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년새벽기도.JPG

▲ 김옥환 권사(왼쪽 두 번째)의 가족이 4일 명성교회 특별새벽기도회 후 한자리에 모였다. 차남 신동일 안수집사(왼쪽)와 막내 신혜경 사모 및 정석문 목사도 함께했다.



“우리 여섯 남매는 모두 어머니의 눈물의 기도를 잘 알고 있습니다. 자고 있으면 머리에 손을 얹으시고 눈물 쏟으며 하셨던 그 기도를 기억하고 있죠. 어머니는 저희에게 신앙의 유산을 물려 주셨습니다.”


4일 오전 7시 명성교회 특별새벽기도회(특새)가 끝난 뒤 만난 이 교회 신동일 안수집사는 자리를 함께한 어머니 김옥환 은퇴권사의 기도 이야기부터 꺼냈다. 


김 권사의 가족은 37년 동안 명성교회 특새에 한번도 빠지지 않고 출석했다. 

목회를 하고 있는 장남 신동관 목사와 막내 신혜경 사모만 예외였다. 


그러나 이날은 신 사모도 남편 정석문 목사가 개척준비를 위해 잠시 목회를 쉬고 있어 오랜만에 참석할 수 있었다.


김 권사가 신앙생활을 시작하며 처음 만난 목회자가 바로 명성교회를 개척한 김삼환 목사였다. 

김 목사가 미사리에서 목회하던 47년 전부터 특새는 물론이고 매일 있는 새벽기도회에도 빠지지 않고 참석했다. 


그의 신앙 열정은 고스란히 자녀들에게 전해졌다.

새벽에 여섯 자녀를 깨워 교회에 데리고 나오는 게 쉬운 일은 아니었다. 


신 집사는 “명성교회 특새 첫해인 1980년에 초등학교 6학년이었다”면서 “어머니는 교회 가자고 깨우시지, 아버지는 교회 가면 뭐하냐고 역정 내시지, 우리들은 더 자고 싶지…. 매일이 전쟁 같았다”고 회고했다. 


신 사모도 “교회 갈 시간이 되면 어머니가 도끼 빗을 들고 다니며 깨웠던 기억이 난다”고 말했다. 

하지만 ‘교회 가지 말라’고 어머니를 괴롭혔던 아버지를 빼고는 모두 새벽기도회에 참석했다.

이런 습관이 몸에 뱄는지 김 권사와 자녀들은 지금도 새벽이면 으레 교회로 향한다. 


신 집사는 새벽기도를 가르쳐 주신 어머니께 늘 감사한다고 했다. “특새는 37년 동안 개근한 게 맞습니다. 평일에도 새벽기도회에 나오려고 노력합니다. 


나오면 너무 좋으니까요. 


기도하고 감사하고 그 감사를 가족과 나누는 일상이 좋습니다.”


김 권사는 자녀들을 기도와 성경말씀으로 키웠다. 


“너무 가난했었죠. 신 집사가 의대에 합격했는데도 등록금이 없어 전혀 기쁘지 않더라고요. 끼니 거르는 건 다반사였구요.”


그는 오직 붙잡을 건 기도뿐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요즘 부모들 유난스러워요. 적어도 신앙의 가정이라면 먼저 기도한 뒤 성경말씀을 읽히고 교육해야 합니다. 


그리고 하루의 첫 시간을 하나님께 드리면 하루가 복된 법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4 동성애자도 퀴어축제를 반대한다고? - "우리가 봐도 퀴어축제 혐오스럽다"며 다수의 게이들, 음란·불건전성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32
273 "신천지에게 두 딸을 빼앗겼어요" - 신천지 피해가족 엄마의 눈물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24
272 "섣부른 전도 삼가고 봉사·섬김으로" - 해외 단기선교 시즌 ... 철저한 사전 교육 필수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51
271 대학가 '전도거부카드' 등장 - "지나치다" VS "오죽하면"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98
270 한 교회의 섬김으로 전도자의 삶을 살게 된 "노숙자 이야기"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139
269 "29년째 천만그릇 건넸다" 한 끼 절실한 이들 위해 '밥퍼운동' 벌인 다일공동체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198
268 '전도불꾼' 발굴 교인들 전도의 불 일으킨다...알곡 전도집회 여는 최일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185
267 갤럭시 S8 노골적인 동성애 이모티콘 뺐다 - 시민단체 "국민정서 맞지 않는 동성애 이모티콘 즉각 삭제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186
266 "김일성 주체사상 찬양하다 이제 하나님 찬양합니다" <탈북 가수 최준휘>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220
265 연예인 100여명의 목소리 연기로 탄생한 " 드라마 바이블" - 정상급 연예인들 예수의 이름으로 재능기부 4년 작업 끝 론칭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278
264 "여러분, 인생을 주관하시는 분은 하나님이십니다. 앞날에 대해 그분께 간절히 물으십시오 그러면 반드시 응답해주십니다." 前 미 육군 3성 장군의 '복음전도 인생 3모작'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252
» "37년간 특별새벽기도회 개근했어요" - 명성교회 김옥환 은퇴권사 가족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228
262 불교국가 태국서 4000여명에 복음 메시지 - 조용기·이영훈 목사, 태국 축복·기적의 대성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295
261 "변화하지 않는 교회는 결국 고착되거나 쇠퇴할 것" 밸리중앙연합감리교회, 이상훈 교수 초청 교회비전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272
260 '이런 교회 사라진다' - "올해 교회가 주의해야 할 6가지"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261
259 "동성애·동성결혼 절대 용인 못해" - 가톨릭·유교...동성애, 동성결혼에 반대 목소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280
258 미주이민교회의 바람직한 전도와 교회내 갈등 극복 - 교인들의 수평이동과 쟁탈전 과열 양상은 "전도 아냐"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272
257 "지난해 어떤 성경말씀이 삶에 힘이 되셨나요" - 성경 어플 '유버전' , 가장 좋아하는 성경구절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7-01-18 326
256 "하나님 사역에 은퇴란 없다" - 한국교회 원로목회자의 날 축하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328
255 크리스마스 이브, 청량리 쌍굴다리의 따스했던 하루 - '밥퍼' 다일공동체, 무의탁 노인, 노숙인 위한 29번 째 거리 성탄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1-04 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