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루거3.jpg


미국 리폼드신학교 마이클 크루거(사진) 총장은 20일 ‘초기 기독교에 대한 5가지 가짜뉴스’를 ‘복음연합(the Gospel Coalition)’ 홈페이지에 소개하고 기독교인이 철저히 분별할 것을 당부했다.


이들 가짜뉴스는 반복돼 나타나는 게 특징이다.


크루거2.jpg


먼저 예수님이 막달라 마리아와 결혼했다는 주장이다.
이 주장만큼 초기 기독교에 관한 선정적 음모론도 없다.


댄 브라운의 ‘다빈치 코드’처럼 잊을 만하면 등장한다.


지금까지 알려지고 검증된 역사적 자료에 따르면 예수님이 결혼했다는 증거는 어디에도 없다.
둘째, 예수의 신성(神性)이 4세기 니케아공의회에서야 결정됐다는 주장이다.


예수는 원래 평범한 인간이었으나 니케아공의회에서 신성을 가진 존재로 높임을 받았다는 것이다.


그러나 초대교회 신자들이 예수를 하나님으로 믿었다는 자료는 방대하다.
AD 50년을 전후해 기록된 고린도전서(8장 6절)가 이를 방증한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한 하나님 곧 아버지가 계시니 만물이 그에게서 났고 우리도 그를 위하여 있고 또한 한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계시니 만물이 그로 말미암고 우리도 그로 말미암아 있느니라.”
셋째, 기독교를 국교로 인정한 콘스탄틴 대제 시대까지 기독교인에게 성경이 없었다는 주장이다.
 4세기까지 기록된 성경이 없었으며 구전(口傳)에 의존했다는 것이다.


이는 음모론의 또 다른 형태이며 역사적 근거가 희박한 주장일 뿐이라고 크루거 총장은 일축한다.
초기 기독교인들은 지금의 구약성경을 그들의 성경으로 갖고 있었다.


또 신약성경으로 기록된 문서들을 읽고 있었으며 이들은 2세기 중반까지 정경으로 인정받았다.
넷째, 도마복음 같은 영지주의 문서들이 사복음서만큼 일반적이었다는 주장이다.


1945년 이집트 나일강 유역의 나그함마디 마을에서 발견된 영지주의 문서는 이른바 ‘잃어버린 복음서’로 간주되면서 사복음서보다 더 많이 읽혔다는 주장이 제기돼 왔다.


하지만 역사적 데이터들은 영지주의 문서들이 당시 기독교인들에게는 전혀 일반적이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준다.


사복음서가 초기 교회에서 가장 일반적이고 대중적인 복음서였다.


마지막으로 신약성경의 말씀이 급진적으로 변질됐고 편집됐다는 주장이다.


‘성경 왜곡의 역사’를 펴낸 바트 에르만에 의해 유명해진 이 주장은 무한 반복돼 온 대표적 가짜뉴스 중 하나다.


하지만 성경 내용이 변질됐다는 어떠한 증거도 없다고 크루거 총장은 강조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5 미 국무부 "북한, 종교 박해 지독해" -연례보고서 imagefile kchristian 2020-06-17 216
474 미국인의 27%만이 트럼프를 '신앙인'으로 본다 imagefile kchristian 2020-06-17 196
473 미국 교회 97% 지난달 온라인예배 드렸다 - 라이프웨이리서치, 목회자 470명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20-05-27 394
472 성경 활용률, 주일 대예배보다 새벽예배 때 높다 - 소셜미디어 채널 '교회친구', '한국교회의 예배 및 양육프로그램과 성경 읽기의 상관관계'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20-05-27 364
471 위기와 갈등을 예방하는 미래 목회 imagefile kchristian 2020-05-13 434
470 美 총기난사 사건 - 교계 지도자들, 백인우월주의라는 악과 싸우자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906
469 미국 판매 성경의 75% 중국서 인쇄돼... 25% 관세폭탄 땐 성경 부족 사태 초래 - 한국 출판업계가 '성경 대란' 구원투수역?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984
468 매일 성경 읽는 미국교회 성도 32% - 라이프웨이리서치 2500명 대상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1078
467 美 입양됐지만 시민권 받지못한 "한국인 2만여명" - 월드허그파운데이션 아시아대표 서대천 목사 관심 요청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1188
466 美 법원, 주일성수 직원 해고한 호텔에 241억원 배상 판결 - 종교적 신념 따른 주일근무 거부 징계한 것은 종교의 자유 침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595
465 美 국무부, 북한 '종교자유 특별우려국' 재지정 - 북한, 지난 2001년 이래 17년간 종교자유 특별우려국 명단 올라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2012
464 美 하버드연구팀 "신앙생활 한 아이가 더 건강하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2103
463 "뉴욕장로교회에서 정년은퇴 하는 첫 담임 목사가 되어 달라 !"... 장로들의 부탁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2303
462 해외한인장로회(KPCA) 명성교회 세습 관련 중도적 성명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2144
461 "동성애자가 왜 나와?" 특이점이 온 디즈니 가족영화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2030
460 "성전환 케이크요? 그것도 안 됩니다" - 제빵업자 또 법정에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1752
» 크루거 美 리폼드신학교 총장 '초기 기독교 5대 가짜뉴스' 반박 - 예수님이 막달라 마리아와 결혼? 검증된 역사 자료 어디에도 없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1785
458 "I Love God" 외친 크리스 프랫 크리스천 자랑하는 스타 톱5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1711
457 "하나님 도와주세요" 소녀의 풍선 편지, 기적 같은 응답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1727
456 환자와 기도했다는 이유로...해고 간호사 2년 만에 복직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1774