" - 시니어선교, 한국대회 현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9-20 47
209 통일 뒤 한국교회 무작정 전도는 큰일날 수 있다 - 국내외 통일사역자들, 북한선교 위해 머리 맞댔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9-06 118
208 [교회 떠나는 탈북민] ① 탈북민 선교 20년 '퍼주기식 구제' 자성 목소리 imagefile kchristian 2017-08-23 167
207 "북한서 바지 입으면 반성문 쓰고 벌금 물어요"...'북한판 한가인' 탈북 장정현 imagefile kchristian 2017-08-23 177
» [한국 선교팀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 "한국 선교사의 피 뿌려진 땅 섬겨야" 믿음 더 굳건 ...당시 샘물교회 담임 박은조 목사의 소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7-19 248
205 "北, 다제내성결핵 환자 年 4∼5천명 발생" - 유진벨재단 방북 결과 보고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308
204 '이웃종교 스테이' 눈길 - 기독교인이 불교를 만나면 어찌 될까 ?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301
203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성회] 서부 아프리카 뒤흔들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470
202 크리스천 관객들 펑펑 울린 이 영화 - '서서평, 천천히 평온하게' imagefile kchristian 2017-04-26 575
201 탈북민 돕다 체포된 목사 가족들 - 미온적인 한국 외교부에 항의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609
200 한국선교사 무더기 추방 - 중국, 종교에도 사드 보복...17가정이어 3가정 출국 앞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768
199 한국인 선교사 증가세 멈췄다 - 사상 첫 '제로 성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837
198 이단들, 세계 속으로...선교사들 '경계령' - 구원파·하나님의 교회·신천지, 아프리카·남미 등 선교지서 활개 imagefile kchristian 2016-11-02 978
197 한국 가려 목숨 걸었는데... 탈북민 9명 한달째 태국 철창에 - 하반신 마비 여성·아동 두명 포함 방콕 이민국 수용소에 "한국 가고 싶습네다"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6-09-28 1469
196 "젊은이들의 선교 열정 깨우자" 선교한국 2016 대회 열려..2천 여 명 참석 kchristian 2016-08-10 1356
195 전 세계 한인 디아스포라 2500여명 서울서 선교대회 - 횃불재단, 8월 13일∼14일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6-07-27 14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