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카라과1.JPG
▲ '영성과 리더쉽' 이라는 주제로 개최된 니카라과 단기선교에서 많은 현지인들이 손을 들고 통성기도하는 집회장면. 단상 위 왼쪽은 정인수 목사


애틀랜타 연합장로교회(담임 정인수목사)는2월 2일부터 7일까지 5박 6일 동안 니카라과의 수도인 마나구아의 띠피따파 지역에 소재한 소망선교센터(이창희, 이향자선교사)에서 GMA(Global Mission Alliance: 이사장 정인수목사)와 조지아 크리스챤대학(김창환목사), 캐롤라이나 한인교회(담임 고현민목사) 그리고 한국에서 참여한 홀리진선교회(대표 정인순선교사)와 연합으로 미국에서 31명 한국에서 9명 모두40명의 목회자와 성도들이 참여한 가운대 제5차 니카라과 현지인 목회자훈련과 제 9차 단기선교사역을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마쳤다.

목회자훈련은 3일부터 5일까지 “영성과 리더십(행 10:38)” 과 “성령으로 당신의 리더십을 혁신하십시오”를 주제와 표어로 열렸다. 

아울러 “여성 치유 사역”과 함께 10회의 강의와 6과목의 분과강의로 하여 진행 되었으며 저녁시간에는 “목회자 부흥 집회”가 전국에서 500여명의 현지 목사님과 사모님들이 참석한 가운데 숙식을 함께하며 이루어졌다. 

아울러 현지인 전도 및 치유를 위한 광장집회도 실시되었다.

목회자훈련에서 정인수목사는 첫 시간에서 “성령님은 인격적인 분이시고, 삼위의 한 분이시며, 예배의 대상이므로 성령님을 높여 드리고, 그 분께 우리를 온전히 맡기며 그 분께 경배, 사랑, 믿음, 확신으로 나아가야 한다” 고 강의하였다.

두번째 강의에서는 “죄를 책망하시는 성령님 (요한복음 16:7-11) “를 주제로 “성령님은 우리가 죄인이라는 것을 깨닫게 하시는 분이시며, 죄에 대해 인간을 책망 하시고, 성령님이 임하시면 그리스도의 의가 절대적인 의임을 깨닫게 되며, 종말론적인 심판이 있음을 확신해야 한다” 고 선포하였다.
마지막 강의에서는 고전 12:4-11과 갈 5:22-23 를 본문 으로하여 “성령의 은사와 열매” 를 주제로 성령의 “능력, 계시, 언어” 와 예언의 “은사, 정의, 은사의 특징”에 관하여 그리고 성령의 아홉가지 열매에 대하여 강조하였다.

김창환목사는 5번에 걸친 본강의와 분과강의를 통해 “보혜사 성령(성령)” “하나님의 비밀을 가진 자들의 삶(리더십)” “알곡과 가라지의 비유틀 통한 나 자신” “거짓복음을 받는 세상“ 그리고 “복음이 전파되는 세상(혁신)” 관하여 강조를 하였다.

 여성치유사역의 강의는 정인순 선교사와 유성희전도사가 주관하였다. 

정인순선교사는 “화해”를 주제로 화해의 “근거, 주체(하나님), 제물(예수 그리스도), 실행자 (성령)” 와 화해의 차원으로 “개인적 차원, 공동체적 차원, 국가적 차원, 생태적 차원” 이 있으며, 화해의 수행으로는 “ 화해 의식, 십자가의 영성, 언약의 피” 가 있음을 강조하면서 “십자가의 보혈의 능력을 통한 치유” 에 대하여 말씀하였다.

유성희 전도사는 잠언 31장10절의 본문을 “진주보다 귀한 현숙한 여인” 을 주제로 하여, 남자와 여자는 동등한 존재이고, 여자는 남자를 돕는 배필로 지음을 받았으며, 현숙한 여인이란 “남편에게 선을 행하고 믿음을 주고, 부지런하게 열심히 살고, 가난하고 어려운 사람을 도우며, 자신을 관리하고 아름답게 가꾸고, 지혜를 베풀며 예수님의 법을 가르치고, 하나님과 사람들에게 칭찬 받는 여인” 으로 “하나님의 뜻을 행하는 현숙한 여인 한 사람만 있으면 가정도, 교회도, 사회도 국가도 살 수 있고 변화될 수 있다.”고 강조하였다.

목회자 부흥집회에서 정인수목사는 사도행전 2장16절에서 21절을 본문으로 한 “비전의 목회와 비전의 성령”을 주제로 설교하였으며, 니카라과 복음화를 위해 성령의 충만함을 받고 다시금 헌신하자는 결단과 헌신을 촉구하였다. 

현지 목사들을 강단 앞으로 초청하여 안수할 때에 참석한 모든 목회자들이 눈물로 결단하는 가운데 그곳에 강력한 성령의 임재가 나타나 찬양과 통성 기도, 회개 등의 부흥의 역동적인 시간이 나타났다.

