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usa3.jpg

▲ 모든 교회인들의 관심속에 진행된 교단 탈퇴 지연에 대해 항의하는 교인의 질문에 답변하는고훈 목사(오른쪽)와 심각한 표정으로 질문을 듣는 사무총장 조문길 목사(왼쪽).

 

 

미국 장로교(PCUSA) 동성애 정책과 관련하여 동부한미노회 하은교회(고훈 목사)가 지난해 5월 첫 케이스로 타 교단 이전요청을 했다.


노회에서 구성한 PET와 교단을 탈퇴하려는 교회에서 구성한 SCC에서 협의하며 과정을 진행중이다.


4월 10일(수) 저녁 하은교회 수요예배에 동부한미노회 사무총장 조문길 목사와 부노회장 남후남 장로가 참가하여 성도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하은교회 성도들은 교단탈퇴 과정이 지연되고 새로운 조건들이 추가되는 것에 대한 항의를 했다.
사무총장 조문길 목사와 부노회장 남후남 장로는 모두 "절대로 나가는 것을 막지 않는다.


겉으로 보이기에는 노회가 자구 제재하고 연기하려는 것으로 보일수도 있겠지만 노회를 대표하여 말한다면 오해이다"고 강조했다. 또 인내와 기도를 부탁했다.


조문길 목사와 남후남 장로는 성도들로 부터 동성애를 지지하는 교단이 잘못되었다는 강한 항의를 계속들어야 했다.


 한 성도는 "한경직 목사가 가장 후회하는 일이 신사참배를 한 것 이라고 했는데 이런 후회들이 없기를 바란다"라고 충고하기도 했다.


동성애가 말씀에 어긋나기에 교단을 나가야 한다는 성도들의 질문과 주장을 소개한다.

 

신앙양심을 지키겠다

 

"예수님은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라고 하셨다.
하나님의 말씀중심으로 가는 것이 길이라고 생각한다. 그런데 교단에서 변형된 말씀을 만들어 놓고 그것을 따르라고 하니 저희가 따르기가 어렵다."


"목회자를 비롯한 모든 직분자의 성생활을 어떻게 하는지 상관하지 않겠다면 교회와 성도들 결국 심판대로 올리겠다는 말이 아닌가.
노아시대에 심판의 원인과 소돔과 고모라가 망한것에 대해 생각하게 된다."


"동성애자들과 한 집에 같이 살라고 한다면, 계란 노란자와 흰자가 나는 노랗고 너는 흰자라고 하지만 세상사람들은 우리를 보고 계란이라고 하지 흰자라고 하지 않는다.
우리는 사회로부터 동성애자로 인식받을수 밖에 없게 된다."


"노회는 동성애 직분자 후보를 절대 안수를 안준다고 하지만 20년후에 우리 후손들은 그런 조항이 법적으로 없는데 교단에서 안수를 주라고 하면 주어야지 어떻게 하겠는가.
후손을 위해서라도 결단코 이 문제가 성문화 되었으면 한다.
우리는 우리 자녀들에게 올바른 믿음의 유산을 남기고 하나님앞에 서기를 바란다."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기준으로 해서 하나님 편에 서서 의연할것이다.
우리 교회는 분별하여 결정했으니 이를 열어 주었으면 좋겠다.
우리는 모든것을 진리와 하나님의 말씀중심으로 결정한다.
유익과 혜택을 구하지 않는다. 이런것을 가르쳐 주는 것이 지도자이다."


"우리는 세상과 타협해서 변형된 하나님께 예배드리는 것을 원치 않는다.
하나님께서 그런 예배를 받으실까 두렵다.
우리를 이런곳으로 인도하려는 지도자를 우리는 목사라고 인정하고 싶지 않다. 어느때 이에 대한 책임을 지게 될 것이다"


"영락교회 다니셨다고 하니 나도 생각이 나는데 한경직 목사를 존경한다.
그 분이 나중에 남긴 말씀중에 내가 인생살며 가장 후회하는 일이 신사참배를 한 것이라고 했다. 이런 후회들이 없기를 바란다."


"말씀을 떠난것에 동의 할 수 없다.
나중에 하나님 나라의 그루터기에 살기위해 죽으면 죽으리라는 각오로 신앙양심을 지키겠다는 것이다.
우리가 원하는 것은 신앙양심을 지켜서 하나님 나라에 갔을때 '너희가 세상의 대세를 따르지 않고 세상의 문화와 가치를 따르지 않았기에 잘했다'는 하나님의 칭찬을 듣고 싶다."


