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업식서주기도문암송.JPG

 

미국의 한 공립고교 졸업식에서 졸업생 대표가 준비해온 연설문을 찢어버리고 주기도문을 암송했다.


학교 행사에서 기도를 금지한 교칙에 항의하는 일종의 시위였다.


이 학생은 현지 크리스천들의 영웅이 됐다.


지난 1일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피켄스 카운티의 리버티고등학교 졸업식에서 졸업생 대표로 고별사를 하러 연단에 선 로이 코스트너 4세(사진)는 학교의 승인을 받은 연설문을 찢고 “어렸을 때부터 나를 하나님께 인도해주신 부모님께 감사드린다.


내가 말하는 것을 여러분들이 다 이해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런 뒤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아버지의 이름을 거룩하게 하시며…”라며 주기도문을 암송하기 시작했다. 졸업식에 참석한 동기들은 환호성과 열렬한 박수로 화답했다.


코스트너 뒤에 앉아있던 교장의 얼굴은 굳어졌다.


리버티고교를 비롯한 피켄스 카운티 학군의 공립학교들은 ‘종교로부터의 자유 재단’이란 단체의 압력으로 지난 학기부터 공식 행사에서 기도를 금지했다.


코스트너는 12일 CNN과 인터뷰에서 “학교에서 기도를 몰아낸 것은 내가 겪은 최악의 일이었다”며 “난 하나님을 옹호하고 싶어 졸업식에서 주기도문을 암송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종교로부터의 자유 재단’ 측은 “매우 공격적이고 버릇없는 행동”이라며 분노했지만, 많은 학생들은 “자신의 믿음을 당당히 드러낸 용기 있는 행동이었다”고 찬사를 보냈다.


피켄스 카운티 교육당국 관계자는 “코스트너는 이미 졸업했기 때문에 우리가 그에 대해 할 수 있는 일이 없다”며 코스트너를 문책할 의사가 없음을 밝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3 뉴욕교협 산하 - '이단/사이비 대책협의회' 조직 imagefile [25] kchristian 2013-08-01 8527
332 미주 한인여성 목회자 협의회, 제5회기 이미선 회장 취임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3-08-01 10298
331 ‘토털 리더십 포럼’ - 남가주 지역 목회자 상대, 강사는 김춘근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3-08-01 6670
330 억압받는 북주민위해 기도해야 - 미의사당에서 진행된 2차 크리스천 북한포럼 및 통곡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3-07-24 4185
329 유명목사 사칭 인터넷 사기 기승...“나, 릭 워런 목사인데 선교사역 위한 기부 좀∼” kchristian 2013-07-24 4267
328 재미동포 여러분 도와주세요! - 16일, 17일, 워싱턴 중앙장로교회 크리스찬 북한포럼 통곡기도회, 탈북자 북송반대 해외 300인 목사단 주최, 박희민 목사등 강연 imagefile kchristian 2013-07-17 4494
327 연방대법원 동성결혼 판결 '칙필라' 대표 우회적 비판 kchristian 2013-07-17 4294
326 美 보이스카우트 동성애자 수용 후 기독교계 이탈 가속화 kchristian 2013-07-17 4001
325 미기총 신임 대표회장 임형태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3-07-17 4653
324 미주 성시화 운동 신·구 이사장 이 취임식 - 최문환 이사장 후임에 최대영 장로 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3-07-17 4159
323 가주 동성결혼 다시 합법화 - 미 연방대법원 『동성결혼 금지법』위헌판결내려, 북가주ㆍ남가주 한인교계 "우려ㆍ탄식"등 반대목소리 imagefile kchristian 2013-07-03 4003
322 미국장로교 한인교회 전국총회(NCKPC) - 제42회 정기총회서 총회장에 유승원 목사 선임 imagefile kchristian 2013-07-03 4048
321 위기 맞은‘성경적 결혼제도’ 보존위해 지금은 금식하며 합심 기도할 때- 남가주 교협 등 4개 한인 기독교 단체 2주간 한끼 금식운동 전개키로 imagefile kchristian 2013-06-27 5262
320 탈북고아 입양지원 위한 평화음악회 - LAKMA-LAKPO 주최…내달 12일 디즈니홀 kchristian 2013-06-27 4884
319 적극적인 교계활동에 나서는 뉴저지 사모회 imagefile kchristian 2013-06-27 4676
318 뉴욕에 ‘이단·사이비 경계령' 내려졌다 - 뉴욕교협, 각 교회에 공문 보내고 주의 당부 kchristian 2013-06-27 6205
317 동성애 반대로 고난 겪는 美 교계지도자 5인 - 릭 워렌, 조엘 오스틴등 게이 운동가들의 공격표적이 돼 imagefile kchristian 2013-06-13 4622
» 기도 금지한 美 고교서 졸업생대표, 고별사 찢고 주기도문 암송해 화제 imagefile kchristian 2013-06-13 4145
315 美장로교(PCUSA), 동성애자 안수 후 탈퇴 교회 폭증 kchristian 2013-06-05 3883
314 미국은 종교를 잃고 있다 - 갤럽 조사, 미국인의 77%가 동의 kchristian 2013-06-05 3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