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를열강의.JPG

▲ ‘2017 한반도 화해와 평화를 위한 통일기도회’ 참석자들이 3일 저녁 경기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손을 들어 기도하고 있다.



“한반도를 세계평화운동의 거점으로 변화시키고자 하시는 하나님의 섭리에 순종해야 합니다.”


3일 저녁 경기도 파주시 문산읍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유모차를 탄 어린이부터 백발의 노인에 이르기까지 1000여명이 모인 ‘한반도 화해와 평화를 위한 통일기도회’ 자리에서 김회권(숭실대 교수·서울가향교회) 목사는 통일에 관한 새로운 시대적 사명을 제시했다.


김 목사는 “미국과 중국, 러시아, 일본 등 세계 최강대국들의 각축장이 된 한반도는 이제 더 이상 민족주의적 감성에 호소하면서 평화 통일을 이뤄내기 힘든 지역이 됐다”면서 “우리 민족의 평화와 통일만이 아니라 세계 만민을 향해 평화를 선사하는 민족사적 사명을 깨닫고 평화의 조타수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반도를 둘러싼 국제적 역학 관계가 요동치고 적대세력이 판을 친다 해도 평화의 하나님은 결코 이길 수 없다”면서 “평화를 수출하며 하나님의 공평과 정의를 온 세상에 퍼뜨리는 선교사적·제사장적 사명에 힘을 모으자”고 덧붙였다. 


이날 서울 서초구 방배로 백석대 대학원에서 열린 기독교통일학회(회장 안인섭 교수) 제21회 정기학술심포지엄에서는 기독교적 통일 운동의 다양한 해법이 모색됐다.


박종화 경동교회 원로목사는 “북한 주민을 향한 인도주의적 봉사가 북한 권력 체제에 대한 저항이 될 수 있다”며 “북한 주민이 남한과 통일하겠다는 결단이 서도록 미리부터 마음의 손길을 뻗쳐야 한다”고 말했다. 주도홍 백석대 부총장은 “동독을 재정적으로 지원한 서독교회의 모습에서 인도주의적 사랑을 뛰어넘어 복음이 요구하는 주님의 사역을 찾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임성빈 장로회신학대 총장은 “국제결혼, 해외이주민 급증 등으로 한민족이라는 생각이 옅어지는 오늘날 민족주의는 더 이상 청년들에게 통일의 필요성을 제시하지 못한다”며 “자기 나눔과 이웃 돌봄, 공동체를 형성하는 사랑 등으로 요약되는 삼위일체적 윤리 기준이 한국의 젊은 기독교인들에게 통일 운동의 사명을 일깨울 수 있을 것”이라고 역설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825 CBS '더미션' 2018 한국기독언론대상 최우수상 - 홍재표 PD, "선교사들의 온전한 헌신에 눈물...한국교회 헌신 필요"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31
1824 경남학생인권조례 경남 교계, 폐기촉구 kchristian 2018-12-12 53
1823 직무정지 위기 오정현 목사 "좋은 결과 기대했지만..똘똘 뭉치자" - 사랑의교회 당회, "오정현 목사 사역 중단없어" 사랑의교회 갱신위, "종교자유 침해 물타기 꼼수"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25
1822 "한국교회 최대 위협은 인터넷 중독"...'인터넷 중독 치유사' 김망규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30
1821 "에이즈 남성 청소년층 급증, 실상 적극 알려야" - 한국가족보건협회 '에이즈의 날' 행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43
1820 잇단 선교사 추방 중국선교 빨간불 - 철수 권면하는 교단도 있어 kchristian 2018-12-05 37
1819 국가조찬기도회 회장 두상달 장로 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42
1818 "경남학생인권조례 폐지하라" - 경남지역 2500개 교회 2만여명 참석, 집회열고 가두행진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77
1817 감리회 여선교회 "전준구 목사 사퇴하라" kchristian 2018-11-28 65
1816 영화 '바울', 20만 관객 돌파 kchristian 2018-11-28 68
1815 거룩한빛광성교회 21번째 교회 분립 kchristian 2018-11-28 66
1814 여신도 성폭행 혐의 이재록 목사 15년 징역 선고 - 만민교회측 무고 주장 즉각 항소 뜻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62
1813 추웠던 시절을 기억한 교회 미자립 16곳에 따뜻한 손길 - 光州 열린벧엘교회, SNS 통해 "미자립교회 난방비 지원" 밝히자 계획보다 많은 16곳에서 요청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55
1812 목사들이 꼭 알아야 할 법 지식은 - 교회법·세무 아카데미서 제시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120
1811 영화 '바울', 박스오피스 4위 오르며 흥행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150
1810 예장합동 "목회자 성추문 문제에 깊이 통회" 성명서 발표하고 재발방지책 약속 kchristian 2018-11-14 127
1809 소외된 이웃 따뜻한 겨울나기 돕는 기독교계 - 연탄 때는 백사마을 주민들의 활력소 '비타민 목욕탕' 화재 위험 높은 쪽방촌 어르신 위한 소화기 나눔 기독NGO들, 저소득 가정에 난방비 지원 캠페인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101
1808 양심적 병역거부 정당 - 대법원 판결에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147
1807 "한국교회의 연합·일치를 기도합니다" 다니엘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140
1806 '페미니즘 강연' 논란 한동대, 소송 휘말려 kchristian 2018-11-07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