"성경에 소돔과 고모라는 동성애 때문에 망했다고 기록이 되어 있는데 동성애를 인정하는 교회나 노회로 인해 내일 미국이 망하면 그 책임을 어떻게 지겠는가.
말씀을 어기고 세상이 좋다고 따라가면 우리가 가질것이 무엇이 있겠는가.
말씀보고 말씀때문에 교회를 다닌다."

 

동성애자 지지는 지옥간다?

 

한 장로는 "우리는 한분도 교단에 남아있기를 원하지 않는다.


성경말씀은 우리에게 주신 하나님의 절대적인 명령이고 법이다.


교단을 나가야 되는 이유는 교단이 하나님의 말씀에 입각해서 운영하지 않고 사탄의 조종에 의해 말씀을 떠난 결과를 가져왔기에 나가야 한다.


레위기 20:13에는 동성애자는 죽이라고 되어있다"고 말했다.


또 "고린도전서 6:9을 보면 동성애자는 천국을 못간다.


동성애자를 인정하는 교단은 전부 못간다.


동성애를 인정하는 교단에 속해있는 모든 조직원도 지옥의 길에 갈수밖에 없기에 교단에서 나가고자 한다.


분명하게 교단을 자가려고 하는 우리들의 입장을 교단에 알려달라.


일점일획도 하나님의 말씀이 어긋나는 일이 있으면 안된다"고 말했다.


사무총장 조문길 목사는 "이해는 한다. 말씀가운데 동성애가 죄라는 것을 설명했고 인정한다.


그러나 동성애를 인정하는 교단의 모든 사람이 지옥에 간다고 했는데 저는 지옥에 안간다.


그런말은 성경에 없다. 천당과 지옥가는 것은 하나님과의 일대일 관계이지 교단과 무관하다. 교단에 남아있는 교인이 전부 지옥에 간다는 것은 나와 전혀 생각이 다르다"고 말했다.


부노회장 남후남 장로도 "교단을 하루속히 떠나고 싶은 마음이 있겠지만, 떠나지 못하는 성도들도 염두에 두어 달라"고 부탁했다.

 

 

 

 

 

 

동성애 옹호 인식때문에 목회 어려워 ...하은교회 고훈 목사

 

pcusa4.jpg

▲ 고훈 목사

 

PCUSA 동성애 정책과 관련하여 동부한미노회 하은교회(고훈 목사)가 지난해 5월 첫 케이스로 타 교단 이전요청을 했다.


노회에서 구성한 PET와 교단을 탈퇴하려는 교회에서 구성한 SCC에서 협의하며 과정을 진행중이다.


4월 10일(수) 저녁 하은교회 수요예배에 동부한미노회 사무총장 조문길 목사가 참가하여 설교를 통해 동성애와 관련된 교단과 노회의 정책을 소개하고, 성도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고훈 목사는 모임을 마치며 마지막 발언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고훈 목사는 "하은교회는 교단의 동성애 정책과 관련하여 목회적 방해도 있다.


새로 오신 분이 와서 잘 적응하다고 신입교육을 할떼 PCUSA 교단에 속한 교회인것을 알고 떠나는 분도 있고 멈추는 분도 있다.


교단의 이름이 교회확장과 복음의 길에 방해가 되는 일에 자존심이 상하다"고 말했다.


심지어 이단이라고 취급하는 경우도 있다며 "PCUSA하면 동성애와 연결시켜서 마치 이단이고 목사가 이단 목사이고 복음을 지키지 못한 교회로 취급하고 기성교인도 교회를 떠나고 새로 오신 분들이 적응하지 못하는 것이 가슴이 아프다.


그래도 나름대로 순수성을 지키려고 노력한다는 교회인것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고훈 목사는 대표성을 가진 교단과의 문제이지 노회와의 문제가 아니라며 "하은교회를 부를때 동부한미노회에 소속된 하은교회라 말하지 않고 PCUSA에 속한 하은교회라고 한다.


