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정부가 출범한지 한 달이 넘어서고 있지만 장관급 등 정부 조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밝힌 고위공직자 5대 인사원칙을 어떻게 적용해야 할지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고위공직자에 대한 윤리기준을 높이려는 새 정부의 시도에 대해 교계도 고민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적폐청산을 최우선 과제로 부여받은 새 정부의 첫 시험대는 개혁에 앞장설 장차관 등 고위직 인사다. 
문재인 대통령은 병역면피와 위장전입, 논문표절, 부동산 투기, 탈세 등 인사 배제 5대 원칙을 제시하는 것으로 인사개혁 의지를 피력했다. 

하지만 청와대가 지명한 후보들 대부분이 이 5대 원칙에 부합하지 못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논문표절과 위장전입으로 결국 국회 동의 없이 임명됐고,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와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 김상곤 교육부장관 후보자 등 모두 5대 원칙에 위배된다며 야당은 반발하고 있다. 

반면 국민적 지지는 높아지고 있다. 

강경화 후보자에 대한 임명 찬성 비율은 62.1%로 반대 30.4%에 두 배 이상 높다. 도덕적 흠결에 비해 업무적 능력이 중요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와 관련해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은 15일 환경재단 레이첼카슨홀에서 고위공직자 5대 인선원칙 어떻게 실천할 것인가를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기윤실 정병오 공동대표는 "그간 국민의 상식과 눈높이에 맞지 않는 고위직 인사가 많이 이뤄졌다"면서 "원칙적으로 고위공직자에게 높은 윤리기준을 요구하는 것은 바람직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788 "여성 총회장 시대 먼저 열어 자부심" - '예장 교단 첫 여성 총회장' 개혁총연 정상업 총회장 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12
1787 한교총, "한기연과의 통합 논의 계속한다" kchristian 2018-10-03 12
1786 감리교 9개 연회 새 감독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16
1785 교인수 가장 많은 교단은 예장통합총회 kchristian 2018-10-03 16
1784 명성교회, PD수첩에 대한 입장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17
1783 "복음 전파 방해" 사회복지사업법 개정안 철회 - 대표 발의한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 "심려 끼쳐 드려 죄송하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18
1782 '배임 증재' 징역 8개월형 법정 구속 - 총신대 김영우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19
1781 백석대 재학생·교직원 헌혈증 7천7백 장 기증 kchristian 2018-10-03 21
1780 '5가지 사랑의 언어'...부부갈등 예방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22
1779 무분별한 이단 규정과 신학 사상 연구 - 임보라 목사 등 이단 규정..절차 신중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24
1778 한국관광공사, 신천지 HWPL 행사 만찬 비용 지원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26
1777 대한민국의 10대-30대, 여전히 헬조선인가? 사망원인 1위는 극단적 선택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29
1776 기독교계, 지진 피해 인도네시아 긴급구호 앞장서 - 한국기독교연합봉사단, 식량과 생필품 전달 위한 긴급구호팀 파견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29
1775 호남신학대의 "동성애자 입학제한" - 대교협 "절차적 문제 지적.. 신학교 특수성 침해 아냐"문제제기...교회언론회, 종교자유침해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35
1774 "세월호 사건 배후 구원파" 명예훼손 해당 안돼 - 대법원, 기독교복음침례회의 상고 기각 kchristian 2018-09-26 35
1773 <'추석'을 '추수감사절'로 지키는 교회들> 생사화복의 주관자는 오직 하나님 한분 뿐 - 조상 섬긴다는 이유로 제사지내는 것은 우상숭배 행위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38
1772 폭주하는 이슬람 극단주의 "2017년 민간인 22000명 피살" kchristian 2018-09-19 39
1771 복음주의 6개 단체 예장합동에 공개질의 kchristian 2018-09-19 40
1770 예장합신, 전능신교 이단 규정 kchristian 2018-09-26 40
1769 <주요교단총회>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총회장에 김충섭 목사 - 성윤리 강령 채택 등 관심..임보라 목사 이단 규정한 교단에 대해서는 강력 대응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