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사제로성장.JPG


작년 한국세계선교협의회 파송 172개국에 총 2만7205명, 2015년 비해 한명도 안 늘어나


매년 증가해오던 한국 선교사 파송 숫자가 처음으로 제자리걸음을 했다.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이사장 신동우 목사)는 9일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에서 제27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지난해까지 전 세계 172개국에 파송한 한국 선교사의 수가 2만7205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2015년과 동일한 수치로 한 명도 늘지 않았다. 

사역 국가는 1개국 증가했다. 


개 교회와 노회에서 파송한 선교사는 제외됐다.


KWMA에 따르면 한국에서 파송한 선교사 수는 2013년 2만5745명, 2014년 2만6677명, 2015년 2만7205명으로 증가했다. 


하지만 2014년부터 증가폭이 932명, 2015년 528명으로 점차 감소했고, 지난해에는 0명으로 떨어진 것이다. 


파송 현황에 따르면 한국 선교사들이 가장 많이 활동하는 지역은 아시아였다. 

아시아는 이슬람과 불교, 힌두교의 영향이 강한 곳으로 미전도지역이 많다. 


한국과는 지리적으로 가까운 이점이 있어 전체 53%의 선교사들이 활동 중이다.


한국 선교사들의 사역 내용에는 교회개척(1만4096명)과 제자훈련(9533명)이 가장 많았고 복지·개발(2071명) 분야도 많아졌다. 이어 캠퍼스(2031명) 교육(1667명) 의료(689명) 어린이·청소년(622명) 문화·스포츠(620명)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현황 조사는 KWMA 회원과 비회원 등 총 229개 단체 소속 선교사들을 대상으로 했다. 


그동안 선교계는 지역교회의 선교 관심 축소와 젊은 세대(20∼30대) 선교사 지원율 하락, 은퇴 선교사 증가 등의 현상이 이어져 전체 선교사 파송 수가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해왔다. 

이번 ‘제로 성장’에는 이 같은 현실도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KWMA는 그러나 이번 결과가 비관적이지만은 않다고 보고 있다. 


파송 선교사의 수가 정체된 데는 선교단체의 ‘허수 빼기’도 작용했기 때문이다. KWMA 관계자는 “전년도에 비해 신임 선교사가 파송되지 않은 것은 아니다. 


주요 교단 선교부와 선교단체들은 꾸준히 두 자리 수의 증가를 보이면서 선교사를 파송했다”며 “그러나 단체들이 선교사 선발을 엄격하게 하는 등 ‘자기 정화’를 함으로써 발생한 감소폭이 증가폭과 맞먹었기에 결과적으로 2015년과 똑같은 수가 도출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번 조사에서는 총 23개 단체가 허수 정리 등에 의한 마이너스 성장을 보고했다. 

이들 단체가 자체 정리한 선교사만 411명에 이른다. 


정리 이유로는 선교활동과 무관한 일을 하고 있는 경우와 병가 등의 개인적인 사유, 단기선교사(2∼3년) 정리 등을 꼽았다. 


이름만 올라와 있는 선교사들은 통계에 포함시키지 않았다는 것이다.

선교계에서는 수년 전부터 ‘많은’ 선교사보다 ‘좋은’ 선교사를 보내자는 제안을 해왔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선교사 파송 현황은 성숙한 선교를 향한 출발점이라는 시각이 강하다.


KWMA 황성주(국제사랑의봉사단) 회장도 “지금은 선교의 지형도가 바뀌고 있다”며 “지역을 초월한 영역 선교로의 전환, 선교적 교회의 활성화 등 새로운 접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KWMA는 이날 조용중 글로벌호프 대표를 신임 사무총장으로 선출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06 [한국 선교팀 아프간 피랍 순교 10주기] "한국 선교사의 피 뿌려진 땅 섬겨야" 믿음 더 굳건 ...당시 샘물교회 담임 박은조 목사의 소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7-19 53
205 "北, 다제내성결핵 환자 年 4∼5천명 발생" - 유진벨재단 방북 결과 보고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128
204 '이웃종교 스테이' 눈길 - 기독교인이 불교를 만나면 어찌 될까 ?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120
203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성회] 서부 아프리카 뒤흔들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266
202 크리스천 관객들 펑펑 울린 이 영화 - '서서평, 천천히 평온하게' imagefile kchristian 2017-04-26 383
201 탈북민 돕다 체포된 목사 가족들 - 미온적인 한국 외교부에 항의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440
200 한국선교사 무더기 추방 - 중국, 종교에도 사드 보복...17가정이어 3가정 출국 앞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560
» 한국인 선교사 증가세 멈췄다 - 사상 첫 '제로 성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623
198 이단들, 세계 속으로...선교사들 '경계령' - 구원파·하나님의 교회·신천지, 아프리카·남미 등 선교지서 활개 imagefile kchristian 2016-11-02 767
197 한국 가려 목숨 걸었는데... 탈북민 9명 한달째 태국 철창에 - 하반신 마비 여성·아동 두명 포함 방콕 이민국 수용소에 "한국 가고 싶습네다"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6-09-28 1263
196 "젊은이들의 선교 열정 깨우자" 선교한국 2016 대회 열려..2천 여 명 참석 kchristian 2016-08-10 1177
195 전 세계 한인 디아스포라 2500여명 서울서 선교대회 - 횃불재단, 8월 13일∼14일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6-07-27 1238
194 한국 최초의 선교사 칼 귀츨라프를 아세요? - 언더우드와 아펜젤러보다 53년이나 앞서 조선땅 밟아 imagefile kchristian 2016-07-27 1074
193 '전단' 대신 '쌀' ... 생수병에 쌀 넣어 북한에 보낸다 imagefile kchristian 2016-07-20 1181
192 역대 최대 선교전략회의 '콜투올' 열린다 - 세계 선교계 거물 등 3000여명 참가… 27일 일산 킨텍스서 개막 imagefile kchristian 2016-06-22 800
191 <아프리카 최고 기독국가 에티오피아를 가다> 모세 언약궤 있다는 솔로몬·시바 로맨스의 땅 imagefile kchristian 2016-06-15 937
190 "한충렬 목사 피살 의혹 해소하라" - 선민네트워크·탈북동호회 등 중국정부에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6-05-18 860
189 "북한 복음화는 계속되어야" 피살 한충렬 목사 추모예배 - 한 목사와 17년 교류해온 원주제일교회서 엄수...도움받았던 탈북민 등 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6-05-04 945
188 선교사 테러당한 '위클리프' 중동 지역 성경 현지 번역 계속 - 최근 테러로 선교사 4명 순교… 중동지역 성경 보급 크게 증가 imagefile kchristian 2016-04-06 1055
187 한국 선교사들의 올림픽 한인 세계 선교대회 - 6월 6일-10일, 아주사 퍼시픽 대학에서 imagefile kchristian 2016-04-06 9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