교단이라는 대표성이 있기 때문이다. 아무리 동부한미노회가 동성애가 반대하고 깨끗하다 할지라도 그 대표성때문에 힘들어 탈퇴하려고 하는 것이지 노회가 잘못되었기에 탈퇴하려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알아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멘넷>


엮인글 '13'

http://www.kchristian.com/?document_srl=57484&act=trackback&key=6d1

2020.05.30 06:50

led no膷n茅 svetlo so senzorom led - led no膷n茅 svetlo so senzorom led

z谩znamov谩 kamera fhd s gps savage gear tri膷ko simply savage polo velikost xxl rc modely letadla elektro jihomoravsk媒 kraj inzer谩ty modu募u d墨v膩ni armani silver mod n谩u拧nice hrozinky granulky mal茅 pozlacen茅 d谩msk茅 ko啪en茅 膷ern茅 polobotky se 拧n臎rov谩n铆m sportovn铆 boty nike kaishi 2.0 b铆l茅 b铆l茅 pro d谩msk茅 mango nero midi vestito blu cocktail gown

2020.05.29 14:12

kiss 918 - chrisarlen.com

미국교계 - 동성애는 비성경적,

2020.05.28 23:53

download 918 - world-tradingcenter.com

미국교계 - 동성애는 비성경적,

2020.05.28 18:53

aldo glendaa bag - aldo glendaa bag

origin谩ln铆 d谩rek k 25. narozenin谩m pro 啪enu i mu啪e trajes de bano para mujer con short ba帽adores de mujer 诇专讗砖讜谞讛 讛诪砖讟专讛 讻志1 000 谞讬讬讚讜转 sand谩lia melissa mar platform rosa claro plavky podprsenka s ko拧铆膷ky push up litex barva 0 velikost 44 confront kalhoty cargo barva 膷ern谩 kalhoty sizeer 煤啪asn媒 seastar hn臎d谩 zateplen茅 khaki zimn铆 ke kotn铆ku 氐賵乇 夭賷賳丞 賮賷丿賷賵 賲賱賰丞 丕賱廿睾乇丕亍 乇賵賱丕 賷賲賵 亘賲賱丕亘爻 亘賷亘賷 丿賵賱 卮賮丕賮 bolsas de piel artesanales ana ivanovi膰 diktira modu za leto 3 majice lepe 亘丕 乇賵賳 賲賮氐賱 賱爻乇賵丕賱 賲丿賵乇 pattern sewing

2020.05.28 10:09

download 918 - www.mamastation.com

미국교계 - 동성애는 비성경적,

2020.05.24 20:48

camicia uomo alviero martini - camicia uomo alviero martini

flower girl vestiti size 16 indian ethnic party wear di linea per donna estivo abbigliamento canada moda for chubby ladies b铆l茅 koktejlov茅 拧aty nejen do tane膷n铆ch charles delon 5781 01 d谩msk茅 analogov茅 hodinky novinka zna膷ky m贸dn铆 tenisky geox tenisky boty kotnikove new d谩msk茅 koza膷ky n铆zk茅 vel .37 住谞讬拽专住 讙讘讜讛讜转 诇谞砖讬诐 讚讬住拽讜 专讜住讜 lucleon miro v枚r枚s tigrisszem 茅s l谩vak艖 gy枚ngy枚s kark枚t艖k 爻毓乇 generic 賲賱丕亘爻 亘賷 賷 賮賶 賲氐乇 噩賵賲賷丕 亘賷噩丕賲丕 賵賲賱丕亘爻 賳賵賲 k拧iltovka adidas s16 the packcap dt8576 black black white jednod铆ln茅 plavky velikost 44 blackcomb

2020.05.19 12:29

armani jeans kunstlederjacke - armani jeans kunstlederjacke

诪讞讬专 讘诪驻注诇 砖讬注专 讗讚诐 讝讜诇 驻讗讛 诇讙讘专讬诐 爪诇诇讬转 诇诇讗 砖驻讛 讟讬讟谞讬讜诐 诪砖拽驻讬讬诐 诇诇讗 讘讜专讙 讟讬讟谞讬讜诐 诪砖拽驻讬讬诐 诇诇讗 砖驻讛 诪住讙专转 讗讜驻讟讬转 讘讗讬讻讜转 讙讘讜讛讛 注讘讜专 谞砖讬诐 住谞讚诇讬诐 诇谞砖讬诐 讚讙诐 italian 讘讙讚 讬诐 注诐 拽注拽讜注 砖诇 诇讘 desember 2015 side 2 jiiji adidas adicross v street herre golfsko heine regal 60 breit 30 tief snowboardjacke orange guanti pelle calvin klein vendita orologi di marca nike air max rosa 97

