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쿠크법 강행시 정권 퇴진운동 발언으로 논란

 

 조용기-03.jpg

▲ 조용기 목사는 지난 24일 한국 기독교교회 협의회 신임회장 취임 감사예배에서 정부가 이슬람 채권도입을 중단하지 않으면 정권 퇴진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발언한바 있다.

 

이슬람 채권, 즉 수쿠크 도입에 반대하는 기독교계의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목사가대통령의 하야를 언급해 파장을 일으켰다.
조 목사는 지난 주일 자신의 발언이 잘못 전달됐다며 진화에 나섰지만 논란은 그치지 않고 있다.
이슬람 채권 도입을 막아야 한다는 조용기 목사의 발언이 수쿠크법에 대한 뜨거운 논쟁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조용기 목사는 지난 24일 한 교계 행사에 참석해 정부가 이슬람 채권 도입을 중단하지 않고 계속 추진한다면 대통령 하야 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조 목사는 정부 책임자를 만나 이슬람 채권 도입에 반대하는 입장을 전했다면서 이슬람 채권을 들여오는 것은 단순히 돈만 들여오는 것이 아니라 이슬람 종교를 들여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명박 대통령을 지지해 온 교계 유력 인사의 이같은 발언은 언론의 주목을 받으면서 경제 문제에 종교가 개입한다는 이미지를 부각시켰다.
일부 언론은 마치 국익에 도움이 되는 이슬람 자금 도입을 배타적인 기독교계가 반대한다면서 ‘문명충돌’이란 용어까지 거론했다.
이슬람 채권 반대 발언이 기독교계를 향한 비난 여론으로 확산되자 조용기 목사는 27일 ‘해명서’를 발표하고 진화에 나섰다.
조 목사는 해명서에서 자신의 발언은 이슬람 자금 유입이 우리나라와 사회에 큰 위험을 초래할 것이라는 점을 강조해 말한 것일뿐, 대통령의 하야를 의도적으로 거론한 것이 결코 아니라고 밝혔다.
조 목사는 일반 성도가 아닌 교계 지도자들이 모인 자리에서 단호하게 대처해야 한다는 입장을 표했을 뿐인데, 언론이 취지와 달리 확대 보도함으로써 잘못된 방향으로 호도됐다고 말했다.
조 목사는 어찌 되었든 잠시 동안이나마 국민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것을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면서 대한민국과 대통령을 위해 항상 기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조 목사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정치.경제 문제에 종교가 개입할 수 있느냐는 사회적 논쟁은 갈수록 확산되는 분위기다.
<크리스천노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6 삼월 둘째주 교계동정 kchristian 2011-03-09 6860
» 조용기 목사, '대통령 하야' 발언으로 파문 image kchristian 2011-03-07 6412
184 북가주 Thrive Coaching 세미나 [13742] kchristian 2011-03-07 62410
183 북가주교회와 독립 운동 삼일절 기념 세미나 kchristian 2011-03-07 6605
182 2011 북가주 청년 연합집회 [10] kchristian 2011-03-07 14380
181 삼월 첫째주 교계동정 kchristian 2011-03-07 6689
180 통일에 미주한인들의 힘 모으도록 image kchristian 2011-02-28 6930
179 중독 예방과 치유 세미나 imagefile [31] kchristian 2011-02-28 20952
178 월드미션 프론티어 2차 선교컴퍼런스 kchristian 2011-02-28 6759
177 살아계신 하나님은 선교하시는 하나님 imagefile kchristian 2011-02-23 7426
176 향후 30년 사역 비전 제시 image [99] kchristian 2011-02-21 79451
175 사고(社告)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5928
174 알바니 시온장로교회 - 무숙자들에게 양말 등 선물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17364
173 위클리프 선교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9800
172 북가주 교협 총연합회 신임회장에 윤상희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7176
171 반주자를 청빙 - 리빙워드 연합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8066
170 뷰티플 마인드 음악회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6451
169 전도와 선교 앞세운 합창단 imagefile kchristian 2011-02-16 6790
168 탈북민은 한국서도 이방인 취급 image kchristian 2011-02-07 6401
167 창립30주년 기념 및 이진수 목사 취임예배 - 2월6일 뉴비전교회 imagefile [11978] kchristian 2011-02-07 92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