특별히 수요일 저녁 집회 시작 전부터 선교팀들의 사전 중보 기도로 준비하며 실시 된 띠삐따빠 지역의 광장집회 운동장에는 4,000여명의 현지인들이 운집한 가운데 특별초청 된 중남미 유명 가수들의 찬양과 선교팀원의 특별 무용 그리고 정인수목사와 정인순 선교사의 설교로 진행되었다.

정인수목사의 "자신의 죄를 회개하고 주님을 영접하여 구원을 얻고 복된 삶을 누리라"는 강력한 복음선포에 알콜 중독자들이 자신의 죄를 회개하고 주님을 영접하였으며, 영접기도를 할 때에 강력한 성령의 임재를 체험하는 가운데 변화의 역사가 일어났다.

정인순선교사는 특별히 청소년들의 구원에 초점을 맞춰서 복음을 선포 한 후에 청소년들을 강단 앞으로 구원의 초청을 할 때에 500 여명이 강단 앞으로 나와 눈물을 흘리며 죄를 회개하였다.

33명으로 구성된 연합 단기 선교팀은 3일과 5일에는 띠삐따빠의 선교센터에서 400명의 Yunhap Christian Mission Academy 학생들을 VBS, 바이올린, 무용, 기도 사역으로 그리고 500명의 목회자들을 기도, 의료, 안경, 미용, 사진, 구제사역 등으로 섬기며 주님의 사랑을 전했다.

니카라과2 (1).JPG
▲ 현지인의 이를 치료해주고 있는 치과 사역

2일과 4일 그리고 6일 에는 Tierra Prometida 지역의 예수소망교회, Los Trejos 지역 지방교회, 그리고 Rivos지역의 교회 개척지에서 현지인들을 전도, VBS, 기도, 의료, 안경, 미용, 사진 그리고 구제사역으로 현지인들을 섬기며 주님의 사랑을 전했고, 세아 방직공장에서 3,000명의 현지 종업원들에게 복음을 전하는 전도집회도 실시하였다.

니카라과2 (2).JPG
▲ 미용사역.


이미 4 차례의 목회자훈련과 8 차례의 단기선교를 통해 지속적으로 현지 목회자와 현지인들에게 뿌려진 복음의 씨앗들이 열매를 맺여 가는 결실이 있었다. 

<애틀란타 연합장로교회 제공>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3 성경적 신념 따라 동성애 고객 거부한 꽃집주인에 성금 10만달라 답지 - 동성 결혼식에 꽃 판매 거절 차별금지법으로 피소 당해 imagefile kchristian 2015-04-08 2588
392 미국 장로교(PCUSA)교단의 결혼정의 개정안에 거부반응 - 미 장로교 동부한미노회 "노회전체는 동성결혼을 성서적인 결혼으로 인정 안해" imagefile kchristian 2015-04-01 2858
391 하나님이 시키신 심부름 잘 하고 계시죠? ... 파스타 할아버지의 교훈 imagefile kchristian 2015-04-01 2563
» 니카라과에 번져 나가는 복음의 능력...애틀란타 연합 장로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5-02-17 2807
389 美 법원 "故 김동식 목사 사망 북한에 책임" 판결 imagefile kchristian 2014-12-24 2815
388 [미주리주 퍼거슨시 소요사태] 우린 이런 목사님이 필요해! - 조끼 맞춰 입고 도로 점거해도 네티즌‘찬사’ imagefile kchristian 2014-11-26 2976
387 '선데이 크리스천' 풍자 찬양 '뜨끔' 혹시 은혜 받은 척 하는 내 모습? imagefile kchristian 2014-11-26 2933
386 미주한인여성목회자협의회 11월 정기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4-11-19 3114
385 교회에서 맥주를? - 美 교회 '맥주와 찬송주일' 만들어 kchristian 2014-11-12 3044
384 모르몬교 '창시자 스미스, 부인 30~40명 둬' - 신도들 충격 우려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923
383 커피숍서 웬 귀신쫓기… '스타벅스 엑소시즘'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874
382 성경서 가장 밑줄 많이 친 구절은?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931
381 새크라멘토 대형교회 미국인 목사 노숙 9일만에 "쉼터기금" 10만달라모금 imagefile kchristian 2014-10-14 3138
380 美 교회, 親동성애 교단에 반발 81억원 내기로 하고 탈퇴 - 지난 3월에는 멘로파크장로교회, 지난달에는 미네소타주 호프장로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4-09-17 3116
379 "예배가 사람을 위한 것"이라니...! - 빅토리아 오스틴 발언 미 교계 파장 불러와 imagefile kchristian 2014-09-17 2939
378 美 70대 노부부, '10대 소녀 천사' 만나 마트 주차장 노숙생활 청산 imagefile kchristian 2014-09-17 2896
377 PCUSA 221차 총회 다시 불붙은 동성애 이슈 imagefile kchristian 2014-06-18 3148
376 미국인 4명 중 3명 "성경은 하나님의 말씀" kchristian 2014-06-11 3021
375 美 장로교 PCUSA, 교세 점차 감소 - 지난 한 해 동안 224개 교회가 교단이탈 imagefile kchristian 2014-06-11 3401
374 연합감리교, 분열의 갈림길에? imagefile kchristian 2014-06-11 32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