2020.05.18 19:55

bergans mianna lady shorts dame beige sport - bergans mianna lady shorts dame beige sport

czerwona bluzka z koronkow膮 listw膮 czerwony r臋kaw 2020 bayan yelek fiyatlar谋 yelek kombinleri etek b眉stiyer abiye kombin 銈偢銉ャ偄銉偡銉ャ兗銈?銉儑銈c兗銈?銈炽兂銉曘偐銉笺儓銈枫儱銉笺偤 銇嬨倧銇勩亜 銈︺偅銉°兂銈恒儸銈躲兗銈般儍銈?璨″竷 銈儶銈广儊銉c兂 銉儢銈裤兂鍏紡 gucci 銈般儍銉?gg銉炪兗銉兂銉?鏃ユ湰闄愬畾 銉囥儖銉?銈枫儳銉儉銉笺儛銉冦偘 銉曘儶銉炪偄銉椼儶 銉┿偗銉?/a> m銈点偆銈?roxy 姘寸潃 mahna mahna銉堛儹銉斻偒銉儠銉┿儻銉兼焺銆€ 銉愩兂銉夈偉銉撱偔銉嬫按鐫€ 閫佹枡鐒℃枡 銉儑銈c兗銈规按鐫€銇甹ellyfish kl盲dkod m枚rk kostym allt om br枚llop t谩ska david jones 5959 1 vil谩gos k茅k snubn铆 prsteny model 膷. 375 02 啪lut茅 zlato r媒dl le collane rosario stroili

2020.05.15 12:50

cemre 80 13 cm sedef topuk platform abiye bayan gelin ayakkab谋 - cemre 80 13 cm sedef topuk platform abiye bayan gelin ayakkab谋

銉儵銉炽偣 laurence 銇亰銇欍仚銈?浜烘皸銉戙兂銉椼偣 銉栥兗銉勩伄閫氳博 asics 銈广儖銉笺偒銉?閫氳博 銈搞儱銉嬨偄 姘寸潃 銈广償銉笺儔 roxy銉偔銈枫兗 銉溿兗銉夈偡銉с兗銉勬按鐫€銈枫儳銉笺儓銉戙兂銉?銉°兗銉究 瀛愪緵鏈嶃亴璞婂瘜 闁㈣タ銈ㄣ儶銈伄銇娿仚銇欍倎銈偊銉堛儸銉冦儓銉兗銉?鏂版棩鏈儣銉儸銈?soul sports銈炽儵銉?璧ゃ偢銉c兗銈镐笂涓?2013骞?.4 缇庡搧coach銉愩儍銈?銉戙儍銈?/a> kurtka narciarska rossignol controle damska herre jakker billige med h忙tte m忙nd frakke mode efter氓r gr氓 鍏ヤ細銇仈妗堝唴 鍚嶉墑銈广偆銉熴兂銈般偣銈兗銉?/a>

2020.05.14 13:59

诪讜转讗诐 讗讬砖讬转 诇讘谉 inflatable 拽砖转讜转 讬爪专谞讬诐 讜住驻拽讬诐 诪讞讬专 讛诪驻注诇 - 诪讜转讗诐 讗讬砖讬转 诇讘谉 inflatable 拽砖转讜转 讬爪专谞讬诐 讜住驻拽讬诐 诪讞讬专 讛诪驻注诇

skihelm star wars lederjacke senfgelb ted baker kleidung vila kleid rot anzug kombination trend kleider herbst 2016 herren parka rot tiffany in d眉sseldorf la sportiva bambino zara cappotti 2016

2020.05.13 23:36

鎺堜钩銉栥儵 1鏋?鍨傘倢闃叉 銇娿仚銇欍倎 鍓嶉枊銇?銈偢銉c偣銈裤兗 銉庛兂 - 鎺堜钩銉栥儵 1鏋?鍨傘倢闃叉 銇娿仚銇欍倎 鍓嶉枊銇?銈偢銉c偣銈裤兗 銉庛兂

amazon 銈儵銉笺偗銈?銈广偪銉炽偊銈с偆 銉兗銈?stanway lace 銈炽兗銉?coach 銉愩儍銈?銉儛銉笺偡銉栥儷銉堛兗銉堛儛銉冦偘 f36658 銈枫偘銉嶃儊銉c兗 銉儛銉笺偡銉栥儷 銈枫儐銈c兗 imaa8 bgl 鏈夊悕銉栥儵銉炽儔 鑹搧 鍥界敚 銉兗銈儷 regal 闈?榛?22.5 銉曘儶銉炪偄銉椼儶 銉┿偗銉? amazon 銉娿偆銈?toki slipon 724770 100 銉兂銉斻兗銈?涓鐢?銉曘偂銉冦偡銉с兂 銉儑銈c兗銈规按鐫€ 銇晢鍝佷竴瑕? vila kl盲nning till dam kl盲nning dam silvergr氓 mona 30x 30x 瀛愪緵銉夈儸銈?florrita 銈儍銈?銉兂銈般儔銉偣 fila銈裤兂銈儖 銉愩偙銈广偪 銈广偆銉犮偊銈с偄

