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에게두딸을.JPG

▲ 신천지 피해가족인 김귀자씨가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사랑채 앞에서 1인 릴레이 시위를 하고 있다.



“사이비 교주 이만희는 이 땅의 많은 젊은이들과 사랑하는 두 딸 ○○, ○○를 집과 꿈이 있는 곳으로 돌려보내라!”


12일 오전 8시 서울 종로구 청와대 사랑채 앞. 


김귀자(52·여)씨는 몸 전체를 가릴 만한 크기의 피켓 두 개를 들고 힘겹게 서 있었다. 


김씨는 “애지중지 키운 두 딸이 신천지 교회에 갈 거라고는 상상도 못 했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김씨는 2015년 9월 쯤 두 딸이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 교회에 다닌다는 사실을 같은 교회 권사로부터 전해 들었다. 


교회 청년 한 명이 신천지교회에서 두 딸을 봤다고 말했다는 것이다. 


2014년 10월 두 딸이 갑자기 친구 따라 다른 교회에 간다고 말했을 때 의아하게 여겼던 게 뒤늦게 생각났다. 


하지만 두 딸은 이미 신천지에 깊이 빠진 상태였다.

김씨는 딸들을 되찾기 위해 피눈물을 흘렸다. 


지난해 7월 중순쯤에는 한번만이라도 이단 상담을 받아보기 위해 경기도 안산상록교회를 찾았다. 

김씨와 가족들은 원룸까지 구했다. 


이단 상담을 받는 중에 딸들이 도망 갈까봐 임시 거처를 구한 것이다.

그러나 이 같은 노력은 한 달 만에 물거품이 됐다. 


큰딸은 이단 상담을 받기로 한 첫 날 도망쳤다. 


작은딸은 3주 동안 상담을 받았지만 다시 빼앗겼다. 자동차가 문제였다. 원래 갖고 있던 차를 타면 신천지 신도들이 위치 추적을 한다는 말을 듣고 차를 렌트했다. 하지만 20일이 넘자 렌트비용을 감당하기 어려웠다.


어쩔 수 없이 렌트카를 반납하고 집에서 차를 가져와 상담을 받으러 가려는 순간, 신천지 신도 10여명이 덮쳐 작은딸마저 데려갔다.


김씨는 “큰딸이 경찰에 차량 위치 추적 신청을 해서 신천지 신도들과 함께 작은딸을 빼앗아 간 것”이라며 “나중에 경찰서에서 실랑이를 벌였지만 작은딸은 집으로 돌아가기를 거부했다”며 울먹였다.


이후 전남에 있는 친오빠 집에서 한 달을 멍하게 지냈다. 


그는 “아이들이 없는 집에 가면 괴로워 견딜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기도원에 가서 금식하다 죽어야겠다는 생각도 해봤다”며 “하지만 가슴 치며 기도하다 죽느니 싸워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그는 다른 신천지 피해자 가족들과 힘을 합하기로 하고 찾아다녔다.


지난 4월엔 자신처럼 신천지 때문에 딸이 가출한 송모(55·여)씨를 만났다. 


두사람은 자신의 자녀들뿐 아니라 다른 젊은이들도 신천지로부터 지킬 수 있는 방법을 고민했다. 

결론은 단체명을 분명히 밝혀야 전도할 수 있도록 하는 ‘종교실명제’를 도입하는 것이었다. 


이들은 신천지가 성경공부라는 명목으로 정체를 감추고 포교하는 게 문제라고 봤다. 


마침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대표 홍연호)에서 종교실명제와 이단종교피해방지법 입법을 촉구하고 나서 이들과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김씨와 송씨는 지난달 22일부터 오전 8시면 청와대 앞에 나와 릴레이 시위를 하고 있다. 김씨는 “신천지는 사이비 교리로 젊은이들의 가출을 조장해 가정을 파괴하고 있다”며 “이들로 인해 무너진 가정이 2만 가정이나 된다”고 주장했다. 


그는 “교회가 신천지 피해가족들을 보면서도 손 놓고 있어선 안 된다”며 “힘을 모아 공동으로 대처하자”고 호소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9 "신행일치" 그게 제 평생의 전도법입니다" ...정용선 세한대 경찰소방대학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9-13 8
278 하나님의 전신갑주 입은 우리 최전방 팽팽한 긴장 두렵잖아 - '서해 NLL' 서검도 해병대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8-16 99
277 '가나안 교인' 대상으로 실험목회 주목 - 손원영 목사 "특정건물없이 카페 등 활용..정상적인 교회로 돌아가길" imagefile kchristian 2017-08-09 100
276 "성경을 밥 먹듯이 편하게 만나요" - G&M재단 운영하는 커뮤니티 성경·책 읽기 모임 활발 imagefile kchristian 2017-08-02 104
275 맨하탄에 생명의 능력 전한 ICM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 운동 - 미국 재부흥 운동...기도 메세지와 합심통성기도, 거리찬양전도 등 벌여 imagefile kchristian 2017-07-26 123
274 동성애자도 퀴어축제를 반대한다고? - "우리가 봐도 퀴어축제 혐오스럽다"며 다수의 게이들, 음란·불건전성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274
» "신천지에게 두 딸을 빼앗겼어요" - 신천지 피해가족 엄마의 눈물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249
272 "섣부른 전도 삼가고 봉사·섬김으로" - 해외 단기선교 시즌 ... 철저한 사전 교육 필수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286
271 대학가 '전도거부카드' 등장 - "지나치다" VS "오죽하면"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344
270 한 교회의 섬김으로 전도자의 삶을 살게 된 "노숙자 이야기"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391
269 "29년째 천만그릇 건넸다" 한 끼 절실한 이들 위해 '밥퍼운동' 벌인 다일공동체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437
268 '전도불꾼' 발굴 교인들 전도의 불 일으킨다...알곡 전도집회 여는 최일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388
267 갤럭시 S8 노골적인 동성애 이모티콘 뺐다 - 시민단체 "국민정서 맞지 않는 동성애 이모티콘 즉각 삭제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418
266 "김일성 주체사상 찬양하다 이제 하나님 찬양합니다" <탈북 가수 최준휘>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465
265 연예인 100여명의 목소리 연기로 탄생한 " 드라마 바이블" - 정상급 연예인들 예수의 이름으로 재능기부 4년 작업 끝 론칭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495
264 "여러분, 인생을 주관하시는 분은 하나님이십니다. 앞날에 대해 그분께 간절히 물으십시오 그러면 반드시 응답해주십니다." 前 미 육군 3성 장군의 '복음전도 인생 3모작'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500
263 "37년간 특별새벽기도회 개근했어요" - 명성교회 김옥환 은퇴권사 가족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434
262 불교국가 태국서 4000여명에 복음 메시지 - 조용기·이영훈 목사, 태국 축복·기적의 대성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526
261 "변화하지 않는 교회는 결국 고착되거나 쇠퇴할 것" 밸리중앙연합감리교회, 이상훈 교수 초청 교회비전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503
260 '이런 교회 사라진다' - "올해 교회가 주의해야 할 6가지"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4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