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일조생활.JPG

 

 

십일조 생활을 철저히 지키는 크리스천들이 그렇지 않은 교인들에 비해 경제사정이 낫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맥시멈제너러시티 등 미국 교계 단체들은 미 전역의 십일조 준수 교인 4413명의 신앙·헌금·경제생활을 조사, 분석한 ‘스테이트오브더플레이트’ 연례 보고서를 22일 내놨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십일조를 내는 크리스천의 80%는 신용카드 빚이 없고, 74%는 자동차 할부 미납금이 없으며, 48%는 모기지(주택담보대출) 미납금이 없다고 밝혔다. 28%는 어떤 종류의 빚도 없다고 답했다.


반면 십일조를 지키지 않는 크리스천 중 38%는 “금전적 여유가 없어서”, 33%는 “빚이 너무 많아서” 십일조를 못한다고 응답했다.


또 18%는 “배우자가 동의해주지 않아서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보고서를 발행한 브라이언 클루스 목사는 “십일조를 지키는 교인은 ‘그래, 십일조를 꾸준히 내기 때문에 내가 잘되고 있는 거야’라고 믿는 반면 십일조를 안 지키는 교인은 ‘그래, 저 사람들은 잘사니까 십일조를 낼 수 있지’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십일조 준수 교인의 77%는 소득의 11∼20%를 내는 것으로 조사됐다.


정확히 소득의 10%를 내는 경우는 23%에 그쳤다. 또 70%는 순소득이 아닌 총소득에 근거해 십일조 금액을 결정한다고 답했다.


십일조 생활을 시작한 시기는 20대 이전이 63%로 가장 많았다.


이는 어릴 때부터 십일조를 생활화한 사람들이 나이가 들어서도 경제적 여유를 갖는 것으로 해석된다.


보고서는 미국에서 1000만명의 교인이 매년 500억 달러(55조6000억원) 이상을 십일조로 낸다고 밝혔다.


1000만명이면 미국 전체 인구(3억1600만명)의 3.2%에 불과하다.


미국인의 70% 이상이 스스로 기독교인(가톨릭 포함)이라고 밝히고 있는 것을 감안하면 십일조 준수 인구가 적은 편이다.


현지 여론조사 업체에 따르면 2001년 전체 인구의 8% 정도였던 십일조 준수 인구는 2002년 6%, 2007년 5%, 2011년 4%로 계속 감소했다.


클루스 목사는 “우리가 가진 것 중에서 일부를 바치는 것은 성경이 말씀하는 의무이며, 하나님께서 이미 우리에게 많은 것을 주셨기 때문에 내놓는 것”이라며 “경제사정이 어렵다고 십일조를 멈춰선 안 된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 동성애 반대로 고난 겪는 美 교계지도자 5인 - 릭 워렌, 조엘 오스틴등 게이 운동가들의 공격표적이 돼 imagefile kchristian 2013-06-13 4675
316 기도 금지한 美 고교서 졸업생대표, 고별사 찢고 주기도문 암송해 화제 imagefile kchristian 2013-06-13 4195
315 美장로교(PCUSA), 동성애자 안수 후 탈퇴 교회 폭증 kchristian 2013-06-05 3933
314 미국은 종교를 잃고 있다 - 갤럽 조사, 미국인의 77%가 동의 kchristian 2013-06-05 3959
» 십일조 생활 철저할수록 빚없고 경제력 더 넉넉해 - 美기독인 신앙·헌금 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5-23 4965
312 "복받는 미국되는 길은 오직 기도뿐" imagefile kchristian 2013-05-08 4172
311 LA 코리아 타운의 역동성, 음식 문화 - CNN 유명 세프 앤소니 브르댕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서 imagefile kchristian 2013-05-02 5456
310 교회리더의 중요 자질 '건실성' '진정성' - 바나그룹 조사, 미국 성인신자들 82%가‘리더십 위기’인식 imagefile kchristian 2013-05-02 5451
309 이 땅의 오너십 갖고 희망을 전파하자 - 주님의 영광교회서 ‘차세대 위한 영성집회’ 성료 imagefile kchristian 2013-04-25 8902
308 LA이민 110주년 기념대회 희망의 복음 제시 - 조용기 목사 "오바마 美 대통령 표창" 받아 imagefile kchristian 2013-04-25 6780
307 한반도 평화 하나님께 지혜 구해야 - 프렝클린 그레이엄 목사 CNN방송과 인터뷰에서 기도강조 imagefile kchristian 2013-04-18 6192
306 美 기독인 99% 작년에 기부 kchristian 2013-04-18 8975
305 은퇴 목사들 공동 사역 - 늘 푸른집 로텍스 호텔서 매주 주일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3-04-18 8116
304 동성애는 비성경적, "말씀떠난 PCUSA와 함께 못해" - ...동부 한미노회 하은교회 성도들 교단탈퇴 지연에 항의 imagefile [23] kchristian 2013-04-18 5653
303 릭 워런 목사 아들 자살 imagefile [104] kchristian 2013-04-11 8957
302 순복음북미총회장에 강태욱 목사 - 수석 부총회장에 이만호 목사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3-04-11 5794
301 차광일 목사 신임 총회장에 선출 - 미주 성결교회 34회 총회 성료 imagefile [21] kchristian 2013-04-11 12313
300 '긍정의 힘’의 저자 조엘 오스틴 목사 개종 - 한 네티즌의 악의적 장난에 오스틴 목사, 용서로 대처 imagefile kchristian 2013-04-10 7095
299 에모리대학, 칙필에이 매점 축출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9833
298 미국인 88% 성경 소지 66% “공교육서 가르쳐야” imagefile kchristian 2013-04-03 4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