2020.05.04 04:44

lavender homecoming dress - lavender homecoming dress

flower girl dress rent sale james perse dresses skirts james perse linen drawstring shirt dress yellow summer dress women 2018 beach sexy mini dress sleeveless ruffle wrap dresses clothes vestidos korean womens clothing up to 30 off tops and plastic baby doll in bath tub with shower accessories set lego movie 2 70841 bennys space squad benny new in hand littlest pet shop tricks n talent show magnet porsche 918 style 12v electric battery powered kids ride on real photos 2018 cap sleeve beaded rhinestone homecoming dresses

2020.04.27 13:29

burberry handbags spring summer 2014 - burberry handbags spring summer 2014

mountain panda laptop bag langer jumpsuit f眉r damen in schwarz jumpsuits zweiteiler edc by esprit strickkleid mit kapuze und knopfleiste online kaufen otto abnehmbare schleppe prom kleider g眉nstige schwarze plus size moschino kids badeanzug mit teddy logo kids 40016 blu navy kleine handtasche dunkelblau schwarzer stoff mode herren tasche isolierten auf wei脽en marchesa notte womens short sleeve floral scuba knit peplum evening gown 0 navy at amazon womens clothing store rhonda evening box bag black clutch bag by carvela steve madden bmarilyn swag chain purse tote black gold faux leather new carters baby boy girl 4 pack flannel receiving blanket vtech baby bounce discover interactive fro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5 美장로교(PCUSA), 동성애자 안수 후 탈퇴 교회 폭증 kchristian 2013-06-05 3939
314 미국은 종교를 잃고 있다 - 갤럽 조사, 미국인의 77%가 동의 kchristian 2013-06-05 3942
313 십일조 생활 철저할수록 빚없고 경제력 더 넉넉해 - 美기독인 신앙·헌금 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5-22 4925
312 "복받는 미국되는 길은 오직 기도뿐" imagefile kchristian 2013-05-08 4138
311 LA 코리아 타운의 역동성, 음식 문화 - CNN 유명 세프 앤소니 브르댕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서 imagefile kchristian 2013-05-01 5412
310 교회리더의 중요 자질 '건실성' '진정성' - 바나그룹 조사, 미국 성인신자들 82%가‘리더십 위기’인식 imagefile kchristian 2013-05-01 5618
309 이 땅의 오너십 갖고 희망을 전파하자 - 주님의 영광교회서 ‘차세대 위한 영성집회’ 성료 imagefile kchristian 2013-04-24 8852
308 LA이민 110주년 기념대회 희망의 복음 제시 - 조용기 목사 "오바마 美 대통령 표창" 받아 imagefile kchristian 2013-04-24 6754
307 한반도 평화 하나님께 지혜 구해야 - 프렝클린 그레이엄 목사 CNN방송과 인터뷰에서 기도강조 imagefile kchristian 2013-04-17 6191
306 美 기독인 99% 작년에 기부 kchristian 2013-04-17 8947
305 은퇴 목사들 공동 사역 - 늘 푸른집 로텍스 호텔서 매주 주일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3-04-17 8086
» 동성애는 비성경적, "말씀떠난 PCUSA와 함께 못해" - ...동부 한미노회 하은교회 성도들 교단탈퇴 지연에 항의 imagefile [13] kchristian 2013-04-17 5675
303 릭 워런 목사 아들 자살 imagefile [64] kchristian 2013-04-10 9059
302 순복음북미총회장에 강태욱 목사 - 수석 부총회장에 이만호 목사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3-04-10 5787
301 차광일 목사 신임 총회장에 선출 - 미주 성결교회 34회 총회 성료 imagefile [10] kchristian 2013-04-10 12262
300 '긍정의 힘’의 저자 조엘 오스틴 목사 개종 - 한 네티즌의 악의적 장난에 오스틴 목사, 용서로 대처 imagefile kchristian 2013-04-10 7070
299 에모리대학, 칙필에이 매점 축출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9823
298 미국인 88% 성경 소지 66% “공교육서 가르쳐야”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4893
297 국회계류중인'차별금지법' 동성애 반대설교 못하도록 - LA방문, 김영진 장로 차별금지법 막는데 동참 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3-03-20 7184
296 北 지하교회 성도는 매일 목숨을 건다 - 中서 의문사한 탈북 성도의 '신앙노트'책으로 나와 imagefile kchristian 2013-02-19 74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