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간 기독 봉사단 10명 피살

조회 수 4283 추천 수 0 2010.08.16 08:21:19

IAM..........."탈레반의 선교활동 주장은 근거 없어"

 

 아프칸_흑백.jpg

▲아프간에서 탈레반에게 피살된 국제의료단(IAM) 소속 팀 리틀의 부인 리비 리틀 여사가 미국 CBS에 출연해 입장을 밝히고 있다.

 

아프가니스탄서 활동하던 기독의료봉사단 10명이 무장괴한에 피살됐다.
한국의 분당 샘물교회(박은조 목사) 봉사단원 23명이 아프간 파랍사태를 겪은 지 3년만의 일이다.
지난 6일 10명의 봉사단은 아프간 북동부 바닥샨 주의 허름한 진료소에서 2주간의 의료활동을 마치고 카불로 돌아가던 길이었다.
아프간 최고의 험준한 힌두쿠 쉬산의 산길 ‘살랑패스 ’(Salangpass)를 지프 2대로 지나던 중, 매복했던 무장괴한에게 붙들린 이들은 숲으로 끌려가 여러군데 총상을 입으며 숨을 거두었다.
이들 봉사단원은 기독교 NGO인‘인터내셔널 어시스턴스 미션’(IAM)의‘누리스탄 검안 캠프팀’이다.
6명의 미국인과 2명의 현지인 남성, 그리고 독일과 영국인 여성 1명씩이었다.
의사 중엔 1976년부터 아프간 주민을 위해 봉사했던 미국인 톰 리틀(61)과 2주 후면 결혼할 영국인 캐런 우(36)도 포함돼 있었다.
IAM는 비영리 목적의 기독교 자선단체로 1966년 사역을 시작할 때 아프간 정부로부터 안과진료에 집중할 것을 요청받아, 지난 44년 간 안과 치료에 힘을 쏟아왔다.
IAM의 딕 프랜스 디렉터는 9일 카불서 가진 기자회견에서“이 봉사단이 선교활동을 했다는 탈레반의 주장은 근거가 없다”면서 “IAM은 회교도들의 개종을 위한 단체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또“우리는 결코 이 나라를 떠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바닥샨은 올해 하반기에 조사된 34개 지역에서 5번째로 안전한 지역이다.
탈레반은 자신들이 범행했다고 밝히면서, “이 단체가 개종 시도를 할 뿐더러 군사 정보 입수를 위한‘서구 스파이’였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IAM은 웹을 통해 공식 부인했다.
이에 따라 현지 구호팀들은 탈레반 테러의 향배에 대한 우려와 대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뉴욕서 대규모 집회 여는 축복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0-09-16 10036
19 뉴욕 시민 3분의2 “모스크 반대” kchristian 2010-09-09 4011
18 KAPC 서노회, 안민성 목사 사표 수리 kchristian 2010-09-09 5319
17 뉴비전교회 담임목사 이진수목사 청빙확정 imagefile kchristian 2010-09-02 31943
16 “목회자가 가장 선호하는 기독교 작가는 존 스토트” imagefile kchristian 2010-09-02 6351
15 이단으로부터 교회.가정.영혼 지키자 kchristian 2010-08-23 7984
14 가장 선호하는 찬송가는 ‘주여, 여기 내가 있사오니’ imagefile kchristian 2010-08-23 45523
13 남가주 교계 이단 활동에 적극 대처 imagefile kchristian 2010-08-16 4284
» 아프간 기독 봉사단 10명 피살 imagefile kchristian 2010-08-16 4283
11 뉴욕장로교회 무정부상태 kchristian 2010-08-02 6279
10 한인유학생들, 그들은 왜 코스타로 모여드는 걸까?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50977
9 코스탄 102명 복음 영접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4449
8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정기총회 imagefile kchristian 2010-07-19 79514
7 동성애는 창조주 뜻에 어긋난 죄 imagefile kchristian 2010-07-19 19036
6 뉴욕교계 피켓시위 imagefile kchristian 2010-07-19 4779
5 해외합동총회 총회장에 image kchristian 2010-05-18 15253
4 서로가 서로를 용서하며 막 내린 ‘2010 동경대회’ image kchristian 2010-05-18 8544
3 KWMA는 20년간 Sodality 건강을 위해 image kchristian 2010-05-18 60526
2 100년 만의 대홍수’ 테네시, 도움의 손길 이어져 image kchristian 2010-05-18 5549
1 미국 교내 왕따와 자살, 사회적 문제로 image kchristian 2010-05-18 5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