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사제로성장.JPG


작년 한국세계선교협의회 파송 172개국에 총 2만7205명, 2015년 비해 한명도 안 늘어나


매년 증가해오던 한국 선교사 파송 숫자가 처음으로 제자리걸음을 했다.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이사장 신동우 목사)는 9일 서울 서초구 반포대로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에서 제27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지난해까지 전 세계 172개국에 파송한 한국 선교사의 수가 2만7205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2015년과 동일한 수치로 한 명도 늘지 않았다. 

사역 국가는 1개국 증가했다. 


개 교회와 노회에서 파송한 선교사는 제외됐다.


KWMA에 따르면 한국에서 파송한 선교사 수는 2013년 2만5745명, 2014년 2만6677명, 2015년 2만7205명으로 증가했다. 


하지만 2014년부터 증가폭이 932명, 2015년 528명으로 점차 감소했고, 지난해에는 0명으로 떨어진 것이다. 


파송 현황에 따르면 한국 선교사들이 가장 많이 활동하는 지역은 아시아였다. 

아시아는 이슬람과 불교, 힌두교의 영향이 강한 곳으로 미전도지역이 많다. 


한국과는 지리적으로 가까운 이점이 있어 전체 53%의 선교사들이 활동 중이다.


한국 선교사들의 사역 내용에는 교회개척(1만4096명)과 제자훈련(9533명)이 가장 많았고 복지·개발(2071명) 분야도 많아졌다. 이어 캠퍼스(2031명) 교육(1667명) 의료(689명) 어린이·청소년(622명) 문화·스포츠(620명)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현황 조사는 KWMA 회원과 비회원 등 총 229개 단체 소속 선교사들을 대상으로 했다. 


그동안 선교계는 지역교회의 선교 관심 축소와 젊은 세대(20∼30대) 선교사 지원율 하락, 은퇴 선교사 증가 등의 현상이 이어져 전체 선교사 파송 수가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해왔다. 

이번 ‘제로 성장’에는 이 같은 현실도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KWMA는 그러나 이번 결과가 비관적이지만은 않다고 보고 있다. 


파송 선교사의 수가 정체된 데는 선교단체의 ‘허수 빼기’도 작용했기 때문이다. KWMA 관계자는 “전년도에 비해 신임 선교사가 파송되지 않은 것은 아니다. 


주요 교단 선교부와 선교단체들은 꾸준히 두 자리 수의 증가를 보이면서 선교사를 파송했다”며 “그러나 단체들이 선교사 선발을 엄격하게 하는 등 ‘자기 정화’를 함으로써 발생한 감소폭이 증가폭과 맞먹었기에 결과적으로 2015년과 똑같은 수가 도출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번 조사에서는 총 23개 단체가 허수 정리 등에 의한 마이너스 성장을 보고했다. 

이들 단체가 자체 정리한 선교사만 411명에 이른다. 


정리 이유로는 선교활동과 무관한 일을 하고 있는 경우와 병가 등의 개인적인 사유, 단기선교사(2∼3년) 정리 등을 꼽았다. 


이름만 올라와 있는 선교사들은 통계에 포함시키지 않았다는 것이다.

선교계에서는 수년 전부터 ‘많은’ 선교사보다 ‘좋은’ 선교사를 보내자는 제안을 해왔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선교사 파송 현황은 성숙한 선교를 향한 출발점이라는 시각이 강하다.


KWMA 황성주(국제사랑의봉사단) 회장도 “지금은 선교의 지형도가 바뀌고 있다”며 “지역을 초월한 영역 선교로의 전환, 선교적 교회의 활성화 등 새로운 접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KWMA는 이날 조용중 글로벌호프 대표를 신임 사무총장으로 선출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30 "나는 성경을 품고 자유의 세계로 돌아왔다" - 북한서 억류됐다 풀려난 김학송 선교사 美 LA 동양선교교회서 간증 imagefile kchristian 2018-06-13 38
229 라마단 기간 이슬람 국가 체류시 신변 유의 - 2018년 라마단 기간 5월 16일 - 6월 15일까지 imagefile kchristian 2018-05-23 91
228 기독영화인들, "영상선교의 길 열어줍니다" - 제3회 한국기독교단편영화제 서대문 필름포럼서 26일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122
227 북한에 지하교회 "없다", "있다"...진실은? - 목격자 증언 불구 논란 계속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162
226 "교회는 왜 가짜뉴스의 중심이 됐나" - 기윤실, '한국교회 가짜뉴스 세미나'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216
225 성경이 두려운 중국...온라인서도 판매 금지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180
224 네팔 선교활동 "주의" 8월부터 개종 요구 등 처벌 kchristian 2018-04-04 181
223 "56개국 의료선교, 내가 아닌 주님이 하신 일" - 의료선교사 230명 사역 담은 책 '땅끝 56개국으로 간 치유사역자들' 에서 선교사들 이구동성으로 고백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156
222 인도의 한국선교사 추방사태 이후 해외선교 전략은? - 리스크 대비한 종합적 관리 시스템 마련을...전문가들 제언 imagefile kchristian 2018-03-21 201
221 도시 외곽지역 교회 핍박 "예배 중단 강요당해" - 중국교회 성도, 반중인권단체에 편지(反中) imagefile kchristian 2018-02-14 275
220 "선교사, 전할 입과 말씀 죽을 믿음만 있으면 된다" - 내 이름은 그리스도인입니다/곽희문 지음/아가페북스 imagefile kchristian 2018-01-31 287
219 KWMA, 인터콥 재조사..이번에는 제대로? imagefile kchristian 2018-01-31 255
218 깨 볶던 실력으로 커피 로스팅...'바리스타 선교' - '목사보다 주민'...충남 보령 시온교회 김영진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381
217 외로운 선원들에게 성탄선물과 복음 증거... 오클랜드항구 국제선원선교사 유영준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1-03 426
216 "내성결핵환자 치료 늘려주길 희망" - 북보건성...치료약품 수입-북 전달 협력, 육로 확보 등 요청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396
215 "소똥 묻은 강냉이 닦아먹는 곳...그곳이 北" - 북한서 복음 전하다 10년 교화소 생활한 탈북민 황수안씨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425
214 "복 음 광 고" 뉴욕·태국 넘어 시드니·오클랜드서 기독교 본질 외치다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653
213 협박·왕따..."그래도 난 기독교인입니다" - 이슬람 국가 키르기스스탄서 현지인 목사 부부가 사는 법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637
212 "내 믿음을 다른 사람에게 전할 때는" 사랑을 통해야 합니다 - 유명 저자이자 기독교 변증가 나빌 쿠레쉬 지난 16일 별세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603
211 한국 독신 女선교사들 있어 지구촌이 숨 쉰다...하나님과 함께 선 여성들 - 작년말 현재 한국교회 해외파송선교사는 2만 8395명, 이중 여성 선교사는 1만 4634명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