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욱목사2.JPG



성추행 혐의가 제기된 전병욱 목사에 대해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 평양노회는 지난해 공직정지 2년과 설교중지 2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담임목사직을 수행하는 데 아무런 문제가 없는 징계여서 솜방망이 처벌이란 비판이 제기됐지만, 총회에서마저 전 목사에 재판은 이뤄지지 않았다. 


당시 평양노회장은 피해를 입었다는 피고인을 하나도 본적이 없다면서 사회법 같으면 무죄라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작년 2월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 전 평양노회장 김진하 목사는 “전혀 피해를 입었다고 하는 피고인들을 하나도 본 적도 없고, 그냥 정황만 갖고 판단한 거잖아요. 이 모든 게, 그러니까 사회법 같으면 무죄입니다. 무죄.”라고 말했다.


하지만, 예장 합동총회와 평양노회가 외면한 전병욱 목사의 성추행 혐의는 사회법정에서 사실로 인정됐다. 


서울고등법원 제14 민사부는 삼일교회가 전병욱 목사를 상대로 제기한 전별금 반환청구 소송에서 1심 판결을 뒤집고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전병욱 목사가 삼일교회로부터 받은 전별금 중 1억원을 삼일교회에게 돌려주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전병욱 목사의 피해자들에 대한 추행행위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별법’ 제 10조 1항의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또는 기습추행으로서 형법 제298조의 강제추행죄에 해당하는 행위로 보인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전병욱 목사로부터 성추행 피해를 당한 피해여성 5명의 진술을 언급하면서 "성추행과 성희롱이 이뤄진 장소와 내용, 방법 등이 피해자 상호간에 상당 부분 일치한다"고 말했다. 


재판부는 그러면서 "전병욱 목사가 담임목사의 지위를 이용해 장기간 다수의 여성 신도들인 피해자들을 상대로 성추행과 성희롱을 해온 것으로 인정된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담임목사는 교회에 대해 신도들과의 신뢰관계를 불법적 언행 등으로 훼손시키지 아니할 의무를 부담한다고 보는 것이 타당하다"면서, "전 목사가 자신을 전적으로 신뢰하고 따르던 여성 신도들을 상대로 수년간 성추행과 성희롱 행위를 한 것은 교회에 대한 채무불이행에 해당하며 교회에 발생한 손해를 배상할 의무가 있다"고 밝혔다. 


전병욱 목사의 성추행 혐의를 인정한 재판부는 삼일교회가 일부 피해자들에게 지급한 8천5백만원과 교회의 명예가 훼손된 데 대한 비재산적 손해 배상금 1천5백만원 등 1억원을 전병욱 목사가 삼일교회에게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4 동성애축제 올해도 서울광장서. vs 교계, 퀴어축제 폐해 부각 방침 - 내달 14∼15일 서울광장 개최 앞두고 반대 광고 게재·앱 개발 등 대응 논의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431
1523 김진표 의원, 차기 국회조찬기도회장 - 정기국회 시작되는 9월 예배 때 정식 취임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468
» 법원 "전병욱 목사의 성추행 의혹 사실로 인정돼"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448
1521 97년 전 우리나라 최초의 설교집 '백목강연' - 평신도·여성도 설교 강단에...지금보다 더 개혁적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474
1520 "누가 더 잘 챙기나" - 가난한 교회 사역자들의 치열한 경쟁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445
1519 주안장로교회, 페루에 성경 4만여권 보내 - 개포동 4개 교회는 연합해 쿠바에 4608권 보내기 후원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41
1518 영안교회 성도 864명 장기기증 서약 kchristian 2017-06-07 432
1517 "불신자 구원 위해 기도해요" - 에스더기도운동 콘퍼런스 7월 4~8일 수원 흰돌산기도원서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36
1516 교회에 성차별적 언행이 있나요?... '네' 가 74%!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15
1515 바람직한 예배 순서와 형식을 조명해 본다 - 한국 개신교회 예배순서는 설교와 성만찬의 조화 아닌 설교중심 · 은사와 경험 강조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48
1514 성소수자와 맞서기' 보다 '가정과 자녀출산의 소중함' 강조로 ! - 기독교계의 동성애 대하는 방식 달라져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27
1513 사랑의 종교인데... 교회 안에 못된 성도 있는 까닭은?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01
1512 "한반도를 열강의 각축장에서 세계평화운동의 거점으로" - 기도회로...심포지엄으로... 통일 해법 모색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417
1511 대북 인도적 지원 재개 교계 움직임 활발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85
1510 주안장로교회, 장로 선거 문제로 잡음 일어 - 고발인들, 장로선출 개표 기계에 오류 발생.."교회는 문제없다며 덮으려해"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66
1509 "하나님을 기뻐하는 것이 복음이다" - 존 파이퍼 첫 한국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77
1508 승동교회, 예장합동 한국기독교 역사사적지 1호 지정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67
1507 故 강영우 박사 부인 석은옥 여사 '신사임당 상' 수상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507
1506 대북방송 진행 경험 살려 신간 '대북방송' 출간 - 조수진 교수, 대북방송 의미와 역사, 방송 특징과 주요 프로그램 다뤄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43
1505 "세계교회들 새 정부 들어 한반도 평화에 관심 고조" - WCC 트베이트 총무 방한, 문 대통령 예방·교계 인사들 만나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