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원-01.jpg

이형원 교수
침례신학대학교 성서신학  

 

최근 일본에서 발생한 대지진과 쓰나미는 지금까지 희생자 수만 명과 이재민 수십만 명을 낳았습니다.
그래서 이웃 나라인 우리나라를 비롯해 전 세계가 일본 이재민들을 돕고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마음속으로 자연재해가 어떻게, 왜 생겼는지 질문해 보게 됩니다.
지난 1월 25일부터 나흘간 아시아 여러 나라 침례교 신학자들과 지도자들이 대전 침례신학대학교에 모여서 신학토론회를 열었습니다.
그때 함께 논의한 주제가 자연재해를 어떻게 이해하며 희생자들을 어떻게 섬겨야 하는지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저도 논문 한 편을 발표하였는데, 구약학 교수라 성경에서 자연재해를 어떻게 가르치고 있는지 살펴보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 결과로 저는 성경이 자연재해와 관련하여 다양한 교훈을 제시한다는 점을 발견했습니다. 제가 찾은 결과들을 간략하게 언급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1. 자연재해는 인간의 신앙적, 도덕적, 사회적 죄악들을 하나님께서 공의롭게 심판하신 결과라는 점입니다(노아 시대 홍수 사건, 소돔과 고모라 사건, 애굽의 열 가지 재앙 등).

2. 자연재해는 인간의 죄와 자연을 학대한 것이 원인일 수 있습니다(아담의 죄 때문에 땅이 저주받은 예, 가인의 죄 때문에 땅이 수확을 내지 못한 예, 이스라엘 백성의 죄 때문에 자연을 파괴하였다는 여러 예언자의 선포-렘4:23~26;9:20;겔14:13 등).
이러한 이해는 현대 과학자들이 신빙성을 입증하고 있는데, 인간들의 편이와 산업화의 결과로 발생한 지구 온난화 현상이 여러 가지 자연재해를 유발하기도 합니다.
지금 일본 국민을 두려움에 빠뜨린 원전 폭발과 방사능 유출 사고는 본질적으로 인간이 만들어낸 심각한 재앙이라는 점을 깨닫게 합니다.

3. 시편 기자나 여러 예언자의 고백을 보면, 자연재해는 하나님의 임재와 능력과 주권을 드러내는 수단이기도 합니다(시29편;148:7,8,13;사51:15;욥38장 등).
그러므로 인간이나 동물의 피해가 없다면 그 자연재해는 자연의 신비로 간주해 하나님의 능력을 고백하는 계기가 될 수도 있습니다.

4. 자연재해는 때때로 하나님의 백성을 구원하는 방편이기도 합니다(요셉 시대에 있었던 기근이 그의 가족을 구원하는 계기가 된 예, 애굽에 임한 열 가지 재앙이 이스라엘 백성에 자유를 제공한 예, 바울과 실라가 갇힌 옥 문을 연 지진 등).

5. 자연재해는 종말적 시대의 도래를 알리는 몇 가지 지표가 됩니다(마24장;막13장;눅21장;계6장,8장 등).
예수는 기근, 지진, 사람들의 난리 등이 만국을 영원히 통치하실 예수 자신의 재림 때가 다가왔다는 것을 알게 하는 표징이라고 가르치셨습니다.

6. 자연재해는 하나님이 세상을 창조하고 보전하는 과정의 일부이기도 합니다.
태초에 하나님께서 천지를 창조하실 때 땅이 혼돈하고 공허하고 흑암이 깊음 위에 있는 상황에서 하나님께서 질서를 잡아나가셨습니다.
마찬가지로 이 시대에도 우리가 살아가는 이 세상은 자연재해를 비롯해 무질서의 요소들이 존재하고, 그 속에서 그것들을 통해 하나님은 이 세상을 새로운 형태로 만들고 또 보전해가고 계십니다.
7. 때때로 하나님도 자연재해 속에서 애통해하십니다. 하나님은 노아 시대 사람들의 죄악을 근심하시고 애통해하셨습니다.
그리고 자기 백성의 죄를 자연재해를 동반해 심판하시면서도 한편으로는 그로 말미암은 자연 파괴와 가축들의 죽음을 슬퍼하셨습니다(렘9:10). 그리하여 인간의 죄를 공의롭게 심판하시는 하나님께서 동시에 자비와 긍휼로 심판의 희생자들을 애통해하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세계 곳곳에서 자연재해가 발생할 때, 재해를 교훈의 하나로만 주장하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재해를 당한 자들의 삶의 모습과 처지를 바르게 이해하고 그들이 당한 재해의 의미를 나눌 수 있어야 하며, 아울러 우리 스스로 예수의 재림을 기다리는 신앙인답게 삶을 추스르는 계기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2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쉼을 통해 회복되어가는 종” imagefile kchristian 2011-05-11 2056
111 상항 노인선교회 김피득 목사 - 1등 모델은 한국인 image kchristian 2011-05-04 2293
110 목회자 칼럼 - 카이로스(Kairos)와 타나토스(Thanatos) imagefile kchristian 2011-04-28 6592
109 행복칼럼 - 마지막일지도 모르는 시간을 위해 imagefile kchristian 2011-04-28 2408
108 상항 노인선교회 김피득 목사 - 부활절과 난꽃 image kchristian 2011-04-25 1994
107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10명이 200명을 섬겼습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4-25 1904
106 초대 칼럼 - 연단이 있어야 경건에 이를 수 있습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4-13 11912
» 행복칼럼 - 성경은 자연재해를 어떻게 말하는가 imagefile kchristian 2011-04-13 11530
104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아내의 첫 번째 생일” imagefile kchristian 2011-04-13 6666
103 상항 노인선교회 김피득 목사 - 건강 + 장수 image kchristian 2011-04-11 3099
102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두 번째 목회자 컬럼집이 출판되었습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4-11 1925
101 행복칼럼 - 물은 비에 젖지 않는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3-30 2279
100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사랑만이 정답입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3-30 2320
99 상항 노인선교회 김피득 목사 - 한걸음 차이 image kchristian 2011-03-28 4826
98 행복칼럼 - 늘 감사하는 마음이 지닌 힘 imagefile kchristian 2011-03-23 1959
97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일본을 위한 중보 기도 제목” imagefile kchristian 2011-03-23 2227
96 행복칼럼 - 시간 낭비, 그것이 죄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3-09 1949
95 목회자 코너(박동서목사) - “성장통을 두려워하지 마십시오” imagefile kchristian 2011-03-09 2180
94 초대 칼럼 - 예배 때 사도신경 사용해야 하나 말아야 하나? imagefile kchristian 2011-03-07 2289
93 상항 노인선교회 김피득 목사 - 최고의 축복 image kchristian 2011-03-07 128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